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081-5090 / 8,7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러시아, 민간지역 포격 정황…전쟁 새 국면 예고

    ... 전역에 폭발이 있었다. 이로 인해 거리에는 불이 났고, 아파트 밖에서는 수많은 시체들이 포착되기도 했다. 안톤 헤라셴코 우크라이나 내무부 장관 보좌관은 페이스북에 영상을 올리면서 "수십 명이 죽고 수백 명이 다쳤다. 이 끔찍한 장면을 전 세계가 봐야 한다"고 했다. NBC는 이 영상들이 '진짜'라고 확인했지만, 정확한 사상자 수는 확인하지 못했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3.01 10:26 | 홍민성

  • thumbnail
    "아저씨 이렇게 하는 거예요?" 윤석열 '어퍼컷' 배운 아이 [영상]

    ... 한다"며 "성일종 국민의힘 의원에게 '자세가 제법 잘 나오던데 윤 후보가 복싱을 했느냐'고 물었는데 한 적이 없다고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술꾼 후보는 어디로 보내야 하느냐. 라마다로 보내는가"라며 "술꾼 후보는 라마다로 보내고 일꾼 후보는 어디로 보내야 하는가. 청와대로 보냅시다"라며 지지자들의 호응을 유도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3.01 10:08 | 홍민성

  • thumbnail
    '코로나 사망' 이틀 연속 110명대…방역패스는 '중단' [종합]

    ... 한층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오미크론 확산의 영향으로 1월 셋째 주부터 매주 갑절 수준으로 확진자가 증가하고 있다"며 "작년 말 델타 변이가 정점에 달했던 시기와 비교할 때 일 평균 확진자 수는 17배 넘게 증가했지만, 위중증 환자 및 사망자 수, 병상 가동률 등 핵심 방역지표는 비교적 안정적으로 관리되고 있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3.01 09:56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코로나 신규확진 13만8993명…사망 112명

    ... 2273명이 발생해 총 6만2883명이다. 해외유입 확진자 58명 중 28명은 공항과 항만 등 검역 과정에서 확인됐고, 30명은 지역사회에서 감염됐다.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 중 60세 이상 고위험군은 1만9678명(14.2%)이며, 18세 이하는 3만5871명(25.8%)이다. 사망자는 112명 늘어 누적 8170명이다. 치명률은 0.25%다. 위중증 환자는 12명 늘어 727명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3.01 09:31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2월 수출 전년비 20.6% 증가해 '역대 최대'

    ... 수입은 530억7000만 달러로 25.1% 늘었다. 수출액에서 수입액을 뺀 무역수지는 8억4000만 달러로 흑자를 기록했다. 무역수지는 지난해 12월에 이어 올해 1월까지 2개월 연속 적자였지만, 3개월 만에 흑자 전환했다. 산업부 관계자는 "오미크론 확산, 원자재 가격 상승, 우크라이나 사태 등 어려운 여건에도 무역수지는 1월 대비 대폭 개선돼 흑자 전환했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3.01 09:01 | 홍민성

  • thumbnail
    "러시아군 죽이겠다" 드레스 벗어던진 '미스 우크라이나'

    ... 해시태그도 붙였다. 미스 그랜드 우크라이나로 뽑힌 뒤 터키에서 홍보 매니저로 활동해오던 레나는 최근 러시아군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조국을 지키기 위해 군에 자원 입대했다. 레나는 "침략을 목적으로 우크라이나 국경을 넘는 모든 사람을 죽이겠다"며 러시아 군대에 경고하기도 했다. 지금까지 우크라이나 방위군에 자원입대한 여성은 3만5000여 명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3.01 08:51 | 홍민성

  • "엄마, 전쟁이 너무 힘들어요"…러 사망 병사 문자 공개

    ... 파시스트라고 불러요. 엄마, 정말 힘들어요"라며 "우리는 모든 도시를 폭파하고 있어요. 심지어 민간인을 목표로 삼고 있어요"라고 두려움을 호소했다. 키슬리츠야 대사는 이 병사가 사망 직전 모친과 해당 문자를 주고받은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이 전쟁은 현재 벙커에 앉아있는 누군가가 선택한 것"이라며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비판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3.01 08:36 | 홍민성

  • thumbnail
    이재명 42.3% vs 윤석열 45.4% '초접전' [대선 D-8]

    ... 지지 후보와 관계없이 당선 전망을 물은 결과 윤석열 후보 47.8%, 이재명 후보 44.8%, 안철수 후보 2.2%, 심상정 후보 1.1%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무선 RDD ARS(100%)로 조사를 진행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1.8%포인트, 응답률은 9.0%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3.01 08:12 | 홍민성

  • thumbnail
    "그걸로 되겠어?" 버스서 넘어진 승객, '치료비+α' 준다 했더니… [아차車]

    ... 본인이 중심을 잘 잡아야 했다"며 "이거 무서워서 전국에 버스 기사 분들은 어떻게 운전하겠냐"고 말했다. 이어 "B 씨가 경찰에 접수하면 경찰에서 조사를 하고 '잘못이 없다'고 할지, '승객이 다치면 무조건 운전자 잘못'이라고 하면서 통보 처분을 하려고 하면 그걸 거부하고 즉결심판에 보내달라고 하면 된다"고 조언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3.01 07:57 | 홍민성

  • thumbnail
    "휴대폰 안 흔들어도 된다"…오늘부터 방역패스 '중단' [종합]

    ... 한층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오미크론 확산의 영향으로 1월 셋째 주부터 매주 갑절 수준으로 확진자가 증가하고 있다"며 "작년 말 델타 변이가 정점에 달했던 시기와 비교할 때 일 평균 확진자 수는 17배 넘게 증가했지만, 위중증 환자 및 사망자 수, 병상 가동률 등 핵심 방역지표는 비교적 안정적으로 관리되고 있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3.01 07:45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