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0101-90110 / 100,8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중소 알루미늄업계, 단열규정 강화 '비상'

      건설경기 불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알루미늄 압출업계에 최근 건설교통부의 단열규정 개정으로 비상이 걸렸다. 건교부는 에너지 절감을 위해 이달초 단열 규정을 바꿔 단열 성능을 높이도록 했다. 이로 인해 새시 업계를 양분하는 PVC 업계와 알루미늄 압출업계의 명암이 엇갈리고 있다. PVC 업계는 소재의 특성상 강화된 단열 규정을 쉽게 통과할 수 있지만 알루미늄 업계는 이 규정을 맞추기가 힘들기 때문이다. 중소기업들이 대부분인 알루미늄 업계는 ...

      한국경제 | 2001.06.14 13:48

    • 국가 지리정보 체계 주먹구구

      국토관리의 정보화를 통해 국토계획 및 토지.시설물 등을 효과적으로 관리하기위한 ''국가지리정보체계(NGIS)''구축사업이 주먹구구로 추진, 위치의 정확도가 떨어지고 예산이 낭비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감사원은 건설교통부 총괄로 총 9조5천8백19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2천5년까지 추진되는 이 사업의 실태를 작년말 감사한 결과 65건의 문제점을 적발,시정토록 했다고 14일 밝혔다. 감사원에 따르면 관련 중앙부처와 지자체 등 지하시설물 관리기관은 ...

      한국경제 | 2001.06.14 13:38

    • 판교 개발, 수익성 확보가 관건

      ... 용적률 250%를 확보하더라도 전용면적 25.7평(85㎡)이하 아파트는 전혀 수익을 기대할 수 없다고 보고 있다. 이런 가운데 아파트 층수를 10층이하로 제한하고 전체의 89%를 전용면적 25.7평이하로 건설한다는 것이 건설교통부의 계획이어서 업계의 기대를 충족시키지 못하고있다. 한 건설업체 영업팀 관계자는 "아직 구체적으로 사업성을 평가하지 않았지만 지금 조건으로는 개발이익을 전혀 기대할 수 없는 형편"이라고 말했다. 성남시와 함께 공동 개발주체로 거론되고 ...

      연합뉴스 | 2001.06.14 13:30

    • "농촌용수개발 2004년 완료"

      ... 511건중 482건은 우기전에 복구를 완료할 계획"이라면서 "산간과 계곡, 유원지내 자동우량 경보시스템을 15개 지구에서 48개 지구로 확대 설치하겠다"고 밝혔다. 경기도 광주 예지학원 화재에 따른 후속조치와 관련, 행자부는 건설교통부와 협의해 현행 바닥면적 400㎡ 이상시 피난계단을 2개소에 설치하던 것을 학원과 독서실 등은 바닥면적 200㎡ 이상으로 설치의무를 강화하고, 학원과 고시원에 대해서는 소방검사를 2년에 1회에서 연 1회로 확대키로 했다고 보고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1.06.14 11:38

    • 건교부, 안전진단 평가제 신설

      건설교통부는 안전진단 평가제도 신설을 골자로 한 '시설물의 안전관리에 관한 특별법 개정안'을 15일 입법예고한다고 14일 밝혔다. 개정안에 따르면 앞으로 안전진단전문기관이 실시한 정밀안전진단을 평가하는 제도가 도입되며 평가결과 부실진단으로 드러날 경우 해당업체는 영업정지 등 행정처분을 받게 된다. 개정안은 또 민간 건설업체가 부도날 경우 관련 시설물에 대한 안전점검은 시장, 군수, 구청장이 대행하도록 했다. 건교부는 최근 안전진단전문기관의 난립과 ...

      연합뉴스 | 2001.06.14 10:56

    • 주택건설 실적 저조속 중소형주택 수요활기

      수도권 지역의 주택공급 실적은 저조한 반면 주택경기 활성화 대책이후 중.소형주택과 미분양주택에 대한 수요는 크게 늘고 있어수급불균형이 우려된다. 14일 건설교통부에 따르면 올 1-4월 전국의 주택건설 실적은 9만674가구로 작년 같은 기간 11만6천516가구에 비해 22.2% 감소했으며 이중 수도권은 5만3천608가구로 작년의 5만6천835가구보다 5.7% 줄었다. 특히 서울과 인천은 각각 2.5%(2만130가구→2만633가구), 144%(...

      연합뉴스 | 2001.06.14 07:42

    • 판교 2만가구 건설...2004년末부터 분양 .. 벤처기업 1천개 입주

      ... 벤처기업 1천개가 들어서는 저밀도 전원형 도시로 탈바꿈한다. 특히 주거단지의 58%가 단독·연립주택지로 구성되고 녹지율 24%,용적률 86%가 적용돼 선진국의 주거타운에 손색이 없는 ''친환경 주거단지''로 개발된다. 건설교통부는 13일 "민주당과의 협의를 거쳐 판교를 벤처단지를 포함한 친환경 계획도시로 개발하기로 합의했다"며 "이달말 당정회의를 열어 개발방안을 최종 확정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건교부는 개발방안이 확정되면 판교일대를 오는 12월 택지개발예정지구로 ...

      한국경제 | 2001.06.13 17:22

    • '벨트형' 통합 급수체계 만든다 .. 물 남는곳-물 없는 곳 水路 연결

      물이 남는 지역과 물이 모자라는 지역을 관로와 수로로 연결해 생활 농업 공업용수를 공급하는 벨트형 통합급수체계가 구축된다. 건설교통부는 지역별로 발생하는 물수급의 불균형을 원천적으로 해소하기 위해 다목적댐 등 각종 댐과 광역상수도 생활용수도 농업용수도 공업용수도를 연결하는 급수통합방안을 검토중이라고 13일 밝혔다. 이 통합급수체계가 구축되면 댐과 광역상수도 등의 물을 물부족이 심한 지역으로 뺄 수 있어 매년 되풀이되는 봄가뭄이 크게 해소될 것으로 ...

      한국경제 | 2001.06.13 16:16

    • 대전-인천공항간 직행버스 증편

      ... "시민들의 인천국제공항 이용 편의를 위해 현재 1일 2차례씩 운행되는 인천국제공항 직행버스를 15차례로 크게 늘리는 대신 김포공항을 경유하는 인천국제공항 버스를 1일 11차례에서 3차례로 대폭 줄이는 방안을 시외버스 운행 허가 기관인 건설교통부 및 충남도 등과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시는 "건설교통부와 충남도가 이를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어 조만간 인천국제공항 직행버스가 증편 운행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특히 시는 둔산지역 이용객들의 편의를 위해 이달 말까지 둔산정류장과 ...

      연합뉴스 | 2001.06.13 14:55

    • 판교신도시 주거단지 100만평에 2만여가구 입주

      판교신도시의 주거단지는 100만평 규모로 개발돼총 1만9천700가구가 들어서고 벤처단지는 10만평 크기로 조성돼 벤처기업 1천개와연구소, 창업지원센터 등이 입주하게 된다. 건설교통부는 "민주당과의 협의를 거쳐 판교신도시를 벤처단지를 포함한 저층.저밀도의 친환경 계획도시로 개발키로 합의했다"면서 "이달말 당정회의를 열어 개발방안을 최종 확정할 방침"이라고 13일 밝혔다. 건교부는 개발방안이 확정되는대로 내달 성남시로부터 지구지정 제안을 받아 12월 ...

      연합뉴스 | 2001.06.13 13: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