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1-110 / 9,3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당대회 모드 돌입한 與, 관전 포인트는? [정치 인사이드]

      ... 마신다고 해서 다들 꺼리는 분위기인데, 당대표는 세를 키울 절호의 기회가 된다"고 했다. 수도권 당선인은 "비윤 후보가 당대표가 돼야 한다. 그래야만 당대표의 결정이 대통령의 뜻이 아닌 것으로 느껴지지 않겠나"며 "대통령과 가까운 사람이 당대표가 되면 무슨 일을 하더라도 대통령이 시켰다고 느껴질 수 있다. 그 역시 대통령에게 부담"이라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05 10:58 | 홍민성

    • thumbnail
      개혁신당 당권주자 이기인 "이준석의 '채치수' 되겠다" [인터뷰]

      ... 싶다. "채치수! 너는 가자미다. 진흙투성이가 돼라". 진흙투성이가 되더라도 당선자들이 더 빛날 수 있는 길이 있다면 마다하지 않을 것이다. 이준석, 이주영, 천하람, 그리고 이기인이라는 40대 정치인들의 팀플레이를 그렇게 완성하고 싶다. 제가 당 대표가 된다면 지난 합당처럼 당원들의 의사가 배제되는 주요 결정은 없을 것이다. 언제나 당의 주인은 당원이어야 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04 06:57 | 홍민성

    • thumbnail
      尹, 與 원내대표 선출에 "의심 살 일 하지 마라"…개입 차단

      ... 데 대해 윤 대통령은 "상당히 다행이다"라고 말했다고 홍 수석은 전했다. 그는 "제가 '국민 눈물이 있는 곳에 대통령께서도 함께 가시는 게 좋겠다'고 하자 끄덕끄덕하셨다"고 했다. 윤 대통령의 취임 2주년 기자회견에 대해선 "취임일은 넘기지 않는 것으로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윤 대통령 취임일은 5월 10일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03 13:02 | 홍민성

    • thumbnail
      "봄이 왔네요"…이재용, 유럽 출장 귀국길에 던진 한마디

      ... 자신감으로 비치는 것도 어색하지 않다는 게 기업 관계자들의 설명이다. 삼성전자는 올해 1분기에 반도체 부문이 1조9000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리며 흑자전환한 것에 힘입어 총 6조6000억원 규모의 영업이익을 올렸다. 인공지능(AI) 산업에 발달과 더불어 급속도록 확대되고 있는 고대역폭메모리(HBM) 반도체의 올해 출하량도 작년의 3배 이상으로 늘리는 등 시장 변화에 공격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03 08:35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정부 "의료 개혁 핵심은 '지역완결적 필수의료' 확립"

      ... '지역 완결적 필수의료'를 확립하는 것"이라고 3일 밝혔다. 이 장관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이를 위해선 지역 내 종합병원과 전문병원을 지역의 우수한 거점병원으로 육성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이어 "지역에 의료인프라와 실력을 갖춘 전문병원을 늘려나가야 한다"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03 08:33 | 홍민성

    • thumbnail
      "BTS도 군 복무 열심히 하는데…" 병무청장 폭탄 발언

      ... 있기에 신중히 판단해야 할 사안"이라고 했다. 징병제에서 모병제로 전환하는 것에 대해서는 "모병제 전환은 우리가 필요로 하는 병력을 안정적으로 확보할 수 있을지가 최우선 전제조건"이라며 "최근 유럽 등에서 냉전 후 모병제로 전환했던 국가 중 일부가 병역 자원 확보가 어려워짐에 따라 징병제를 재도입하는 것은 우리에게 시사하는 바가 크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03 08:00 | 홍민성

    • thumbnail
      국회의원 당선인도 '학폭' 논란…김동아 "사실 아냐"

      ... 드라마 더글로리 속편이 나왔다"고 했다. 그는 자신의 블로그에서 "학교 폭력 피해 증인만 4명이다. 매우 구체적이고 처절하다"며 "(의혹이 사실이라면) 임기 전 사죄하고 당선증 반납해야 한다"고 했다. 한편, 김 당선인은 이재명 대표의 최측근인 정진상 전 당 대표 정무조정실장의 변호를 맡아 '대장동 변호사'라고 불린 바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03 07:34 | 홍민성

    • thumbnail
      "제주도서 고깃집 하는데 죽겠습니다"…사장님 눈물

      ... 확산하고 있다. 한편, '비곗덩어리 삼겹살' 논란이 지속되자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1월 소포장 삼겹살의 경우 비계를 1cm 이하, 오겹살은 1.5cm 이하로 관리하도록 권장하는 '돼지고기 품질관리 매뉴얼'을 배포했다. 해당 매뉴얼에서 정부는 지방이 많이 붙은 부위는 제거하거나 폐기를 검토하라고 권고했지만, 강제력이 없어 피해는 고스란히 소비자들의 몫이 되고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02 08:55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사과 80.8%·배 102.9%↑…과일 물가 고공행진

      ... 3% 밑으로 내려왔다. 물가의 기조적 흐름을 보여주는 근원물가(식료품 및 에너지 제외 지수)는 2.3% 올랐다. 자주 구매하는 품목 위주로 구성돼 체감물가에 가까운 생활물가지수는 3.5% 올랐다. 신선식품지수는 전년 동월 대비 19.1% 올랐다. 사과(80.8%)와 배(102.9%)를 중심으로 신선과실은 38.7% 상승하면서 3월(40.9%)에 이어 40% 안팎의 오름세를 이어갔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02 08:01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4월 소비자물가 상승률 2.9%…석달 만에 2%대 둔화

      ... 3% 밑으로 내려왔다. 물가의 기조적 흐름을 보여주는 근원물가(식료품 및 에너지 제외 지수)는 2.3% 올랐다. 자주 구매하는 품목 위주로 구성돼 체감물가에 가까운 생활물가지수는 3.5% 올랐다. 신선식품지수는 전년 동월 대비 19.1% 올랐다. 사과(80.8%)와 배(102.9%)를 중심으로 신선과실은 38.7% 상승하면서 3월(40.9%)에 이어 40% 안팎의 오름세를 이어갔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02 08:00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