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11-220 / 7,6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동물농장 보면 3박 4일 잠 못 자요"…'김건희법' 뭐길래 [이슈+]

    ... 발의된 '개·고양이 식용 금지에 관한 조례안' 통과를 지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동물권단체 동물해방물결이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이달 10∼17일 만 18세 이상 서울시민 1000명을 대상으로 한 여론조사 결과 전체 응답자의 70.5%(705명)가 서울시의 이 조례안 통과에 대해 '긍정적으로 생각한다'고 답했다. 부정적이라는 응답은 22.3%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9.03 07:03 | 홍민성

  • thumbnail
    "성전환한 아들에 충격"…머스크의 트위터 인수 전말 '폭로'

    ... '빌어먹을 새'라고 했던 이때부터 트위터가 X로 바뀌는 시작이었던 것. 머스크는 트위터 CEO였던 파라그 아그라왈을 비롯한 핵심 임원진들이 트위터를 망쳤다고 판단, 이튿날인 지난해 10월 27일 인수 일정을 기습적으로 앞당겨 이들에게 해고를 통보했다. 결국 자극을 향한 끊임없는 갈망, 어린 시절의 기억, 꼬여버린 가족 관계가 얽히고설켜 머스크를 X의 소유주로 만든 것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9.02 14:51 | 홍민성

  • thumbnail
    '휴대폰 배경화면'에 유서 남기고…또 초등 교사 비극

    ...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 전화 ☎ 1393, 정신건강 상담 전화 ☎1577 0199, 희망의 전화 ☎ 129, 생명의 전화 ☎ 1588 9191, 청소년 전화 ☎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9.02 13:50 | 홍민성

  • thumbnail
    與 "이재명, 진실 앞에 위축된 '쫄보'…진정한 땡깡 단식"

    ... '쌍방울 대북 송금 의혹'으로 검찰의 소환 조사를 앞둔 이 대표는 당초 오는 4일 출석하겠다는 입장을 당을 통해 전했다. 하지만 4일에는 오전 2시간만 조사를 받고 이후 조사는 11~15일 중에 받겠다는 조건을 걸었다. 검찰은 "준비된 전체 조사를 받으라"고 맞섰고, 이에 이 대표 측은 검찰에 '4일 불출석' 의사를 통보한 것으로 전해졌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9.02 11:59 | 홍민성

  • thumbnail
    "예비 시어머니 생신에 문자 드리랬다가 엄청나게 싸웠어요"

    ... 효도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대리 효도 다툼이 범죄로 이어진 적도 있다. 2019년 부모 부양을 소홀히 했다는 이유로 사실혼 관계인 동거녀를 둔기로 때려 살해한 52세 남성이 징역 20년 형을 선고받았다. 동거녀가 남성의 아버지로부터 아파트를 받을 때는 "잘 모시겠다"고 약속해놓고, 명의 이전 이후부터는 부양을 소홀히 했다는 게 범행 이유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9.02 11:17 | 홍민성

  • thumbnail
    "기름 없네, 에어컨 끄고 창문 열어야지"…연비에 도움 될까?

    ... 줄이기'를 추천했다. 삼성화재는 "자동차에 10kg의 짐이 실리면 자동차 연비가 1%가 하락하게 되지만, 반대로 10kg을 줄인 채 약 100km를 주행하면 0.16L의 연비를 절약할 수 있다"고 했다. 또 자동차 연료를 가득 채워 주행할 경우 연료 역시 전체 무게에 영향을 주기 때문에 약 70~80% 정도로 채워 운전하는 게 연비 운전에 더 효율적이라고 전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9.02 10:11 | 홍민성

  • thumbnail
    윤미향, "남조선 괴뢰" 친북 행사 참석…與 "어느 나라 국회의원이냐"

    ... 동포 추도 모임'에 참석했다. 총련 측은 윤 의원을 '남측 대표단'으로 맞이했다. 추도식에 참석한 허종만 의장은 2020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으로부터 북한 최고 등급으로 알려진 '노력 영웅' 칭호와 국기훈장 1급을 받은 바 있다. 고덕우 총련 도쿄본부 위원장은 이날 추도사에서 한국 정부를 "남조선 괴뢰도당"이라고 칭하기도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9.02 09:48 | 홍민성

  • thumbnail
    차에 똥칠해도 좋다는 이 남자…조수석 탄 '반려소' 화제

    ... "사랑하는 소와 함께 다니는 것을 막을 수 없다"고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하지만 아내는 속에 천불이 나고 있다. 그의 아내 론다 마이어는 두디를 이제 가족의 일원으로 여긴다면서도 "남편이 자동차에 소를 태우는 빌어먹을 프로젝트에 쓴 돈을 다 합치면 내가 새 부엌을 가질 수 있었을 것"이라며 "남편은 자기가 영화배우인 줄 안다"고 푸념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9.02 09:09 | 홍민성

  • thumbnail
    인천 을왕리 해안가서 여성 시신 발견

    ... 해안가에 밀려온 여성의 시신을 확인해 인양했다. 시신의 부패 정도는 심하지 않았고, 상·하의도 모두 착용한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여성이 소지하고 있던 휴대폰을 발견해 디지털포렌식을 진행할 계획이다. 시신에서 외상 흔적은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은 신원을 알 수 없는 이 여성의 사망 원인을 확인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할 계획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9.02 08:46 | 홍민성

  • thumbnail
    '어어! 쾅쾅쾅'…40대 벤츠男, 한밤 중 '공포의 질주'

    ... 술에 취한 40대 남성 A씨가 몰던 벤츠가 버스중앙차로 점검 차량을 들이받았다. A씨의 차는 신호 대기 중이던 택시와 탑차를 연달아 들이받은 뒤 멈췄다. 이 사고로 작업 중이던 50대 남성과 택시에 타 있던 30대 여성이 경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음주측정 결과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기준인 0.08% 이상으로 측정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9.02 08:38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