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211-19220 / 25,0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최나연, 아쉬운 공동 3위

    헐, 2년 만에 우승 최나연(23.SK텔레콤)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나비스타 클래식에서 우승 기회를 살리지 못하고 아쉽게 공동 3위에 올랐다. 최나연은 11일(한국시간) 미국 앨라배마주 프래트빌 RTJ골프트레일(파72.6천460야드)에서 열린 대회 4라운드에서 버디 4개에 보기 1개를 묶어 3타를 줄이며 합계 17언더파 271타를 적어냈다. 선두에 3타 뒤진 공동 2위에서 마지막 라운드를 시작한 최나연은 한때 단독 선두에 오르기도 ...

    연합뉴스 | 2010.10.11 00:00

  • 안선주, 일본여자프로골프에서 시즌 3승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에서 시즌 상금 1위를 달리고 있는 안선주(23)가 산쿄레이디스오픈(총상금 1억1천만엔) 우승을 차지하며 상금왕 굳히기에 나섰다. 안선주는 10일 일본 군마현 다카사키시 요시이 골프장(파72.6천559야드)에서 ... 안선주는 상금 1천980만엔을 보태 상금랭킹 1위(1억975만엔)를 굳게 지켰다. 이번 우승으로 안선주는 일본여자프로골프 사상 첫 한국인 상금왕 탄생 가능성을 크게 높였다. 또 신인왕 수상을 사실상 굳혀 지난해 송보배(24)에 ...

    연합뉴스 | 2010.10.10 00:00

  • [하이마트골프] 양수진 역전 우승…상금도 1위

    양수진(19.넵스)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하이마트 여자오픈(총상금 5억원) 우승을 차지했다. 양수진은 10일 전남 장성군 푸른솔골프장(파72.6천565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3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2개를 묶어 최종합계 13언더파 203타로 정상에 올랐다. 5월 한국여자오픈 이후 시즌 2승째를 거둔 양수진은 우승 상금 1억원을 받아 상금 1위(4억3천248만원) 자리를 되찾았다. 다승 부문에서도 이보미(22.하이마트), ...

    연합뉴스 | 2010.10.10 00:00

  • 안선주3승, 한국인 최초 상금왕 기대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 상금랭킹 1위를 달리고 있는 안선주(23 · 범한)가 '산쿄 레이디스오픈'에서 연장 접전 끝에 시즌 3승째를 거뒀다. 안선주는 10일 일본 군마현 다카사키시의 요시이CC(파72)에서 열린 JLPGA투어 ... 홀에서 승리를 거뒀다. 우승상금 1980만엔을 챙긴 안선주는 시즌 상금(1억975만엔) 1억엔을 넘기며 상금 랭킹 선두를 지켰다. 올해만 3승을 거둬 한국인 최초로 JLPGA투어 상금왕과 신인왕 동시 수상을 바라보게 됐다.

    한국경제 | 2010.10.10 00:00 | 김진수

  • 양수진 2승 안신애 제치고 상금 선두

    양수진(19 · 넵스)이 한국여자프로골프 투어 하이마트 여자오픈 마지막 라운드에서 홍란(24 · MU스포츠)의 거센 추격을 따돌리고 시즌 2승을 달성했다. 양수진은 10일 전남 장성의 푸른솔GC(파72)에서 끝난 대회 4라운드에서 ... 서희경(24 · 하이트)이 '루키' 김자영(19)과 함께 공동 7위(7언더파 209타)에 올랐고,'메트라이프 · 한국경제 KLPGA 챔피언십'에 이어 두 개 대회 연속 우승을 노렸던 신지애(22 · 미래에셋)는 2언더파 214타로 ...

    한국경제 | 2010.10.10 00:00 | 김진수

  • [LPGA] 최나연, 3타 차 공동 2위

    최나연(23.SK텔레콤)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나비스타 클래식(총상금 130만달러) 3라운드에서 선두에 3타 뒤진 공동 2위에 올랐다. 최나연은 10일(한국시간) 미국 앨라배마주 프래트빌 RTJ골프트레일(파72.6천460야드)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3라운드에서 버디 4개, 보기 2개를 기록하며 2언더파 70타를 쳤다. 14언더파 202타가 된 최나연은 전날 공동 선두에서 캐서린 헐(호주)과 함께 공동 2위로 한 계단 내려섰다. 크리스티 ...

    연합뉴스 | 2010.10.10 00:00

  • [하이마트골프] 이보미 불꽃타…단독선두 도약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에서 시즌 세번째 우승을 노리는 이보미(22.하이마트)가 하이마트 여자오픈(총상금 5억원.우승상금 1억원) 둘째날 불꽃타를 휘두르며 단독 선두로 뛰어 올랐다. 이보미는 9일 전남 장성군 푸른솔골프장(파72.6천565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7개를 쓸어담아 7언더파 65타를 적어냈다. 이틀동안 12언더파 132타를 친 이보미는 전날 공동 선두였던 양수진(19.넵스)을 1타차 2위(11언더파 133타)로 ...

    연합뉴스 | 2010.10.09 00:00

  • [LPGA] 8타 줄인 최나연, 공동 선두

    최나연(23.SK텔레콤)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나비스타 클래식(총상금 130만달러) 2라운드에서 공동 선두로 뛰어올랐다. 최나연은 9일(한국시간) 미국 앨라배마주 프래트빌 RTJ골프트레일(파72.6천460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8개를 뽑아내는 맹타를 휘둘러 8언더파 64타를 쳤다. 중간합계 12언더파 132타가 된 최나연은 크리스티 커(미국), 미야자토 미카(일본)와 함께 공동 1위로 올라섰다. ...

    연합뉴스 | 2010.10.09 00:00

  • thumbnail
    꼴찌하고 BMW 받은 남자

    ... 하이브리드 클럽(타이틀리스트 909H,로프트 17도)으로 티샷한 볼은 그린에 떨어진 후 그림처럼 홀로 사라졌다. 한국오픈이 우정힐스CC에서 열린 2003년 이래 이 홀에서 홀인원이 나온 것은 처음이다. 유종구는 이 홀인원으로 BMW750Li ... 서희경의 우승상금은 6000만원이었다. 배경은은 홀인원 하나로 챔피언보다 세 배 이상 되는 실속을 차렸다. 지난달 한국프로골프 메리츠솔모로오픈에서는 간발의 차이로 희비가 갈렸다. 강경남이 18번홀(171야드)에서 홀인원을 기록,부상으로 ...

    한국경제 | 2010.10.08 00:00 | 김경수

  • [LPGA] 허스트ㆍ김초롱, 한국계 선수들 선전

    비키 허스트(20)와 김초롱(26) 등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한국계 선수들이 LPGA 투어 나비스타 클래식(총상금 130만달러) 1라운드에서 나란히 공동 5위에 올랐다. 어머니가 한국 사람인 허스트는 8일(한국시간) 미국 앨라배마주 프래트빌 RTJ골프트레일(파72.6천460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1라운드에서 버디만 5개를 뽑아내며 5언더파 67타를 기록했다. 투어 2년차 허스트는 지난해 드라이브샷 평균 비거리 272.5야드로 ...

    연합뉴스 | 2010.10.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