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821-15830 / 16,3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대전, 홈 6연승 질주..2위 복귀

    '1라운드 히어로' 대전 시티즌이 홈 6연승을내달리며 상승세에 다시 불씨를 지폈다. 대전은 25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03삼성하우젠 K리그 시즌 12차전 겸2라운드 첫 경기에서 김은중과 한정국의 연속골로 대구 FC를 2-0으로 꺾었다. 대전은 이로써 시즌 홈경기 6전 전승으로 '안방불패'를 과시하며 승점 23(7승2무3패)을 기록, 이날 승점 1을 보탠 데 그친 전북 현대(승점 22)를 제치고 2위에 복귀했다. 비로 경기가 연기된 선두 ...

    연합뉴스 | 2003.05.25 00:00

  • [프로축구] 삼바 돌풍 계속될까

    '마그노의 독주냐. 우성용의 한풀이냐' 2003 삼성하우젠 K리그 2라운드의 첫 발을 내딛는 주말 경기가 24일과 25일 전국 6개 경기장에서 일제히 열린다. 파죽의 4연승으로 리그 2위에 뛰어 오른 전북 현대는 가공할 득점포를 갖춘 `브라질 듀오' 마그노와 에드밀손을 가동해 `토종' 우성용이 버티는 9위 포항 스틸러스격파에 나선다. 2000년 브라질리그 득점왕(20골) 마그노는 최근 3경기 동안 무려 5골을 쏘아올리며 물오른 골감각을 과시해 ...

    연합뉴스 | 2003.05.23 00:00

  • 적토마 고정운씨 선문대 축구부 감독 영입

    선문대학교는 국가대표 출신 고정운씨를 대학 축구부 감독으로 선임했다고 21일 밝혔다. 이 대학 축구부 제2대 감독으로 부임하게 된 고씨는 1988년 서울올림픽 대표로활약한 뒤 1989 성남일화축구단에 입단, 그해 K리그 신인왕을 차지하고 1994년에는MVP로 선정되기도 했다. 그라운드의 적토마로 6회에 걸쳐 K리그 베스트 일레븐에 선정된 바 있는 고씨를영입한 선문대 축구부는 제2의 도약기를 맞을 전망이다. (아산=연합뉴스) 정태진기자 jt...

    연합뉴스 | 2003.05.21 00:00

  • [K2리그축구] 김포 국민은행, 무패행진

    김포 국민은행이 2003현대자동차컵 K2리그에서 이천 상무를 꺾고 선두를 내달렸다. 국민은행은 17일 이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정규리그 6차전에서 전반 31분 터진고민기의 결승골로 상무를 1-0으로 제쳤다. 국민은행은 이로써 4승2무(승점 14)로 무패행진을 이어가며 1위를 질주했다. 울산미포조선도 인천 한국철도와의 원정경기에서 1-0 승리를 거두고 3승1무2패로 승점 10 고지에 올라섰다. (서울=연합뉴스) 박재천기자 jcpark@yna...

    연합뉴스 | 2003.05.17 00:00

  • 스포츠토토, 7월중 발매 재개

    ... 1천398억원으로줄었다. 아울러 약 1천억원에 이르는 스포츠토토㈜의 부채 규모를 줄여주는 협상도 곧완료할 것이라고 공단측은 덧붙였다. 공단은 내달중 스포츠토토의 이미지 개선 작업을 실시하는 등 발행 준비 작업을완료해 오는 7월중 K리그, 한일 축구전 등을 대상으로 스포츠 토토 발행을 시작하기로 했다. 특히 축구와 농구 뿐만 아니라 야구 경기도 복권 발행 대상에 포함시키는 한편환급률을 높이고 발행 회수를 늘리는 등 수입증대를 위한 법령 개정 작업도 추진하기로 했다. ...

    연합뉴스 | 2003.05.13 00:00

  • 스포츠토토 발매 7월 재개

    ... 것이라고 공단은 설명했다. 이종인 공단 이사장은 "사업을 접어야 할 상황에서 동양제과의 투자가 극적으로 성사돼 회생이 가능해졌다"고 말했다. 공단은 내달중 스포츠토토의 이미지 개선 작업을 실시하는 등 발행 준비 작업을 완료해 7월중 K리그,한·일축구전 등을 대상으로 스포츠 토토 발행을 시작하기로 했다. 축구와 농구뿐만 아니라 야구경기를 복권 발행대상에 포함시키는 등 수입증대를 위한 방안도 마련하기로 했다. 스포츠토토는 축구 및 농구경기 승패를 맞혀 당첨금을 받는 ...

    한국경제 | 2003.05.13 00:00

  • [프로축구] 김도훈, 득점.도움왕 싹쓸이 시동

    ... 타이틀을 모두 쓸어담을 가능성을 열었다. 성남 일화의 고공비행을 이끌고 있는 김도훈은 11일 열린 2003삼성하우젠 K리그안양 LG와의 경기에서 도우미로 변신, 도움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개막 후 9경기 연속 무패(8승1무)를 달린 팀의 ... 모습을 보였다. 그가 한층 원숙해진 플레이로 펄펄 날자 벌써부터 지난 87년 최상국(포항제철)이후 16년만에 정규리그 득점, 도움왕의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손에 넣는 주인공이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최상국 외에 85년 태국 ...

    연합뉴스 | 2003.05.12 00:00

  • 프로축구 순연 경기 일정 확정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지난 7일 우천으로 순연된 2003 삼성하우젠 K리그 6경기를 오는 17일과 18일에 걸쳐 재개키로 했다. 변경된 경기일정은 다음과 같다. ----------------------------------------- 일시 대진 장소 ----------------------------------------- 5월17일 오후 3시 성남-전남 성남종합 광주-전북 광주월드컵 ---------------------------...

    연합뉴스 | 2003.05.10 00:00

  • [프로축구] 울산, 대전 꺾고 반등

    울산 현대가 대전 시티즌의 무패행진에 급제동을 걸며 재도약의 시동을 걸었다. 울산은 10일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2003삼성하우젠 K리그 홈경기에서 최성국, 도도, 정경호의 릴레이골을 앞세워 대전을 3-0으로 완파했다. 최근 3경기에서 1무2패로 부진했던 울산은 이로써 4승1무4패로 승점 13을 기록해 4위로 3계단 오른 반면 대전(승점 17)은 8경기 만에 패배를 당하며 2위 지키기에 비상이 걸렸다. 울산의 슈퍼루키 최성국의 존재는 ...

    연합뉴스 | 2003.05.10 00:00

  • 이을용 신분 논란 가열

    ... 나섰지만이는 `돈 떼인 것을 선수가 책임지라'는 식이어서 설득력이 없다. 이와 관련, 이을용은 신중한 자세를 견지하면서 자신의 대리인인 일본인 에이전트와 향후 거취를 놓고 협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을용이 에이전트를 따라 일본 J리그로 갈 가능성도 없지 않지만 K리그를 택할경우 국내 자유계약선수(FA)가 아닌, 지난해 J리그에서 복귀한 유상철(울산)과 홍명보(전남)처럼 국제 FA 신분으로 돌아올 수도 있다. 부천은 계약서에 `완전이적 무산시 부천 복귀'를 명시하지 ...

    연합뉴스 | 2003.05.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