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481-14490 / 15,9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삼성전자, 첼시 유니폼 광고 '짭짤'

    ... 첼시가 `삼성전자 유니폼'을 착용한 지 두달만에 이미 절반 이상의 성과를 올렸다. 삼성전자는 첼시와 올해 6월부터 5년간 연간 220억원에 5년간 공식후원 계약을 맺었으며 이에 따라 첼시는 지난 7월17일 포르투갈 벤피카와의 친선경기부터 `삼성전자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서고 있다. 한편 22일 현재 첼시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11승1무1패(승점 34점)로 1위를 달리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강영두기자 k0279@yna.co.kr

    연합뉴스 | 2005.11.22 00:00

  • 청소년축구, 23일 몽골과 아시아선수권 예선

    ... 23일 오후 2시 파주NFC(대표팀트레이닝센터)에서 몽골을 상대로 2006 아시아청소년(U-19)선수권대회 예선 조별리그 M조 1차전을 치른다. 2007 세계청소년(U-20)선수권대회를 대비해 조동현 감독 체제로 출발한 청소년대표팀은 ... 아시아청소년선수권대회 예선은 40개 팀이 4개 권역(동아시아, 서아시아, 동남아시아, 중앙-남아시아), 14개 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로 치러진다. 각 조 1위 14개 팀과 동남아시아(I,J,K조)-동아시아(L,M,N조) 예선 2위 팀 중 가장 성적이 ...

    연합뉴스 | 2005.11.22 00:00

  • 아드보카트 "2002년 수준 성적 원한다"

    ... 발표하겠다. 일부 클럽이 선수 차출에 난색을 표시했다는 소식을 듣고 놀랐다. 우리가 휴가가는 건 아니지 않는가. K리그는 절대 강한 리그가 아니다. 준비없이 월드컵에 가면 수준을 못따라간다. 한국축구의 국가적인 대사를 이해하지 못하고 ... 훈련 목적인 팀보다 나을 수 있다. --외신에 한국이 8강, 4강이 가능하다는 얘기가 나온다. 부담은 없나. K리그 수준을 볼 때 어느 정도 성적을 생각하고 있나. ▲처음 입국했을 때 얘기했다. 한국이라는 팀은 어떤 팀도 쉽게 ...

    연합뉴스 | 2005.11.21 00:00

  • 김도훈ㆍ박주영 등 푸마-스투 베스트 11 선정

    ... 푸마코리아는 21일 오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 2층 크리스탈볼룸에서 '2005 푸마-스투 프로축구 베스트 11' 시상식을 가졌다. 이날 시상식에서 공격수 부문에는 프로통산 114골로 개인 최다골 기록을 세운 김도훈(성남)과 올해 K리그 정규리그에서 12골을 터트린 박주영(FC서울)이 선정됐다. 미드필더 부문에서는 이천수(울산), 김두현(성남), 서동원(인천), 뽀뽀(부산)가, 수비수 부문에서는 조용형(부천), 장학영(성남), 이장관(부산), 마토(수원)가 뽑혔고 ...

    연합뉴스 | 2005.11.21 00:00

  • FC서울 이장수 감독, 일찌감치 내년 준비

    ... 이 감독은 지난 12일 귀국 날짜를 기약하지 않은 채 브라질로 떠났다. 브라질행 목적은 두말할 것도 없이 내년 시즌에 활약할 용병을 물색하자는 것. 이 감독이 벌써 내년 시즌 준비에 들어간 것은 다른 팀들과 달리 2005년 K리그 플레이오프나 FA컵 8강전, 둘 다 기다릴 필요가 없기 때문. 인천-부산, 성남-울산이 20일 플레이오프 단판 승부를 앞두고 있고 대전은 21일 FA컵 16강전, 포항이나 대구-전남, 전북-수원은 내달 10일 FA컵 8강전을 ...

    연합뉴스 | 2005.11.20 00:00

  • [프로축구] 인천, 부산 꺾고 챔프전 진출

    ... 만에 프로축구 챔피언결정전에 진출했다. 올 시즌 전.후기 통합순위 1위 인천은 20일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열린 삼성 하우젠 K리그 2005 플레이오프에서 전반 17분 이상헌의 선제 결승골과 후반 20분 방승환의 추가골로 전기리그 우승팀 부산을 2-0으로 완파했다. 이로써 지난 2004년 K리그에 뛰어든 인천은 창단 2년 만에 챔피언결정전에 올라 첫 우승에 도전하게 됐다. 전반 초반 탐색전을 마친 인천은 짧은 패스 연결이 살아나면서 공격의 주도권을 잡아나갔고 ...

    연합뉴스 | 2005.11.20 00:00

  • K리그 4강 사령탑 "프리미어리그에서 배우자"

    "K리그와 프리미어리그를 비교하기는 어렵다. 하지만 잉글랜드에서 배워야 산다" 20일 프로축구 플레이오프(부산-인천, 성남-울산)를 앞둔 4강 감독들이 17일 K리그 미디어데이 기자간담회에서 국내 팬들 사이에 일고 있는 프리미어리그 인기가 시사하는 대목을 나름대로 해석해 관심을 끌었다. 김학범 성남 감독은 "두 리그를 비교한다는 것 자체에 어폐(語弊)가 있다. 선수의 질과 몸값, 지도자, 팬, 미디어 수준까지 모든 면에서 뒤떨어지는 게 사실이다. ...

    연합뉴스 | 2005.11.17 00:00

  • 아드보카트호 평가전 잠정 결정..내년 1월 재소집

    ... 쯤이면 아드보카트호의 본선 구상은 중간 완성 단계에 접어들고 엔트리도 윤곽을 드러낼 전망이다. 내년 3, 4월은 K리그에 전념하는 기간이다. 3월29일에는 한 번의 짧은 A매치 데이가 잡혀있다. 내년 5월에는 유럽 현지 적응훈련을 ... 올해 마지막 평가전을 깔끔한 승리로 장식하고 해산했다. 유럽파 박지성, 이영표, 안정환, 차두리, 이을용은 주말 리그 경기를 치르러 17일 소속 팀으로 돌아갔다. 국내파 중 소속 팀이 플레이오프에 나간 선수들은 휴식없이 K리그 포스트시즌에 ...

    연합뉴스 | 2005.11.17 00:00

  • [프로축구] 4강팀 막판 담금질 박차

    프로축구 K리그 플레이오프를 앞두고 4룡(龍)의 막판 담금질이 한창이다. 전기리그 우승팀 부산 아이파크와 통합순위 1위 인천 유나이티드는 20일 오후 2시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후기리그 우승팀 성남 일화와 통합 차순위 울산 현대는 같은 시간 성남 제2종합운동장에서 플레이오프 단판 승부를 벌인다. 전반기 우승 이후 후반기에는 단 1승도 챙기지 못한 부산은 정신력 강화로 전열을 가다듬는데 집중하고 있다. 4강팀 중 가장 빠른 지난 14일부터 ...

    연합뉴스 | 2005.11.16 00:00

  • 프로축구 울산 최성국, 12월 24일 결혼

    ... 세계청소년(U-20)선수권대회 일본과의 16강전(1-2패)에서 선제골을 성공시킨 뒤 'SK LOVE SH'라는 문구가 적힌 속옷을 내보이며 세리머니를 펼쳐 곽선혜씨와의 교제 사실을 깜짝 공개한 바 있다. 오는 20일 프로축구 삼성 하우젠 K리그 2005 플레이오프 성남 일화전을 앞두고 있는 최성국은 "팀이 번번이 우승 문턱에서 주저앉았는데 올해는 반드시 통합 챔피언 자리를 차지하는 것을 보고 기분좋은 마음으로 결혼식을 올리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최성국은 결혼식 후 태국 ...

    연합뉴스 | 2005.11.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