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951-3960 / 5,5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총선 D-18] "음주운전 한 번은 OK, 상습 안돼죠~잉"

      ... 테러단체 수준”이라고 했다가 서울 강남갑 공천이 취소된 박상일 한국벤처기업협회장, 5·18 광주민주화운동과 제주 4·3사건을 각각 'popular revolt(민중반란)', 'communist-led rebellion(공산주의자 주도 폭동)' 등으로 표현해 역시 서울 강남을 공천이 날아간 이영조 바른사회시민회의 공동대표 등이 대표적이다. 이들은 공천 발표 후 언론들의 지적에 따라 비대위에서 문제를 지적했고 이에 따라 공천이 날아갔다. 김재후 기자 hu@ha...

      한국경제 | 2012.03.23 00:00 | 김재후

    • 외국인 매수 관건..IT·자동차·금융주 관심

      ... 상반기 특히 연초에 비교했을 때 그 수준이 낮다. 특히 작년 연초에는 이 같이 밀 가격의 상승세가 높았고 당시에 여기에 밀 가격이 올라가면서 나타났던 현상이 이란이라든가 중동지역에서 메나 사태가 나왔다. 먹을 게 없어서 민주화 폭동이 나왔고 결과적으로 정권을 교체시키는 상황까지 넘어갔었다. 이 상황이 나오면서 인플레이션에 대한 부담이 커지면서 압박을 받았다. 하지만 지금은 그 상황 자체로 봤을 때 비상업적 순매수 포지션은 절반 정도에 불과하고 중동에서 나타나는 ...

      한국경제TV | 2012.03.22 00:00

    • thumbnail
      <패션왕>, 유행 지난 90년대 스타일

      ... 빨랐던 첫 회에 비해 가영과 영걸(유아인)의 고난이 10여분씩 열거된 2회는 또 과하게 느렸다. 현재로선 이 낡고 덜컹거리는 열차를 견인하는 힘은 온전히 배우들에게 있다. 영걸 스스로 “니가 믿기는 힘들겠지만”이라고 말한 선상폭동과 미국 밀입국 시퀀스는 그 뜬금없음과 어설픈 CG에도 불구하고 진심으로 억울해 보이는 유아인의 팔딱거리는 연기에 힘입어 수긍된다. 가장 전형적인 캐릭터를 부여받았음에도 불구하고 삐죽거리는 입매와 속을 알 수 없는 눈빛으로 인물의 ...

      텐아시아 | 2012.03.21 05:58 | 편집국

    • 입ㆍ돈ㆍ손이 '화근'…금배지 꿈 날아간 후보들

      ... 박 후보는 “우리나라 독립군은 테러단체 수준”이라는 표현이 문제가 됐고, 이 후보는 5·18 광주민주화운동과 제주 4·3사건을 각각 'popular revolt(민중반란)' 'communist-led rebellion(공산주의자 주도 폭동)'으로 표현해 물의를 빚었다. 민주통합당에선 돈과 관련된 설(說)로 공천자들이 날아가고 있다. 민주당은 전날 서울 광진갑 후보로 확정된 전혜숙 의원과 강원 동해·삼척의 공천을 따낸 이화영 전 의원의 공천을 박탈했다. “전 의원이 ...

      한국경제 | 2012.03.16 00:00 | 김재후

    • 새누리 공천 잡음에 `쇄신 공천' 빛바래나

      ... 논문에서 5ㆍ18 광주민주화운동과 제주 4ㆍ3사건을 각각 `popular revolt', `communist-led rebellion' 등으로 규정한 것을 놓고 민주화운동 단체 등은 5ㆍ18 광주민주화운동을 `반란', 제주 4ㆍ3항쟁을 `폭동'으로 규정했다고 비판하고 있다. 여기에다 자신이 공동대표를 맡고 있는 바른사회시민회의가 새누리당의 `경제민주화' 정강ㆍ정책에 반대하는 논평을 수차례 내놓은 것으로 알려진 점도 비토론에 힘을 싣고 있다. 이준석 비대위원은 연합뉴스와의 ...

      연합뉴스 | 2012.03.14 00:00

    • thumbnail
      새누리, 강남 이영조ㆍ박상일 공천 취소

      ... 2010년 발표한 영어 논문에서 제주 4·3 사건을 'a communist-led rebellion'으로, 광주 5·18 민주화운동을 'a popular revolt'라고 표현했다. 시민단체들은 “4·3 사건을 '공산주의자가 주도한 폭동', 5·18 운동을 '민중반란'이라고 표현했다”고 반발했다. 박 부회장은 지난 8월에 출간한 책에서 독립운동에 대해 '소규모 테러 단체 수준'이라고 써 논란이 일었다. 공천위는 13일까지만 해도 “번역에 대해 문제제기가 있었다는 ...

      한국경제 | 2012.03.14 00:00 | 이재창

    • '5·18 논란' 이영조 공천 무효화될 듯

      ... 이에 따라 이 대표의 공천은 무효화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논란이 되는 대목은 이 후보가 2010년 미국에서 발표한 논문에서 5·18 광주민주화운동과 제주 4·3사건을 각각 'popular revolt' 'communist-led rebellion'으로 규정한 부분이다. 일각에선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반란', 제주 4·3항쟁을 '폭동'으로 규정했다고 비판하며 그의 공천 철회를 촉구하고 나섰다. 도병욱 기자 dodo@hankyung.com

      한국경제 | 2012.03.13 00:00 | 홍영식

    • thumbnail
      [한상춘의 '국제경제 읽기'] 선진국 양적완화…'신흥국 증시 거품론' 키우나

      ... 경제고통지수(misery index)에 의해 대통령 선거 결과가 결정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물가와 고용, 두 지표 가운데 일자리를 창출하는 일이 더 중요하다. 고용 창출 없는 경기 회복으로 인한 높은 실업률과 소득 양극화 심화로 런던폭동, 반(反)월가 시위가 일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익숙해 선거 결과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청년층의 실업은 심각한 상황이다. 대부분 국가의 청년 실업률은 전체 실업률의 2배가 넘는 가운데 스페인의 경우 ...

      한국경제 | 2012.03.04 00:00 | 송종현

    • thumbnail
      '기부천사' 김만덕, 왕이 소원을 묻자 "일만이천봉을 본다면 여한이 없을 것입니다"

      ... 금강산을 유람하고 돌아왔다. 만덕은 '장안의 스타'가 돼 있었다. '만덕전'의 후반부는 만덕의 입경과 금강산 여행, 채제공과의 이별 이야기로 이어진다. '정조에게 의녀 자리를 하사받은 만덕은 정사년(1797년) 3월 금강산에 들어가 만폭동과 중향성의 기이한 경치를 두루 탐방하고, 금불(金佛)을 만나면 반드시 절을 하고 공양을 드려 그 정성을 다했다. 대개 불법이 탐라국에는 들어가지 않은 까닭에 만덕이 이때 나이가 쉰여덟이었으나 처음으로 절과 부처를 구경했다. 마침내 ...

      한국경제 | 2012.03.02 00:00 | 김재일

    • thumbnail
      [책마을] "자만하지 마라"…금융위기는 반복된다

      ... “경제위기는 어느 시대에나 존재했었다”고 말한 갤브레이스의 말에 동의한다. 1637년 네덜란드에 휘몰아쳤던 '튤립 광풍'이 불었을 때도, 100년이 흐른 뒤 금융수학자이자 투기꾼인 존 로가 수십억 리브르의 지폐를 찍어 프랑스 파리에 폭동이 일어났을 때도 '진짜 위기'는 항상 그 다음을 예고했다. 금융위기 때에는 항상 “이번에는 다르다”는 말이 오갔다. 그러나 이번 기회는 특별하다는 생각은 자만심의 발로다. 먼저 금융 거품이 찾아왔다. 그러면서 평소 이성적인 사람도 ...

      한국경제 | 2012.02.23 00:00 | 김재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