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1-80 / 17,4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글로랑, 블룸스버리에듀케이션 전략적 인수…IB 교육 선도

    ... 세계 많은 고등학교·대학교에서의 입시제도로 활용되고 있으며 국내에서도 서울, 대구, 제주의 시범학교 도입을 기반으로 본격적으로 도입되는 모양새다. 스위스 제네바에 본부를 둔 IB 교육 체계는 비판적 사고, 창의성, 에세이 숙제, 논·서술을 평가하는 특징을 지닌다. AI 에듀테크 기업 글로랑은 최근 시리즈 A2 투자를 글로벌로 마무리하고, 내실을 다지며 본격적인 확장을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황태일 대표는 “현 입시 체계가 무너질 ...

    한국경제 | 2024.03.21 15:38

  • thumbnail
    한-아세안 관계 확대 방안은…한-아세안센터, 학술에세이 공모전

    한-아세안센터는 다음 달 22일까지 '2024 한-아세안 학술 에세이 공모전' 참가 제안서를 받는다고 21일 밝혔다. 센터는 올해 한-아세안 대화 관계 수립 35주년 및 한-아세안센터 설립 15주년을 기념해 공모전 주제를 '포괄적인 전략적 파트너십 시대에서 한-아세안 관계 확대를 위한 방안'으로 정했다. 한국과 아세안 국적 대학생이나 대학원생이면 지도 교수의 연구 지도를 받아 참여할 수 있다. 센터는 심사를 거쳐 8월 7일에 최종 수상자 6명을 ...

    한국경제 | 2024.03.21 14:53 | YONHAP

  • thumbnail
    英서펜타인 큐레이터들은 예술가가 아닌 생태학자·게이머와 논다

    ... 큐레이터이자 미술 평론가인 오브리스트는 전문성을 바탕으로 한 예리한 안목으로 미술계에서 신뢰받고 있습니다. 이번 에세이에선 기술과 박물관 시스템의 미래에 대한 그의 최신 연구 결과를 다뤄봅니다. *서펜타인갤러리는 영국 런던 켄싱턴가든과 ... innovation have made him a trusted voice in the art world. This short essay sheds light on the new findings of Hans’ latest research ...

    한국경제 | 2024.03.21 11:03 | Hans Ulrich Obrist

  • thumbnail
    김규리→김제동·정우성, 정치 편승 혹은 임시 하차…필요할 때만 폴리테이너 [TEN스타필드]

    ... 생업에 눈을 돌리고 있다. 김제동은 최근 방송 활동을 다시 늘리고 있다. 그가 선택한 프로그램은 '성지순례, '고민순삭' 등 정치와 무관한 종교인들이 등장하는 일종의 상담 토크쇼. 뿐만 아니라 평범한 일상의 순간들을 담은 에세이 '내 말이 그 말이에요'를 발간하기도 했다. 그는 신간 발간 기자간담회에서 "안 시끄럽게 살고 싶고 피하고 싶다. 무섭고 두렵다"고 말하기도 했다. 정치색은 다소 빼고 '방송인이자 작가' ...

    텐아시아 | 2024.03.20 20:55 | 김지원

  • thumbnail
    [한경에세이] 경청(傾聽)의 가치

    기술의 발달로 사람은 ‘듣는’ 행위를 상당 부분 빼앗겼다. 필자가 직장생활을 시작할 때만 해도 보고하거나 결재받으려면 상사한테 가서 ‘들어야’ 했다. 지금 웬만한 기업은 인트라넷(사내망)으로 업무를 처리한다. 직원과 얼굴을 보면서 이야기를 나누고 싶어도 시스템이 그렇다. 일상에서도 마찬가지다. 카톡이 가족과 친구와 애인 사이에서 입과 귀를 대신하고 있다. 목소리라도 한번 들어보려고 전화를 걸까 하다가도...

    한국경제 | 2024.03.20 18:30

  • thumbnail
    말 없는 물건에 눈알을 붙여 봅시다 … '네쓰케'를 통해 본 가족의 역사

    ... 붙여 둘 것인지에 대한 고민은 그 자체로 훌륭한 형식이 된다. 유령이 주인공인 단편소설(임선우의 소설집 『유령의 마음으로』)이나 존비어체계에 대한 전복적 시선으로부터 도출된 ‘평어’ 사용 시도(이성민의 평어 에세이 『말 놓을 용기』) 등의 색다름은 모두 눈알의 위치로부터 시작되었다. 목소리가 없었던 곳에 눈알을 붙이고 그것이 스스로 말하게끔 두어 보면 낯선 형식과 새로운 이야기가 자연스레 가능해진다. 책을 덮은 뒤에도 잠잠한 사물들을 가만히 ...

    한국경제 | 2024.03.20 13:58 | 정기현

  • thumbnail
    [한경에세이] 청소년 유익·유해 환경의 경계선

    심리학자 유리 브론펜브레너는 가족, 이웃, 학교, 매체, 더 나아가 문화나 관습 등과 같은 환경이 개인의 건강한 발달과 성장에 매우 중요하다는 생태체계이론을 제시했다. 사람을 사회적 동물이라고 하는 이유도 개인이 건강한 삶을 영위하는 데 필요한 생태적 환경의 영향력 때문이다. 청소년기는 이런 생태환경의 영향력에 근거해 사회화 과정을 겪게 되는 특별한 시기다. 청소년이 사회화를 위해 여기저기 보려는 곳이 많은 만큼 제약의 범위도 늘어난다. 특정...

    한국경제 | 2024.03.19 18:38

  • thumbnail
    [한경에세이] 닷컴 버블처럼 AI도 거품일까?

    30초에 700만달러(약 93억원)! 세상에서 가장 비싸다는 슈퍼볼 광고비다. 매년 2월 두 번째 일요일 열리는 미국프로풋볼(NFL) 결승전 중 광고가 60개 정도 시청자들에게 노출된다. 어지간한 대기업도 벅차할 금액이다. 애플, 펩시코, 제너럴모터스, 현대자동차, 나이키 등 세계적인 기업들이 주요 광고주다. 그런데 필자가 2000년 초 본 슈퍼볼 광고의 주인공은 닷컴 기업들이었다. 펫츠닷컴 광고는 아직도 기억이 난다. 온라인에서 강아지 사료를...

    한국경제 | 2024.03.18 18:50

  • thumbnail
    "경영과 예술 공통점은 끝없는 '精進'…내 인생, 은퇴는 없을 것"

    ... 복사본)은 제2사옥(S타워) 1층 로비에 걸었다. 수출기업인 만큼 보국(報國)에 대한 안 의사의 신념을 기려야 한다고 생각해서다. 영인본 양옆에는 한글 뜻풀이와 함께 안 의사 사진도 걸어둘 예정이다. 김 회장은 지난 1월 경영철학을 담은 에세이 <세상은 나의 보물섬이다>를 출간했다. 출장 중 틈틈이 기내에서 적은 메모가 도움이 됐다. 인세는 전액 아이티에 설립한 세아학교(S&H school)로 보낼 예정이다. ■ 김웅기 회장 약력 △1951년 충북 ...

    한국경제 | 2024.03.17 18:49 | 이미경/이정호

  • thumbnail
    처음 만나는 의사의 말걸기…진료실 밖으로 나온 마음 이야기

    ... '선생님'이 해준 이야기다. 그때는 등골에 소름이 돋았지만 지금은 마음을 다잡을 때 떠올리는 얘기가 됐다. 진료와 학술발표 외에 다양한 활동으로 정신질환 편견을 없애는 데 힘써온 백종우(54) 경희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가 첫 에세이를 펴냈다. 다양한 사례와 함께 풀어 내려간 '처음 만나는 정신과 의사'(경희대 출판문화원)에는 26년차 백 교수가 고민해온 흔적들이 담겼다. 소름이 돋는 말을 해준 사람은 대학 동기(고려대 의학과 90학번)로 당시 수련 2년차 ...

    한국경제 | 2024.03.17 10: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