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211-10220 / 10,5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도전 세계일류 (1) IT] 온라인게임시장 한국이 조종한다

      넥슨이 세계 최초로 그래픽 기반의 온라인 롤플레잉게임(RPG) '바람의 나라'를 개발한지 벌써 8년이 지났다. 이후 '리니지'가 등장,공전의 히트를 치면서 한국은 일약 온라인게임의 종주국으로 자리매김 했다. 일본이 세계 게임강국으로 위상을 다지고 있을 때도 그저 세계 게임시장의 변방에 불과했던 한국이 온라인게임 하나로 단번에 세계게임 시장의 강자로 거듭난 것이다. 국산 온라인게임은 중국 대만 일본 등 아시아 시장을 휩쓸고 있고 미국 유럽으로도 ...

      한국경제 | 2004.03.02 00:00

    • 온라인 게임 '테일즈위버' 일본에서 공개시범서비스

      소프트맥스(대표 정영희)는 온라인게임 "테일즈위버"를 오는 25일부터 일본에서 공개시범서비스한다고 24일 밝혔다. 이 게임은 넥슨재팬에 계약금 1백만달러와 매출액의 30%를 로열티로 받는 조건으로 수출됐다. 회사 관계자는 "비공개시범서비스가 길어져 예상보다 공개서비스가 늦어졌다"며 "일본 게임유저들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했고 만화풍의 아기자기한 그래픽을 바탕으로 하고 있어 일본에서 인기게임을 자리잡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영태 기자...

      한국경제 | 2004.02.24 11:26

    • [인터뷰] 서원일 <넥슨 신임사장> .. "MS.EA등과 협력"

      국내 게임업계 최연소 전문경영인으로 발탁된 서원일 넥슨 신임사장(27).그는 "최고경영자(CEO)가 되겠다는 꿈을 가졌더니 결국 이뤄졌다"고 한다. 서 사장은 대학 1학년 때 자신이 일하는 직장에서 최고의 자리에 오르겠다는 목표를 세웠고 불과 9년만에 꿈을 실현시켰다. 넥슨에 입사한 지 3년6개월 만이다. 벼락출세를 한 셈이다. 그러나 서 사장은 "젊은 나이에 국내 3대 온라인게임업체의 사장이 됐다고 주변에서 부추겨 세우는 것이 부담스럽다"고 ...

      한국경제 | 2004.02.24 00:00

    • 인터넷업계 영역파괴로 '무한경쟁' 돌입

      ... 넷마블은 일본에서도 NHN 재팬과 넷마블 재팬을 세워 게임포털 시장을놓고 정면 대결하고 있다. 게임포털 경쟁은 국내에서도 날로 치열해져 지난해 네오위즈[042420]가 피망으로 한게임ㆍ넷마블과 함께 '3강'으로 올라선 데 자극받아 넥슨ㆍ엔씨소프트[036570]등 게임 전문업체들과 포털사이트 네이트닷컴 등이 속속 시장에 뛰어들고 있다. 지난 17일 게임포털 서비스를 시작한 넥슨은 대규모 롤플레잉 게임, 캐주얼 게임 등 자사 게임 30여종의 1천500만명 가입자 ...

      연합뉴스 | 2004.02.20 00:00

    • 넥슨 사장 서원일씨 .. 게임업계 20대 CEO 등장

      국내 3대 온라인게임업체인 넥슨은 9일 서원일 해외사업개발팀장(27)을 신임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했다. 국내 게임업계에서 20대 전문경영인이 등장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서울대 경영학과를 나온 서 사장은 2000년 8월 넥슨에 합류해 아시아현지법인 설립,온라인게임 패키지화 사업 등 굵직굵직한 프로젝트를 맡아왔다. 회사 관계자는 "창립 10주년을 맞아 새로운 발전동력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해외사업 경험이 많고 진취적 성향인 서 사장을 발탁하게 ...

      한국경제 | 2004.02.09 00:00

    • 20대 게임회사 CEO 등장

      온라인게임업체 넥슨은 임기를 마치는 정상원 대표이사 후임으로 서원일(27) 해외사업개발팀장을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9일밝혔다. 77년생인 서 신임 대표는 지난 96년 서울대 경영학과 재학당시 인턴사원으로 넥슨에 입사해 넥슨 아시아 현지법인 설립, 온라인 게임 패키지화 사업모델 구축 등 신규사업 개척에 두각을 나타내왔으며 해외진출 등 새 성장동력 발굴에 적합한 것으로 평가돼 이번에 기용됐다. 서 대표는 "국내 게임시장이 포화상태에 이르고 해외 ...

      연합뉴스 | 2004.02.09 00:00

    • [2004 유망주 라운드업 (1)] 엔씨소프트‥해외진출 성과 가시화

      ... 국내 온라인게임 시장에서 확고한 선두주자다. 아직 지난해 실적이 발표되지 않았지만 매출액은 경쟁사인 웹젠보다 3배 가까이 많았을 것으로 증권업계는 추정하고 있다. 온라인게임 시장점유율도 2002년 말 기준으로 35.9%에 달해 넥슨(14.5%)과 웹젠(10.3%)을 여유 있게 따돌리고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전문가들은 올해 눈여겨봐야 할 대목으로 급격한 실적호전을 꼽고 있다. 동양종금증권은 엔씨소프트의 올해 매출액이 작년보다 57.7% 증가한 2...

      한국경제 | 2004.02.05 00:00

    • 온라인 게임 아직도 돈내고 하니?..'마비노기' 등 평생공짜 서비스

      ... 있다. 평생 공짜로 즐길 수 있는 온라인게임이 등장하는가 하면 맞춤형 선택요금제도 속속 선보이고 있다. 이에 따라 게이머들은 자신의 취향이나 여건에 맞는 요금제를 선택,보다 저렴한 비용으로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됐다. 넥슨의 정상원 사장은 "온라인게임이 급증하면서 천편일률적인 정액제 요금체제로는 상용화에 실패할 수밖에 없다"며 "게이머들의 성향을 철저하게 분석,경쟁력있는 수익모델을 제시해야 할 때"라고 말했다. ◆평생 공짜 게임 쏟아진다 데브캣이 개발한 ...

      한국경제 | 2004.01.27 00:00

    • 마비노기 맞춤형 선택요금제 도입

      게임업체 넥슨(www.nexon.co.kr)은 5일 데브캣이개발하고 이 회사가 배급할 예정인 온라인게임 `마비노기'에 사용자가 원하는 서비스를 고르도록 하는 맞춤형 선택요금제를 도입키로 했다고 밝혔다. 넥슨은 사용자들이 스토리지(추가 저장소) 서비스, 서포트 서비스, 어드밴스트 플레이 서비스 등 3가지 중 원하는 서비스를 선택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각 서비스의 요금은 부가세 별도 조건으로 하루 600원이며 3가지 서비스를 모두쓰려는 사용자는 ...

      연합뉴스 | 2004.01.05 00:00

    • IT업계 연말 '파티마케팅' 바람

      ... 롯데월드에 무료입장해 놀이공원 내 모든 시설을 밤 11시부터다음날 오전 5시30분까지 이용할 수 있다. 게임업체 엔씨소프트는 23일 밤 11시부터 다음날 새벽 5시까지 서울 롯데월드를 통째로 빌려 송년파티를 열 계획이며 게임업체 넥슨도 같은 날 오후 5시부터 다음날새벽 1시까지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의 하드락카페에서 송년파티를 열 계획이다. KTF는 지난 13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한 스포츠 놀이공원에 이 회사 고객 1천명를 초청해 `굿 타임 파티'를 열었다. ...

      연합뉴스 | 2003.12.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