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6,2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경에세이] 대만 고등직업교육에서 배운 것

    필자는 지난해 12월 12일부터 16일까지 대만 교육부 초청으로 대만 교육부와 한국의 전문대학 격인 과학기술대학 네 곳을 방문할 기회를 얻었다. 학교 시설과 학생들의 실습 시스템은 한국의 고등직업교육이 더 낫다고 평가할 수 있으나 전체적 체계와 고등직업교육에 대한 국가 지원 시스템은 대만이 우리를 앞서고 있다는 느낌을 받았다. 두 가지 면에서 그렇다. 첫 번째는 고등직업교육 분야에 대한 국가 정책과 지원 시스템이다. 올해 발의를 앞둔 우리의 ...

    한국경제 | 2023.01.05 18:22

  • thumbnail
    정치·사회·예술을 생각하다…문학과지성사, '채석장 그라운드'

    새 인문 시리즈 발간…'토리노 멜랑콜리' 등 3권 선보여 문학과지성사가 논쟁적인 주장을 펼치는 해외의 인문 사회 에세이를 다룬 '채석장' 시리즈에 이어 새로운 시리즈를 선보인다. 문학과지성사는 국내 필자들이 정치·사회·예술·과학 분야에서 느낀 생각과 사유를 담은 '채석장 그라운드' 시리즈를 펴낸다고 5일 밝혔다. 기존 '채석장'이 해외 필자들의 논쟁적인 주장이나 미발표 글 등을 소개했다면, '채석장 그라운드'는 교수, 연구자, 평론가 등 여러 ...

    한국경제 | 2023.01.05 17:04 | YONHAP

  • thumbnail
    "가족 그리워 매일 울기만"…18년차 결혼이주여성의 한국살이

    ... 거주하는 18년차 결혼이주여성 김토아(35) 씨는 자신의 한국살이에 관해 이렇게 풀어냈다. 그는 지난해 숙명여대 아시아여성연구원(원장 심숙영)이 주최한 '제15회 결혼이주민과 배우자의 모국어로 쓰는 한국살이 체험담' 공모전에서 에세이 '나의 모든 것'으로 대상을 받았다. 김씨는 18세에 한국살이를 시작해 겪었던 어려움과 슬픔, 딸에 대한 미안함 등 자신의 삶과 경험을 솔직하게 담아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첫째 딸이 태어날 무렵을 떠올리면서 "한국어도 서툴고 ...

    한국경제 | 2023.01.05 16:19 | YONHAP

  • thumbnail
    서가에 빛이 머물 때…신간 '작은 목소리, 빛나는 책장'

    ... 맞바꾼다. 그렇게 책이 순환하는 가운데 점주가 해야 할 일은, 흐름을 거스르지 않고, 한 권의 책이 하는 일을 묵묵히 지켜보는 것이다. 최근 번역 출간된 '작은 목소리, 빛나는 책장'(돌베개)은 독립 서점을 운영하며 겪은 일을 기록한 에세이다. 저자인 쓰지야마 요시오는 대형 서점에서 20년 가까이 일하다 지난 2016년 가진 돈을 몽땅 털어 도쿄 오기쿠보에 작은 서점을 열었다. 그는 그곳에서 큐레이션을 하고, 작가를 초대해 북 토크도 진행하며 서평도 쓰고 책도 낸다. ...

    한국경제 | 2023.01.05 15:50 | YONHAP

  • thumbnail
    "평양과기대생들, 인터넷 접속 못 해도 구글·트위터 꿰고 있어"

    ... 식사, 공부, 운동, 취침 등 모든 것을 함께하는 평양과기대 학생들은 학구열이 높았고, 바깥세상이 돌아가는 소식에도 관심이 많았다. 식당에서 밥을 먹고 있으면 학생들이 질문을 쏟아붓는 바람에 식사를 마치지 못한 적도 있다. 에세이를 내라고 했을 때 무슨 내용을 써야 할지 몰라 '북한이 얼마나 위대한 나라인가'에 대한 프로파간다를 그대로 적어온 학생이나, 북한은 미사일을 잘 만드니 이것을 활용해 외국인 투자를 유치해야 한다고 발표한 학생은 그의 눈을 휘둥그렇게 ...

    한국경제 | 2023.01.05 06:30 | YONHAP

  • 미니애폴리스 연준총재 "인플레이션 정점 판단은 일러"

    ... “Fed(연준)이 다음 몇 번의 회의에서 계속 금리 인상한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밝혔다. 4일(현지시간) 마켓워치에 따르면, 이 날 오후에 발표될 연준의 12월 회의록을 앞두고 미니애폴리스 연준 웹사이트에 게시된 에세이에서 카시카리는 올해 연준이 금리 인상을 중단하기 전까지는 정책금리가 5.4%까지는 갈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지난달 연준은 기준금리를 4.25~4.5%로 올렸다. 그는 인플레이션 완화가 더뎌지면 연준이 "잠재적으로 ...

    한국경제 | 2023.01.05 00:01 | 김정아

  • thumbnail
    [한경에세이] 인간관계를 잘 맺는 법

    지인들과 새해 인사를 주고받으며 주변 인간관계에 대해 다시 생각하게 되는 때이다. 사람은 출생과 동시에 가정·학교·직장 등에서 공식·비공식적으로 다양한 인간관계를 맺는다. 인간관계는 우리 삶에서의 행복과 성공을 결정짓는 가장 중요한 요인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일찍이 덴마크의 철학자 키에르케고르는 행복의 90%는 인간관계에 달려 있다고 했으며, 카네기공대 졸업생 대상 추적 조사에서도 성공 요인의 85%가 ...

    한국경제 | 2023.01.04 17:06

  • thumbnail
    수술대 앞 40년, 그 성공과 패배의 기록…신간 '칼끝의 심장'

    영국 심장외과 전문의가 쓴 자전적 에세이 마취제가 들어오면서 불빛이 사라졌다. 40년간 1만 건이 넘는 수술을 집도했던 그였다. 하지만 이번에는 의사가 아니라 환자의 입장에 섰다. 수많은 수술을 해 사람을 살리기도 하고, 죽이기도 했던 그 수술대에서 그는 수술 중 깨어나는 '수술 중 각성'을 걱정하면서 의식을 잃어가고 있었다. '칼끝의 심장'(원제: The Knife's edge)은 영국의 저명한 심장외과 의사 스티븐 웨스터비가 쓴 에세이다. ...

    한국경제 | 2023.01.04 11:07 | YONHAP

  • thumbnail
    [한경에세이] 다시 '기회의 문'이 열리고 있다

    1990년대 초반, 도쿄 출장은 늘 설렜다. 당시 ‘핫플’이던 하라주쿠에 가면 서울엔 아직 도착하지 않은 1년 뒤의 미래가 있었기 때문이다. 지금은 어떨까. 30년간 변함없는 맛의 소바집만이 나를 설레게 한다. 그렇게 놀랍던 도쿄의 역동성은 어디로 갔을까. 미국인이 존경하는 기업가는 단연 에디슨과 스티브 잡스다. 그들은 서부의 총잡이처럼 꼭 필요한 순간에 홀연히 나타나 빠르고 정확하게, 또 과감하게 행동했다. 그렇게 세상...

    한국경제 | 2023.01.03 17:22

  • thumbnail
    '꿈·배움·감사'로 한 해를 달려갑시다!

    ‘꿈’ ‘관계’ ‘혁신’ ‘배움’ ‘감사’. 계묘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올해 1~2월 한경에세이 필진 다섯 분에게 미리 첫 주 원고를 받았습니다. 각 필자께서 주신 글을 한 단어로 요약하니 이렇게 다섯 단어가 나왔습니다. 비록 올해 경기전망이 불투명하지만 위대한 꿈을 꾸고 바로 옆 사람과의 관계를 진실하게 하라는 뜻이겠죠. 또한 일을 하면서 ...

    한국경제 | 2023.01.02 18: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