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201-19210 / 25,1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신증권골프] 공동 선두만 8명…'혼전'

    한국과 유럽의 여자 골프 투어에서 활약하는 골퍼들의 자존심 대결이 무섭다. 5일 제주 해비치 골프장(파72.6천450야드)에서 열린 대신증권-토마토M 한-유럽 여자 마스터즈 1라운드에서 무려 8명이 공동 선두에 올랐다. ... 75타를 적어내 안시현(25) 등과 공동 53위에 머물렀다. 상금 레이스 1위인 이보미(22.하이마트)가 일본여자프로골프 진출을 위한 퀄리파잉스쿨 예선전에 참가하면서 양수진과 안신애에게는 이번 대회가 상금왕을 빼앗을 절호의 기회다. ...

    연합뉴스 | 2010.11.06 00:00

  • thumbnail
    이정민·송아리 부상 딛고 상큼한 출발

    국내에서 열리는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LET) 겸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인 '대신증권 · 토마토M 여자 마스터스' 첫날 부상에 시달린 선수들의 선전이 돋보였다. 이정민(18 · 삼화저축은행)은 5일 제주 해비치CC(파72)에서 ... 2언더파 70타를 기록했다. 김하늘(22 · 비씨카드) 송아리(24) 허윤경(20 · 하이마트) 문수영(26 · 엘르골프) 등 무려 7명과 함께 선두에 자리잡았다. 김자영(19) 홍란(24 · MU스포츠) 등이 선두에 1타 뒤진 공동 ...

    한국경제 | 2010.11.05 00:00 | 김진수

  • thumbnail
    신지애 4연속 버디 잡고 상금왕 탈환 시동

    신지애(22 · 미래에셋)가 일본에서 열리는 미국LPGA투어 미즈노클래식(총상금 120만달러) 첫날부터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의 면모를 보이고 있다. 이 대회를 기다렸다는 듯이 시작하자마자 4연속 버디를 잡고 공동 선두에 나섰다. ... 5언더파 67타로 공동 4위에 올랐다. 지난주 LPGA하나은행챔피언십 우승자 최나연은 버디만 5개 잡았다. 올해 일본여자프로골프투어에서 4승을 올리며 상금랭킹 1위를 질주하고 있는 안선주(23)는 4언더파 68타로 공동 9위에 자리잡았다. ...

    한국경제 | 2010.11.05 00:00 | 김경수

  • [골프계] 캘러웨이, 이보미 우승기념 경품 행사 등

    캘러웨이, 이보미 우승기념 경품 행사 ◆…캘러웨이골프는 자사 용품을 사용하는 이보미(22 · 하이마트)가 한국여자프로골프투어 KB국민은행 스타투어에서 우승한 것을 기념하는 경품 행사를 벌인다. 홈페이지(www.callawa...서 응모해 퀴즈 3문제를 맞히면 추첨을 통해 FT투어 드라이버 등을 증정한다. (02)3218-1980 신동아골프, 일본 동계 투어 ◆…신동아골프는 내년 1월12일 일본 규슈 사가현 다케오 우레시노 · 하나마쓰리 골프장에서 2박3일,72홀 ...

    한국경제 | 2010.11.04 00:00 | 김경수

  • 양수진ㆍ안신애, 여자골프 상금왕 마지막 추격전

    ... 달리고 있는 가운데 양수진이 2위(4억9천700만원), 안신애가 3위(4억3천100만원)에서 바짝 추격하고 있다. 하지만 이보미는 내년 시즌 일본여자프로골프에 진출하기 위해 퀄리파잉스쿨 예선전에 참가하느라 5일부터 사흘간 제주 해비치 골프장(파72.6천450야드)에서 열리는 대신증권-토마토M 한-유럽 여자 마스터즈에 출전하지 않는다. 이 때문에 양수진과 안신애는 총상금 33만달러에 우승상금 6만6천달러가 걸린 이번주 대회에서 이보미를 추월하거나 ...

    연합뉴스 | 2010.11.03 00:00

  • "유소연·양수진 몸값 2억 이상"…스토브리그 벌써 '활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2010시즌 대회가 끝나지 않았지만 올해로 계약이 만료되는 선수를 잡으려는 스카우트 경쟁이 뜨겁다. 아직 계약 기간이 남아 있어 공개적으로 협상이 이뤄지지는 않고 있다. 그러나 골프업계에서는 '누구의 몸값이 얼마' 등 각종 설이 난무하고 일부 기업은 물밑 접촉을 시도하고 있다. 업계에서는 올 시즌 계약이 마무리되는 유소연(20 · 하이마트) 양수진(19 · 넵스) 김자영(19 · 동아오츠카)을 '스토브리그 빅3'로 ...

    한국경제 | 2010.11.03 00:00 | 김진수

  • 신지애, 여자골프 세계 1위 탈환

    신지애가 여자프로골프 세계 1위에 다시 올랐다. 신지애는 한국시간으로 2일 발표된 1일 자 순위에서 10.86점을 얻어 10.64점의 미국 크리스티 커를 제치고 1위 자리를 탈환했다. 지난달 31일 끝난 LPGA 투어 하나은행 챔피언십에서 공동 4위에 오른 신지애는 8월16일 자 순위에서 3위로 두 계단 내려선 이후 약 3개월 만에 다시 1위가 됐다. 이후 일본의 미야자토 아이가 계속 1위를 지키다 지난달 25일 자 순위에서 커가 1위에 올랐고 ...

    한국경제TV | 2010.11.02 00:00

  • 신지애, 여자골프 세계 1위 탈환

    신지애(22.미래에셋)가 여자프로골프 세계 1위에 다시 올랐다. 신지애는 2일(한국시간) 발표된 1일 자 순위에서 10.86점을 얻어 10.64점의 크리스티 커(미국)를 제치고 1위 자리를 탈환했다. 지난달 31일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하나은행 챔피언십에서 공동 4위에 오른 신지애는 8월16일 자 순위에서 3위로 두 계단 내려선 이후 약 3개월 만에 다시 1위가 됐다. 이후 미야자토 아이(일본)가 계속 1위를 지키다 지난달 25일 ...

    연합뉴스 | 2010.11.02 00:00

  • LPGA 최나연, 두마리 토끼 잡는다

    ... 유지하기 위해 대회를 빠지는 일은 없다. 남은 3개 대회에 모두 출전해 진정한 승자가 되고 싶다" 이번 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2승을 올린 최나연(23.SK텔레콤)이 상금왕과 함께 최저타수상을 차지하기 위해 질주하고 ... 최소한 2관왕을 바라볼 수 있는 유리한 고지를 점령했다. 최저 평균 타수를 기록한 선수에게 주는 베어트로피를 받은 한국 선수는 2003년 박세리(33)와 2004년 박지은(31) 두명 뿐이다. 올해의 선수상 포인트에서는 164점을 ...

    연합뉴스 | 2010.11.01 00:00

  • [LPGA] 최나연ㆍ김송희, 승부를 넘어선 우정

    ... 중학교 2학년 때였죠. 그 때 월드컵축구대회를 우리 집에서 TV로 함께 봤으니 2002년이었어요" 31일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하나은행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최나연(23.SK텔레콤)의 표정에는 대회 2연패를 달성했다는 ... 교차하고 있었다. 최나연은 2008년까지 LPGA 투어에서 우승하지 못하다 2009년 두차례나 우승컵을 들어올리며 한국여자골프군단의 주축 멤버로 자리잡았다. 2009년 삼성월드챔피언십에서 첫 우승을 차지한 뒤 최나연은 김송희에게 "이제 ...

    연합뉴스 | 2010.11.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