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3721-3730 / 7,1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시론] 돈 넣어 선박 구성부터 바꿔야

    ... 현대상선, 한진해운 등 글로벌 해운사들은 국내 영업기반을 토대로 글로벌 영업을 도모하기 때문에, 국내 영업기반의 붕괴는 곧 글로벌 경쟁력 약화를 초래해 세계적 3자 물류전문기업의 육성은 불가능해지게 될 것이다. 해운사는 높은 레버리지로 영업 대비 자산 규모가 큰 것이 보통이다. 국내의 대형 사모펀드가 해운사에 투자할 때 공정거래법상 대기업으로 분류돼 투자에 걸림돌이 됐으나 이제는 사모펀드의 해운업에 대한 투자활성화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그러나 통상 경영권 인수는 ...

    한국경제 | 2014.03.12 20:31

  • 거래소, 해외지수 레버리지 ETF 상장 추진

    해외지수 레버리지 상장지수펀드(ETF)의 국내 상장이 추진된다. 한국거래소는 국내 투자자의 외국상장 ETF 투자 수요를 흡수하고, 자본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해외지수 레버리지 ETF의 상장을 허용키로 했다고 12일 밝혔다. 거래소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투자자의 외국상장 ETF 거래 금액은 전년 대비 3.5배 증가한 2조7000억원. 이중 레버리지 ETF 거래 규모는 2155억원으로 전년 대비 43% 증가했다. 국내 투자자들의 외국상장 ETF에 ...

    한국경제 | 2014.03.12 15:56 | 정혁현

  • "주목할 종목은 삼성전자 NAVER SK하이닉스…"-LIG

    ... 수익을 확보하는 기업이 주식시장에서 프리미엄을 받을 것이란 설명이다.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에 상장된 시가총액 3000억 원 이상 기업 중 지속 가능 성장률 20% 이상, 재투자율 0.8배 이상, 순이익률 10% 이상, 재무레버리지 2배 이하인 종목에 주목했다. 해당 조건에 부합하는 종목은 삼성전자, NAVER, SK하이닉스, 파라다이스, 씨젠, 내츄럴엔도텍, 성광벤드, 아이센스, 유진테크 등인 것으로 나타났다. 김대준 LIG투자증권 연구원은 "G2의 경기 ...

    한국경제 | 2014.03.12 08:00 | 강지연

  • NH-CA운용, 카카오톡 고객 사은행사…태블릿PC 증정

    NH-CA자산운용은 대표적 스마트폰 SNS 서비스인 카카오톡을 활용한 2차 마케팅을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NH-CA자산운용은 지난 해 12월, 'NH-CA 1.5배 레버리지 인덱스 펀드'의 1차 카카오톡 마케팅을 실시했고, 6만 여명에 이르는 친구를 확보했다. 이번 2차 마케팅은 다음 달 6일까지 진행하며, 행사 참여자를 대상으로 태블릿 PC를 지급한다. 이미 친구로 가입한 고객에게는 카카오톡 메시지로 행사관련 내용을 전파한다. 아직 ...

    한국경제 | 2014.03.11 09:40 | 김다운

  • 중소형주 쏠림 현상 완화…대형주와 균형 맞추기-삼성

    ... 코스닥의 상대적 강세는 단기적인 정점을 통과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소외받았던 대형주들은 중소형주 쏠림 현상에 대한 완화 측면에서 제한적인 상승세를 나타낼 수 있다는 설명이다. 박 연구원은 "중소형주 쏠림에 대한 반작용으로 대형주의 제한적 반등이 가능한 국면"이라며 "대형주의 제한적 반등국면에서 레버리지를 보유한 투자자라면 2000선 부근에서 비중 축소 전략이 맞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한경닷컴 이민하 기자 minari@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03.10 07:20 | 이민하

  • 코스피, 완만한 상승세 이어갈 듯

    ... 커진 상황에서 무리하게 통화공급 확대를 단행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내다봤다. 증시가 제한적인 상승세를 나타낼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에 적절한 비중 조절이 중요하다는 설명이다. 박 연구원은 "중소형주 쏠림에 대한 반작용으로 대형주의 제한적 반등이 가능한 국면" 이라며 "대형주의 제한적 반등국면에서 레버리지를 보유한 투자자라면 2000선 부근에서 비중 축소 전략이 맞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한경닷컴 이민하 기자 minari@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03.10 07:06

  • [시황레이더] 코스피, 상승세 이어질 듯 … 국내외 경제지표 '변수'

    ... 커진 상황에서 무리하게 통화공급 확대를 단행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내다봤다. 증시가 제한적인 상승세를 나타낼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에 적절한 비중 조절이 중요하다는 설명이다. 박 연구원은 "중소형주 쏠림에 대한 반작용으로 대형주의 제한적 반등이 가능한 국면" 이라며 "대형주의 제한적 반등국면에서 레버리지를 보유한 투자자라면 2000선 부근에서 비중 축소 전략이 맞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한경닷컴 이민하 기자 minari@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03.10 07:03 | 이민하

  • thumbnail
    해외 인버스ETF 5월 상장된다

    ... 하락을 예상하는 투자자들에게 유용하다. 가령 일본 토픽스지수 하락을 예상하는 투자자라면 주식을 사듯 거래소 상장 예정인 토픽스지수 인버스 ETF를 사면 된다. 전망대로 토픽스지수가 떨어지면 그만큼 이익이 발생한다. 토픽스지수 레버리지 ETF를 샀지만 하락장이 걱정된다면 토픽스지수 인버스 ETF를 일정 비율로 포트폴리오에 넣어 위험을 줄일 수 있다. 해외 레버리지 ETF(특정 해외주가지수 하루 등락률의 2배 수익률을 올리도록 설계된 투자상품)의 헤지(위험 회피) ...

    한국경제 | 2014.03.07 21:30 | 황정수/김동욱

  • "LS, 올 실적 개선 기대…일회성비용 정상화"-신한

    ... 부진에도 고부가 제품인 지중선 및 해저케이블의 매출 인식이 증가할 것"이라면서 "산전은 중동 프로젝트(PJT)의 증가 및 고압직류 송전시스템(HVDC) 사업 본격화로 실적이 증가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LS가 높은 금융레버리지를 가지고 있는 것도 긍정적으로 분석했다. 그는 "연간 이자비용 1200억 원, 지난해 발생한 1300억 원 등의 일회성 요인들이 올해는 정상화 될 수 있다"며 "지배주주 순이익은 연간 132% 증가한 2248억 원으로 기대된다"고 ...

    한국경제 | 2014.03.04 07:29 | 강지연

  • 'NH-CA 코리아 2배 레버리지 펀드', 대구은행 판매 개시

    NH-CA자산운용은 대표상품인 'NH-CA 코리아 2배 레버리지 펀드'가 대구은행에서 판매된다고 3일 밝혔다. 'NH-CA 코리아 2배 레버리지 펀드'는 주가지수 선물과 ETF 등을 활용해 KOSPI200 인덱스의 2배 성과를 추구하는 상품이다. NH-CA자산운용은 지난 2009년 6월에 'NH-CA 1.5배 레버리지 인덱스 펀드'를 출시한 데 이어 지난 해 4월에는 'NH-CA 코리아 2배 레버리지 펀드'를 선보인 바 있다. 펀드 컨셉이 ...

    한국경제 | 2014.03.03 11:22 | 김다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