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51-260 / 9,5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시끄러운 이유 있었네'…제주 삼겹살 '1인분' 얼마길래 [1분뉴스]

      ... "위생 관련 부서가 식당에 대한 지도 감독 권한이 있기 때문에 이런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홍보를 강화하는 방안을 찾고, 점검도 시작했다"고 했다. 다만 "민간 차원에서 진행되는 사업체 운영과 관련한 문제에 대해 과도하게 접근하기는 어려운 측면이 있다"며 "식문화 자체에 차이도 있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 그런 점도 감안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10 13:03 | 홍민성/유채영

    • thumbnail
      尹 지지율 24%…역대 대통령 취임 2주년 기준 최저 [갤럽]

      ... 없다"고 했다. 14%는 의견을 보류했다. 자신이 보수 성향이라고 응답한 43%도 특검 도입을 요구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이동통신 3사 제공 무선전화 가상번호 무작위 추출을 통한 전화 조사원 인터뷰로 진행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p다. 응답률은 11.2%다. 자세한 조사 개요와 결과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10 12:00 | 홍민성

    • thumbnail
      차 없애는 잠수교, '핑크색 야외 미술관' 된다

      ...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할 계획이다. 미래 잠수교의 모습을 담은 당선작 이미지는 '차 없는 잠수교 뚜벅뚜벅 축제' 기간인 오는 12일과 19일 '가상현실(VR)전시 공간'을 통해 시민들에게 공개된다. 임창수 서울시 미래공간기획관은 "시민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문화의 다리가 조성될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10 11:38 | 홍민성

    • thumbnail
      압구정 신현대 48억 '최고가' 찍었다…강남 부동산 '들썩'

      ... 전주(93) 대비 0.2p, 강북지역은 90.3으로 전주(88.9) 대비 1.4p 각각 올랐다. 시장 가격도 개선되는 매수 심리에 반응하는 분위기다. 국토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신현대12차 전용면적 121.18㎡는 지난 1일 48억원에 거래되면서 최고가를 경신했다. 한편, 이번주 전국 아파트 매매수급지수는 89.7로 전주(89.4) 대비 0.3p 올랐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10 11:20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정부 "외국의사 당장 투입 계획 없다…안전장치 갖출 것"

      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10 11:06 | 홍민성

    • thumbnail
      이준석 "尹, 김건희 특검에 너무 방어적…국민 불만 크다"

      ... 채상병 특검에 대해선 사법기관의 절차가 마무리될 때까지 지켜본 뒤, 그때 결정해야 한다고 했다. 윤 대통령은 "모든 절차가 마무리되면 국민 여러분께 수사 당국에서 상세하게 수사 경과와 결과를 설명할 텐데, 그걸 보고 만약 국민께서 '이건 봐주기 의혹이 있다', '납득이 안 된다'고 하시면 그때는 제가 먼저 특검을 하자고 먼저 주장하겠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10 10:42 | 홍민성

    • thumbnail
      尹대통령, 시민사회수석에 전광삼 전 비서관 임명

      ... 풍부한 경험과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정무 감각과 소통 능력을 인정받아 왔다"고 했다. 이어 "무엇보다 두 번의 대통령실 비서관 경험을 토대로 시민사회의 다양한 목소리가 국정 운영에 반영될 수 있도록 현장 의견을 경청하고 조율하는 데 적임"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대통령실의 대국민 공감과 소통 노력에 큰 힘이 보태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10 10:27 | 홍민성

    • thumbnail
      홍준표 "한동훈 용서하기 어렵다…또 갑툭튀 안돼"

      ... 아니라, 한동훈이 문재인(전 대통령) 지시로 우리를 궤멸시킨 국정농단 사건의 참상을 나는 지금도 잊지 않고 있다. 윤 대통령은 부득이하게 받아들여 모시고 있지만, 한동훈은 용서하기 어렵다"고 했다. 그러면서 "더 이상 배알도 없는 정당, 그렇게 모질게 당하고도 속도 없이 맹종하는 정당이 돼선 안 된다"며 "그러면 그 정당은 소멸한다"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10 10:14 | 홍민성

    • thumbnail
      흰머리 희끗 '42살' 김민희…'9년째 열애' 홍상수와 근황

      ... 김민희는 홍 감독의 작품에 주연으로 출연해 오고 있다. 두 사람은 국내 공식 석상에는 모습을 자주 드러내지 않지만, 해외 영화제에는 함께 참석하는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다. 다만 지난 2월 24일(현지시간) 제74회 베를린영화제에는 홍 감독 혼자 참석했다. 홍 감독은 베를린영화제에서 작품 '여행자의 필요'로 심사위원대상을 받았다. 김민희는 이 작품의 제작실장으로 참여했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10 09:54 | 홍민성

    • thumbnail
      홍준표 "정경심도 가석방…尹 장모 가석방 정상"

      ... 8일 최씨에 대해 만장일치로 적격 결정을 내렸다. 이를 두고 야당은 "사위(윤 대통령)의 최고의 어버이날 선물"이라고 했다. 법무부는 "최씨 본인은 '논란의 대상이 돼 국민이 우려하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며 가석방 반대 의사를 밝혔지만, 가석방 심사위가 나이와 형기, 교정 성적과 건강 상태, 재범 위험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10 09:34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