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40 / 17,4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매년 해치운 대나무만 1억…'푸바오' 경제 효과 얼마길래

    ... 자랑했다. 푸바오의 일상은 책으로도 발간됐다. '푸바오, 매일매일 행복해', '아기 판다 푸바오', '예스리커버:아기판다 푸바오', '전지적 푸바오 시점' 등 5권의 에세이를 발간해 동물 에세이 분야 베스트셀러 반열에 올려놨다. 서점가에서는 약 15만권이 날개 돋친 듯 팔려나간 것으로 파악됐다. 푸바오의 동생 루이바오 후이바오가 지난해 7월 태어나면서 판다 인기는 절정에 달했다. 푸바오의 인기로 ...

    한국경제 | 2024.04.05 15:40 | 이미나

  • thumbnail
    옷장 속 '침묵의 봄'…당신이 입는 옷은 안전한가

    ... 중심에 서게 된 꿀벌에 대해 우리가 알아야 할 모든 것을 담았다. 해냈어요, 멸망 윤태진 지음/메디치미디어/1만6000원 입으로는 환경을 걱정하면서 정반대 행동을 일삼는 지구인의 모순을 적나라하게 보여주는 공감 가득 일상 에세이. 저자는 멸망을 대하는 인간의 감정을 ‘부정-분노-타협-우울-수용’ 5단계로 따라가면서 디테일하게 살핀다. 지구의 죽음을 앞둔 우리의 상황을 인간이 시한부 선고를 받았을 때 나타나는 감정 변화에 빗대어 표현한 것이다. ...

    한국경제 | 2024.04.05 06:00 | 장승규

  • thumbnail
    [한경에세이] 실패해줘서 고마워요

    실패를 좋아하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나 또한 실패가 싫다. 그러나 그동안 화폐 수요 감소에 대응해 신사업을 발굴하려고 수많은 도전과 실패를 해준 선배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 유명 프로듀서 릭 루빈은 “실패는 원하는 곳으로 가기 위해 필요한 정보”라고 했는데, 한국조폐공사는 앞선 실패에서 사업 전환의 길을 찾을 것이다. 첫 번째는 수출기업으로의 전환이다. 과거 은행권과 주화를 중심으로 페루 등 16개국에 연간 4100...

    한국경제 | 2024.04.04 18:50

  • thumbnail
    혼자 사는 게 편한 세상에서 25년 전 나온 소통 에세이 인기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 우리는 개인으로 존재하고 있지만 혼자 살 수 없다. 다른 사람들과의 교류와 소통을 통해 자신의 정체성을 확인하며 살아간다. 하지만 최근 들어 무엇이든 혼자 하는 것이 더 편한 사람들이 늘면서 사회적 동물이라는 인간에 대한 정의가 송두리째 흔들리고 있다. 타인을 통해 자신의 정체성을 확인하기 위해 노력하다가 지친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타인의 눈치를 보지 말고 자신의 욕구대로 살아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디지털...

    한국경제 | 2024.04.04 15:17 | 홍순철

  • thumbnail
    [이 아침의 화가] 韓 첫 안데르센상 받은 '글 없는 그림책' 작가 이수지

    최근 에세이집 <만질 수 있는 생각>을 출간한 그림책 작가 이수지(50)는 ‘아동문학계 노벨상’으로 꼽히는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상을 2년 전 국내 최초로 수상한 작가다. 그는 아시아 작가로서 38년 만에 이 상을 받았다. 서울대 서양화과를 졸업한 이 작가는 영국 캠버웰예술대에서 북아트 석사 과정을 밟은 뒤 본격적인 그림책 작가의 길로 들어섰다. 종이책의 물성을 이야기에 적극적으로 활용한 작업을 잇따라 선보여 국제적인 ...

    한국경제 | 2024.04.03 18:47 | 신연수

  • thumbnail
    [한경에세이] 자존감, 자존심, 자신감, 자만감, 자부심

    평생 직장생활을 하면서 다양한 유형의 직원을 봤다. 성실성과 능력을 말하는 게 아니다. 그건 훈련으로 좋아질 수 있다. 그런데 잘 바뀌지 않는 게 있다. 일과 사회와 삶의 틀 안에서 자신을 인식하는 태도다. ‘나는 어떤 사람인가’ ‘나의 능력은 어느 정도인가’ ‘나는 지금 어떤 위치인가’ 등에 대한 주관적 자각이자 판단이다. 심리학에서는 그걸 자아개념이라고 부르는데, 그게 지문처럼...

    한국경제 | 2024.04.03 18:23

  • thumbnail
    다시 찾아온 봄…세월호 참사 10주기 조명한 책 잇달아 출간

    기억의 공간에서 너를 그린다·세월호, 다시 쓴 그날의 기록 등 선보여 오는 16일 세월호 참사 10주기를 앞두고 참사를 조명한 책이 잇달아 출간되고 있다. 참사 이후 썩어들어가는 유족과 생존자들의 마음을 담은 에세이부터 사고 조사위원회의 기록을 꼼꼼히 훑어본 기록물까지 참사를 여러 각도에서 조명한 책들이 독자들을 만난다. '기억의 공간에서 너를 그린다'(한겨레출판)는 세월호 생존자, 유가족, 활동가들을 인터뷰하고, 그들의 광장이자 쉼터였던 '세월호 ...

    한국경제 | 2024.04.03 10:13 | YONHAP

  • thumbnail
    [한경에세이] 자기주도 성장을 돕는 청소년활동

    스스로 원하는 목표를 정하고, 주어진 과업을 단계적으로 충실히 이행한다는 ‘자기 주도성’은 모든 부모가 자녀에게 가장 원하는 바다. 자기 주도성이 학습에 더해지면 부모의 기대가 더욱 커지는데, 자기주도학습과 자기 주도적 행동은 밀접한 관계가 있다. 심리학자 윌리엄 제임스는 “생각은 행동을, 행동은 습관을, 습관은 인격과 더 나아가 운명까지도 바꾼다”며 행동을 제어하는 힘은 곧 의지의 힘이라고 했다. ...

    한국경제 | 2024.04.02 17:49

  • thumbnail
    [한경에세이] 인간·기업의 수명 연장해 주는 AI

    얼마 전 흥미로운 기사(한국경제신문 3월 20일자 세르게이 영 롱제비티비전펀드 설립자 인터뷰)를 봤다. 극초기 단계에 인공지능(AI)으로 암을 진단해 인간이 20~30대 몸으로 150세 이상 살 수 있는 시대가 온다는 내용이다. AI가 평소 건강한 신체 데이터의 패턴을 학습하고 있다가, 미묘한 변화를 감지하면 몸에 이상이 생겼다고 알려주는 원리다. AI 덕분에 삶의 질이 올라가고 심지어 삶의 양까지 대폭 늘어나는 세상이 곧 올지도 모른다. 필...

    한국경제 | 2024.04.01 18:50

  • thumbnail
    찌그러진 동그라미도 동그라미…위로 전하는 김창완 에세이

    ... 그러나 보통날의 불완전함이 실망의 이유가 될 수는 없다고 말한다. 손으로 그린 수십 개의 동그라미 중 두어개만 그럴듯한 것처럼, 일상은 어그러지기 마련이라고. "그저 다 찌그러진 동그라미들입니다, 우리의 일상도." 김창완의 에세이 '찌그러져도 동그라미입니다'에는 매일 만들어지는 졸작도 그 자체로 아름답다는 그의 인생철학이 녹아있다. 그저 그런 날이라며 팽개쳐진 보통날들도 돌이켜보면 소중하다는, 어찌 보면 상투적인 메시지지만 김창완의 언어가 섞여 온기가 더해졌다. ...

    한국경제 | 2024.04.01 18:0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