전체뉴스 3991-4000 / 4,6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印 종교분쟁 사망자 544명으로 증가

    ... 집에서 나오거나 피난처에서 귀가하기를 꺼리고있다. 익명을 요구한 한 경찰관은 지난밤 하라드와 단타 등의 도시에서 충돌로 사망자들이 발생했다고 전했으나 정확한 숫자는 알려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L.K. 아드바니 내무장관은 3일 폭동발생 지역들을 둘러보고 이번 유혈사태는 "정부가 지난 4년간 쌓아올린 것을 모두 물거품으로 만들었다"고 개탄했다. 구자라트주는 힌두 민족주의 정당인 바라티야 자나타 당(黨)이 장악하고있는 지역으로, 아드바니 장관과 아탈 비하리 ...

    연합뉴스 | 2002.03.04 00:00

  • 印 종교분쟁 사망자 427명

    ... 도시지역들은 점차 평온을 되찾아가고 있으나 시골지역으로 충돌이 점차 확산되고 있어 사태는 좀처럼 해소될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 이에 따라 인도군은 이미 파견된 3천명의 병력외에 3일 구자라트주에 여단 규모의 병력을 추가 파견해 폭동진압에 나서고 있다. 아마다바드시 경찰 상황실 간부들은 이날까지 유혈충돌로 인한 사망자가 427명이며 이중 아마다바드시에서만 숨진 사람 수는 225명이라고 밝혔다. 이들 가운데 73명은 현장 발포령이 내려진 경찰에 의해 숨졌으며 희생자는 대부분 ...

    연합뉴스 | 2002.03.03 00:00

  • 印 힌두-이슬람교도 충돌 격화, 190여명 사망

    ... 오전 경찰만으로는 치안유지가 불가능하다고 판단,1천여 명의 군 병력을 구자라트주 상업중심지인 아마다바드에 배치했으나 힌두교 과격세력이 전국적인 파업을 요구하고 있어 폭력 확산 가능성은 여전히 큰 상태다. 인도 보안군은 파업이 폭동으로 바뀔 가능성에 대비해 전국에 비상경계령을 내렸으며 수도 뉴델리에서도 7만여 경찰이 무장한 군 병력과 함께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비상 대기 중이다. 구자라트주의 힌두교 신도들은 지난달 27일 발생한 이슬람교도의 힌두교도 열차공격 ...

    연합뉴스 | 2002.03.01 00:00

  • 前총리 등 이스라엘 고위관리 14명 징계위기

    ... 사건초기 경찰의 총기사용을 예방하거나 이를 최소화하기 위한 사전조치를취하지 않았다며 관련자 14명에게 이런 내용의 조사결과를 담은 공한을 발송했다고법원 대변인이 밝혔다. 조사위 보고서는 바라크가 사건당시 큰 인명피해를 무시하고 폭동가담자들이 봉쇄한 고속도로를 정상화하기 위해 총기 등 모든 수단을 사용토록 지시했다는 결론에도달할 경우 처벌받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진상조사위는 해당 공무원에 대한 고발이나 직직박탈, 견책 등 다양한 수위의징계를 당국에 권고할 ...

    연합뉴스 | 2002.02.28 00:00

  • 인도 "테러와 대화는 공존 불가"

    ... 대상에는 테러범 뿐만 아니라 이들을 후견하고 지지하며 재정적으로 지원하는 사람들도 포함해야 한다"고 말했다. 나라야난 대통령은 파키스탄의 대화 촉구와 관련해 "테러와 대화는 공존할 수없다"고 잘라 말했다. 인도는 파키스탄이 자국내 무장 폭동을 사주하고 있다고 비난해 왔다. 나라야난 대통령은 "최근의 역사는 인도가 파키스탄과 의미있고 내실있는 대화를 하려고할 때마다 이를 배신한 쪽은 파키스탄이었다는 점을 증명하고 있다"고 말했다. 인도와 파키스탄은 지난해 12월 인도 의사당 ...

    연합뉴스 | 2002.02.25 00:00

  • 마다가스카르 비상사태 선포

    ... 당선이 확정됐다고 주장했으며 그의 지지자들은 이에 동조해 연일 대규모 시위를 벌여왔다. 라발로마나나 후보의 "취임" 행사 이후 참석자들과 지지자들은 안타나나리보의거리로 쏟아져 나와 경적을 울리고 춤을 추면서 축제 분위기를 즐겼으나 폭동진압장구를 착용한 채 배치된 경찰은 이들을 제지하지 않아 충돌은 없었다. 군부도 현재로서는 별다른 움직임을 보이지 않고 있다. 유럽연합(EU)과 아프리카단결기구(OAU), 미국, 코피 아난 유엔 사무총장 등은라발로마나나 후보의 ...

    연합뉴스 | 2002.02.23 00:00

  • 코엑스, 2억원대 유리창 피해보상 곤혹

    ... 또는 천재지변 등으로 인한 건물 파손은 보상이 안된다'는 이유로 보상할 수 없다는 보험사측 입장을 전해 받았다. 미상의측도 자신들의 잘못으로 발생한 일도 아닌데다 외국 보험사에 가입한 자체 사무실 파손 보상보험 마저도 보험사가 테러.폭동 등에 의한 파손은 보험 처리할 수 없다는 입장으로, 모든 책임을 쉽게 짊어질 수 있는 상황이 아닌 만큼 어정쩡한 처지다. 코엑스측 관계자는 "실제 범죄행위자인 한총련도 비합법 단체고 소속 대학생들도 법적 처리가 남아있는 어린 ...

    연합뉴스 | 2002.02.20 00:00

  • 브라질 이틀간 교도소 폭동, 최소 15명 사망

    브라질 상파울루주(州) 교도소에서 이틀동안 폭동이 벌어져 적어도 15명이 숨졌다고 현지 당국이 18일 밝혔다. 경찰의 한 관계자는 18일 1천150명이 복역 중인 피녜이루 교도소에서 3시간 동안 폭동이 발생해 재소자 2명이 숨졌으며 전날 포함 관내 6개 교정시설에서 갱단간충돌이 잇따라 13명이 사망했다고 전했다. 이밖에 상파울루 동부의 다른 교도소에서도 18일 폭동이 발생했으나 대규모 유혈사태 없이 끝났다고 알려졌다. 상파울루주 교도소는 브라질 ...

    연합뉴스 | 2002.02.19 00:00

  • 印 지뢰폭발 경찰포함 11명 사망

    ...이 매설했을 것으로 추정되는 지뢰가 폭발해 순찰중인 경찰을 포함 11명이 사망했다고 현지경찰이 28일 밝혔다. T.P. 신하 자크핸드주(州) 경찰청장은 27일(현지시각) 밤 경찰지프가 반군단체용의자들을 색출하기 위해 순찰하던 중 지뢰가 폭발했으며 이 지역은 수년째 폭동이 끊이지 않고 있다고 발표했다. 인민전쟁그룹은 마르크스주의에 기반한 빈민층을 위한 국가건설을 위해 정부군과 전투를 벌여왔다. (파트나 AP=연합뉴스) kp@yna.co.kr

    연합뉴스 | 2002.01.28 00:00

  • 세계 대공황 과연 또 올 것인가…

    ... 팔리지 않게 되었고 직장을 잃은 서민들은 그들의 대출을 갚을 길이 없어지고 또 다시 금융기관은 파산하고 그나마 저축을 해왔던 서민들의 자산은 하루아침에 날아가 버리고 또 다시 첨단 산업관련 회사는 부도가 나고 다시 해고… 그리고 사회 폭동까지 정말 걷잡을 수 없는 사태가 계속되었죠. 누군가 이런 말을 했다죠. 이웃이 직장을 잃으면 불황이고, 내가 직장을 잃으면 공황이라고… 정말 그러한 상황이 벌어지게 된거죠. 이렇듯 1929년 세계 대공황은 비행기를 타고 가다가 생긴 ...

    The pen | 2002.01.27 22: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