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741-5750 / 8,8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얼굴 발개진 윤석열·이준석…황교익 "술집에서 회의하나"

    ... 만이다. 이날 울산 울주군의 한 음식점에서 만찬 회동을 마친 뒤 윤 후보와 이 대표, 김 원내대표는 "대선에 관한 중요사항에 대해 후보자와 당대표, 원내대표가 긴밀히 모든 사항을 공유하고 직접 소통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의 총괄선대위원장직 수락까지 이뤄진 가운데, 국민의힘은 오는 6일 마음이 한결 가벼운 상태에서 발족식을 치르게 됐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2.04 13:43 | 홍민성

  • thumbnail
    '오미크론 확진' 목사 부부와 초등생 아들, 치료법 알아보니…

    ... 증상이 심각하거나 고령인 오미크론 관련 환자에게만 쓰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5352명으로 역대 최다 수치를 기록했다. 지역사회 신규 확진자 5327명 중 수도권에서만 4219명이 확진됐다. 서울 2266명, 경기 1671명, 인천 282명이다. 사망자는 70명 늘어 누적 3809명이다. 치명률은 0.81%다. 위중증 환자는 752명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2.04 12:45 | 홍민성

  • thumbnail
    아버지 때문에 '10억 빚더미'…이병헌의 반전 과거 보니

    ... 더했지만 부도로 쓰러졌고, 일주일 만에 세상을 떠나셨다"고 말했다. 이어 "빚을 갚기 위해 생활인이 됐고 닥치는 대로 다 했다. 로보캅 의상을 입고 학습지 광고도 찍고, 광주 찍고 부산 가는 나이트클럽 행사도 뛰었다"고 털어놨다. 당시 이병헌이 떠안은 빚은 10억 원이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병헌의 노력으로 3년 만에 빚은 말끔히 해결됐다고 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2.04 11:47 | 홍민성

  • thumbnail
    "임신 막달 남편의 외도…핸드폰 몰래 본 제 잘못이라네요"

    ... 새로이 위자료를 구하는 것은 판결의 기판력에 반하지 않아서 위자료 지급을 청구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A 씨의 정보통신망법 위반 여부에 대해서는 "실제로 A 씨의 남편이 위 법률에 따라 고소하는 경우, 벌금형 등으로 처벌될 소지가 있긴 하다"면서도 “다만 실제로 고소하면 본인들의 위자료가 높아지니까 고소를 안 하는 경우가 많다"고 말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2.04 11:27 | 홍민성

  • thumbnail
    '기막힌 타이밍' 강아지 잡으려다 택시에 치였는데…누구 잘못?

    ... 확인할 필요가 없어 승객 잘못이 더 커야 맞다"고 말했다. 네티즌들은 "금방이라도 출발할 수 있는 자동차 앞에 소중한 강아지가 들어가면 엎드려서 줍는 게 아니라 운전자에게 '내가 여기 있으니 잠시 출발하지 말아달라' 사인을 보내는 게 우선", "목줄의 중요성", "타이밍이 참 기가 막힌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2.04 10:32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국내 오미크론 변이 확진자 3명 추가…누적 9명

    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2.04 09:32 | 홍민성

  • thumbnail
    '오겜' 비판 후 '전지현 지리산' 투자한 中 기업…최대 '위기' 맞았다

    ... 콘텐츠 부족을 꼽는다. 아이치이는 '중국판 넷플릭스'라고 불리지만, 넷플릭스 히트작 '오징어게임'과 같은 콘텐츠 생산이 사실상 불가능한 상황이다. 이로 인해 중국에선 한국 콘텐츠가 불법 유통되는 현상이 생겨나기도 했다. 한편 아이치이는 앞서 "오징어게임 같은 작품은 중국에서 만들어지지 않을 것"이라며 한국 콘텐츠의 가치를 깎아내린 바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2.04 09:07 | 홍민성

  • thumbnail
    윤석열 "김건희, 정치할 거면 도장 찍자더라…아주 질색"

    ... 나온 사람이 작은 가게를 내는 것도 아니고 대기업을 차리는 거라 사실 엄두가 안 났다"며 "저 혼자 만드는 게 아니라 많은 분이 같이 참여하겠다고 하니까 (출마를) 결정했다"고 했다. 윤 후보는 평소 취미가 요리라고도 했다. 그는 "집에서 밥 먹을 일이 많진 않지만, 제가 먹고 싶은 요리를 해서 식탁에 놓으면 아내와 같이 먹는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2.04 07:40 | 홍민성

  • thumbnail
    [오늘날씨] 아침 전국 영하권 추위…'블랙 아이스' 주의

    ... 3도, 인천 영하 2도, 청주 영하 2도, 세종 영하 4도, 전주 영하 1도, 광주 영상 1도, 대구 영하 1도, 부산 영상 1도, 제주 영상 7도 등이다. 현재 전남권과 제주도에는 비 또는 눈이 내리고 있다. 5mm 미만으로 강수량이 적지만 내린 비 또는 눈이 얼기 쉬운 다리와 터널 출입구에서는 '블랙 아이스'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으므로 교통안전에 특히 신경 써야겠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2.04 07:26 | 홍민성

  • thumbnail
    이수정 등판에 '이대남' 반발…이준석 우려 현실화 가능성은

    ... 좀 더 많이 쏟아낼 수 있는 입장이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이 대표가 돌아오면 여러 대화를 나눠 충분히 격차를 줄일 수 있다고 생각하고 있다"며 조율 가능성은 열어뒀다. 이 교수의 합류가 '당대표 패싱' 갈등의 여러 원인 중 하나라는 평가도 나오고 있는 가운데, 그의 향방이 국민의힘의 정권교체에 과연 득이 될지 실이 될지 주목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2.04 05:37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