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3771-3780 / 7,1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제23회 다산금융상] 삼성자산운용, ETF·헤지펀드 성장 '일등공신'

    ... 중수익 상품으로 급부상한 롱쇼트펀드 '삼성 코리아롱숏'을 지난해 6월 출시, 단기간에 1000억원이 넘는 자금을 끌어모았다. 삼성운용은 지난 10여년간 상장지수펀드(ETF)시장의 폭발적인 성장을 주도한 일등공신으로 평가받는다. 레버리지ETF 합성ETF 등 신개념 ETF 상품을 선보이면서 투자 저변을 넓혔다. 삼성운용은 글로벌 시장 개척에도 적극적이다. 국내 최대 규모의 중국본토펀드를 운용하는 등 글로벌 운용 역량을 키우고 있다. 안상미 기자 saramin@ha...

    한국경제 | 2014.01.02 21:50 | 안상미

  • [2일 증권사 추천종목]엔씨소프트·한국전력 등

    ... 6조원 내외 전망. 올해 높은 수주잔고를 바탕으로 매출인식 증가에 따른 수익성 개선이 가능할 것으로 판단) - 뷰웍스(글로벌 의료기기 업체인 케어스트림으로 납품 개시 등에 따른 4분기 양호한 실적개선세가 이어질 전망. 매출증가에 따른 레버리지 효과 및 제품수율 안정화 등으로 영업이익률이 2분기 11.1%에서 3분기 29.0%로 개선 기대. 앞으로 아날로그 X-Ray장비의 디지털 전환과 디지털내 세대교체에 따라 FPDR(Flat Panel Digital Radiography) ...

    한국경제 | 2014.01.02 08:01

  • thumbnail
    임종룡 회장 "은행만으로 싸우던 시대 끝났다…우투證 앞세워 그룹간 경쟁 자신"

    ... 다른 금융회사 차입 등 세 가지 방법으로 조달 포트폴리오를 짜고 있다. 회사채 인수기관과 자금 차입기관 등으로부터 이미 투자확약서(LOC)를 받았다.” ▷건전성 악화에 대한 우려가 상당한데. “지주회사 건전성 지표인 이중 레버리지 비율이 100%를 조금 넘는 수준이다. 금융당국의 지도 비율은 130% 이내다. 우투증권을 인수하더라도 1등급 기준인 120%를 넘지 않는다. 건전성에는 문제가 없다.” ▷새해 경영에서 가장 중점을 둘 부분은. “역시 건전성 관리다. ...

    한국경제 | 2014.01.01 21:39 | 김일규

  • "KB금융, 내년 실적개선 기대…주가는 부담없어"-대우

    ... 2014년에는 실적 안전성이 개선될 것으로 내다봤다. 구 애널리스트는 "2014년 KB금융 실적은 경상적인 수준에 근접할 것"이라며 "순이익 증가율도 30% 정도를 기록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순이자마진 하락이 멈추고 있어, 앞으로 영업 레버리지 확대가 가능할 것이라는 기대다. 또 대기업 관련 익스포져(노출액)가 작아 이익 변동성이 확대될 가능성이 상대적으로 작다고 봤다. 그는 "현재 주가는 2014년 말 기준 주당순자산비율(PBR)의 0.6배로 여전히 낮은 평가를 받고 ...

    한국경제 | 2013.12.26 07:45 | 김다운

  • 신용공여 분쟁 '급증'…"투자자 주의해야"

    ... 증가세와 함께 올해 처음으로 8조 원을 돌파했다. 증권사 입장에서는 높은 이자 수익과 담보 하락 시 반대매매를 통해 채권을 편리하게 회수할 수 있다는 이점 때문에 공격적으로 신용공여 영업을 하게된다. 반면 투자자 입장에서는 레버리지 투자 및 자금융통의 기회를 제공받지만 주가 급변 시 추가손실과 반대매매 손해 위험이 증가할 가능성이 크다. 거래소 관계자는 "신용공여의 투자효과 만큼이나 손실 위험성에 대한 투자자들의 면밀한 주의가 요구된다" 며 "예상 가능한 분쟁 ...

    한국경제 | 2013.12.25 12:09 | 정혁현

  • '응사' 제작진이 놓친 시티폰 '쪽박'의 한가지 진실

    ... 투자했다는 걸 보면 적어도 대우 주식에 투자해 수천만원은 벌었다는 얘기겠죠. 아무튼 '양 조절이 안되는' 와이프가 신촌하숙을 담보로 은행에서 빌린 5000만원까지 성동일씨가 시티폰 주식투자로 날린 금액은 1억원에 달합니다. 역시 레버리지(차입) 투자는 위험하다는 교훈을 안겨줬네요. 재밌는 건 성동일씨가 투자를 했을 당시엔 시티폰 주식이 아직 주식시장에 상장되기 전이었다는 겁니다. 스토리 전개 상 성동일씨의 시티폰 투자 사실이 알려진 건 1997년 3월이고, 투자실패로 ...

    모바일한경 | 2013.12.24 11:18 | 강지연

  • "삼성전자, 4분기 바닥으로 영업익 증가"-HMC

    ... 갤럭시 노트3에 마케팅을 집중하고 아이폰5S의 인기가 시들해지는 1분기말부터는 갤럭시S5에 집중하는 삼성전자의 마케팅 전략은 마치 톱니바퀴처럼 정교해 보인다"고 평가했다. 특히 2014년부터는 노무비, 마케팅 비용과 같은 고정비 레버리지 효과를 극대화시키면서 삼성전자의 주요 경쟁력인 SCM, 수직 계열화, 규모의 경제 효과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면서 스마트폰 범용화 시대에 대처할 것으로 기대했다. 노 애널리스트는 "스마트폰 범용화 시대에 과거와 같은 초과 이익을 달성하기가 ...

    한국경제 | 2013.12.23 07:46 | 정형석

  • thumbnail
    등락 심한 주식시장…ETF로 거래세 절감을

    ... 0.3%도 붙는다. 1억원으로 삼성전자를 매매한다고 가정해 보자. 매수시 1만5000원, 매도시 1만5000원의 수수료가 붙고, 매도 시 30만원의 거래세가 부과돼 총 33만원의 비용이 발생하게 된다. 그렇다면 1억원으로 KODEX레버리지를 매매하면 얼마나 붙을까. HTS를 기준으로 매수 시 1만5000원, 매도 시 1만5000원의 수수료가 발생한다. 하지만 ETF엔 거래세가 붙지 않아 총 3만원의 비용만 발생하게 된다. 33만원과 3만원의 차이는 거래가 반복될수록 ...

    한국경제 | 2013.12.23 06:59 | 안대규

  • 삼성전자, 4분기 영업익 9.8조…6% 하향-삼성

    ... "우선 시장은 휴대폰 제품 믹스의 하락을 보고 있으나 삼성은 빠른 제품사이클과 새로운 디스플레이로 가격을 방어하려는 전략이고 지난 3분기와 4분기의 실적은 이런 전략의 실현 가능성을 보여준다"고 했다. 또한 시장은 경기개선에 대한 레버리지와 비용의 효율화를 반영하고 있지 않는 것으로 판단했다. 황 애널리스트는 "시장은 현금흐름에 맞는 높은 주주환원을 요구하고 있는데, 당사의 의견과 같이 꾸준한 이익창출이 가능하다면 환율에 민감한 배당 대신 자사주 매입 소각 등 기대 ...

    한국경제 | 2013.12.17 07:30 | 정형석

  • 구조조정·매각·파산 … '어수선한' 증권가, 재편될까

    ... 완화하고, 개인연금신탁, 사모(헤지)펀드 운용업 겸영을 허용하는 '당근'이 포함됐다. 반면 경영실적이 부진하고 재무 건전성이 취약한 증권사에 대해 적기시정 조치 요건을 강화하는 '채찍'도 들어있다. 2년 연속 당기순이익이 적자이고, 레버리지비율이 900% 이상인 증권사에 대해 경영 개선을 권고한다. 레버리지 비율이 1100% 이상이면 자회사 정리나 임원진 교체, 영업 일부 정지, 매각 요구 등의 조치가 내려진다. 김고은 아이엠투자증권 연구원은 "향후 적기 시정 조치 ...

    한국경제 | 2013.12.16 14:48 | 정혁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