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201-19210 / 24,3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노장 골퍼들 "우리도 할 수 있다"

    ... 박수를 보내줬다. 이 경기 장면을 지켜본 사람들은 누구라도 감동했겠지만 50대 나이에도 현역 생활을 하고 있는 한국의 노장 골퍼들에게도 남다른 감동으로 다가왔다. 한국프로골프(KPGA) 최고령 우승 기록을 갖고 있는 최상호(54)는 ... 넘겼다. 아직도 시니어 투어가 나가면 70대 중반 스코어는 나온다는 한장상 고문은 "90대 타수가 넘어가면 그 때 골프채를 놓겠다"며 노익장을 과시했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의 전설로 남아있는 구옥희(53)는 "9월 일본에서 ...

    연합뉴스 | 2009.07.21 00:00

  • LPGA 한국군단, 알프스 징크스 깬다

    "이 기세로 알프스의 정상에 오르겠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역대 최강의 멤버로 구성된 한국군단이 한번도 오르지 못했던 알프스 정상에 도전한다. 6월29일(이하 한국시간) 신지애(21.미래에셋)의 웨그먼스LPGA ... 상위권을 점령하는 한국 선수들의 기세에 눌리는 듯한 인상이다. 이 대회가 끝나면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 브리티시여자오픈이 기다리고 있어 7월에 열리는 특급대회를 태극 물결로 채울 수 있을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SBS골프가 오후 ...

    연합뉴스 | 2009.07.21 00:00

  • 표수정, KLPGA 드림투어 첫 우승

    표수정(20.트레비스)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2009 그랜드 드림투어 6차전에서 5명이 벌인 연장전 끝에 첫 우승을 차지했다. 표수정은 21일 충북 청원군 그랜드 골프장(파72.6천527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날 2라운드 합계 5언더파 139타로 허윤경(19.하이마트), 김진영(17.영파여고), 백한송이(17.남해해성고), 김민지(19)와 동타를 이룬 뒤 연장 두번째 홀에서 승부를 결정지었다. 드림투어에서 5명이 연장 승부를 벌인 ...

    연합뉴스 | 2009.07.21 00:00

  • thumbnail
    [CEO & 매니지먼트] 인물탐구 - 선종구 하이마트사장

    골프 얘기를 할 때 빼놓을 수 없는 기업인 중 한 사람이 선종구 하이마트 사장(62)이다. 국내 골프계에서 선 사장은 '필드의 사관학교 교장'으로 통한다. 그가 2002년 창단한 '그린의 아마조네스 군단' 하이마트 여자 골프단 소속 선수들이 국내외 대회에서 48차례나 우승을 차지한 덕에 얻은 별명이다. 선 사장은 지난 3월에는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 10대 회장에 추대됐고,국내 최고의 대학 골프 스쿨인 연세대 골프부 후원 회장도 맡고 있다. 당구나 골프를 ...

    한국경제 | 2009.07.21 00:00 | 윤성민

  • KLPGA, 하이트컵 '메이저 대회'로 승격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는 최근 열린 5차 이사회에서 2000년부터 정규대회로 치러진 '하이트컵 여자프로골프 챔피언십'을 KLPGA투어 메이저대회로 승격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로써 KLPGA 메이저대회는 '태영배 한국여자오픈''신세계 KLPGA선수권대회''KB국민은행 스타투어 그랜드 파이널'에 하이트컵까지 포함,모두 4개로 늘었다. KLPGA 이사회는 올해로 10회째를 맞는 하이트컵이 역사성을 갖춘 데다 총상금 5억원 이상,4라운드(72홀 ...

    한국경제 | 2009.07.21 00:00 | 김진수

  • thumbnail
    지은희 "메이저대회 우승 한번 더"

    ... 귀국해 가족과 친지, 팬들로부터 따뜻한 환영을 받았다. 어머니 변광일(51)씨와 함께 귀국한 지은희는 "작년에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웨그먼스LPGA대회에서 처음 우승했을 때도 많은 분들이 환영해 주셨는데 오늘은 더 많은 분들이 ... LPGA 투어 에비앙마스터스(23∼26일)가 열리는 프랑스로 출국한다. 이어 30일 영국 랭커셔에서 개막하는 브리티시여자오픈에 출전하는 지은희는 한국으로 돌아와 8월14일 열리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하이원 리조트컵에서 한국팬들과 ...

    연합뉴스 | 2009.07.14 00:00

  • thumbnail
    한국 여자 골프 왜강한가‥ 특유의 '올인 문화'로 성공신화

    1988년 3월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문밸리 CC에서 열린 미국LPGA(여자프로골프협회)투어 스탠더드 레지스터 터콰이즈클래식 시상대.자그마한 키의 동양선수가 우승컵을 치켜든 채 눈시울을 붉혔다. 당시 서른 두 살이던 구옥희(53)가 ... '골프선수의 대중화'로 넓어진 저변은 지금 '신지애-박인비-김인경-오지영-이은정-지은희' 등 이름을 대자면 끝이 없는 '한국산 다크호스'로 나타나고 있다. 그러나 이렇게 성장한 한국여자골프를 토크(순간적인 힘)는 강력하나 마력(체력)이 ...

    한국경제 | 2009.07.13 00:00 | 김경수

  • 메이저퀸 만들어낸 지은희 아버지

    ...아! 그 소문이요? 맞긴 맞는 말인데 다 옛날 얘기죠" 13일 딸 지은희(23.휠라코리아)가 최고 권위의 US여자오픈골프대회에서 우승하는 모습을 한국에서 TV로 지켜본 지영기(54)씨는 오래 전 경기도 가평에서 연습하던 때를 떠올리며 ... 학생 시절부터 캐디백을 메고 다니며 뒷바라지를 했다. 유난히 쟁쟁한 선수가 많아 두각을 나타내지 못했던 지은희는 프로로 전향한 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무대에서 수차례 우승을 차지하며 스타로 떠오른 뒤 괴소문(?)이 나돌았다. ...

    연합뉴스 | 2009.07.13 00:00

  • 1년 만에 메이저 정복 약속 지킨 지은희

    ... 목표였던 1승을 해냈기 때문에 이제 메이저 대회 정상에 도전하겠다" 지은희(23.휠라코리아)가 지난해 6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웨그먼스LPGA에서 생애 첫 우승을 달성한 뒤 했던 말이다. 이어 열렸던 US여자오픈골프대회에서는 ... 시작한 지은희는 6개월 만에 아마추어대회에서 2위에 차지할만큼 재능은 타고 났다. 고등학교 1학년 때인 2002년 한국여자아마추어선수권대회 정상에 오르며 주니어 무대에서 강자의 자리를 굳힌 지은희는 1년 뒤인 2003년 프로대회인 김영주골프여자오픈 ...

    연합뉴스 | 2009.07.13 00:00

  • thumbnail
    [지은희 US여자오픈 우승] 청평호로 아이언샷 날리던 소녀 '메이저 퀸' 오르다

    13일(한국시간) 2009US여자오픈 마지막 라운드가 펼쳐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베슬리헴의 사우컨밸리CC 올드코스 18번홀(파4).17번홀까지 1오버파로 캔디 쿵(대만)과 공동 선두를 달리던 지은희(23 · 휠라코리아)의 버디 ... 골프클럽을 잡았다. 수상스키 국가대표팀 감독을 지낸 지씨는 운동선수 생활이 얼마나 고달픈지 잘 알기 때문에 딸에게 골프를 시킬 생각은 꿈에도 없었다. 하지만 당시 박세리가 US여자오픈에서 우승해 골프 열풍이 거셌던 데다 딸의 소질을 ...

    한국경제 | 2009.07.13 00:00 | 김진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