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791-5800 / 9,3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文대통령 "해낼 줄 알았다" 男쇼트트랙·최민정에 축전

      ... 보여준 올림픽 정신은 메달 이상의 품격으로 빛났다"고 했다. 김동욱에게는 "미끄러지고 넘어지면서도 다시 일어나 쉼 없이 도전했기에 올림픽 메달의 꿈을 이뤄낼 수 있었을 것이다. 첫 올림픽 무대여서 많이 떨렸을 텐데 잘해줘서 고맙다. 김 선수가 올림픽 대표로 선발됐을 때 기쁨의 눈물을 흘려줬던 분들이 누구보다 좋아하고 있을 것. 꼭 안아드리길 바란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7 08:48 | 홍민성

    • thumbnail
      이수정 "윤석열, 여가부보다 훨씬 강한 '女보호시스템' 마련"

      ... 사람"이라며 "검찰총장 때 조국(전 법무부 장관) 수사한다고 문재인 정부가 부당한 정직, 감찰 조처를 내렸을 때 내가 검찰 감찰위원을 맡아 속사정을 잘 안다. 윤 후보가 바보스럽게 느껴질 정도로 법을 지키며 원칙대로 가는 게 마음에 들어 지지하는 것"이라고 했다. 앞서 윤 후보는 지난 13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여가부 폐지가 포함된 대선 10대 공약을 제출한 바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6 17:55 | 홍민성

    • thumbnail
      野 "배 씨, 김혜경 공노비였나…8년간 공문서 작성 0건"

      ... 공무원으로서 역할이 있었다면 무엇이든 간에 흔적을 제시하라. 흔적조차 없는 공무원이었다면 배 씨는 불법 의전 공노비에 불과했다는 사실을 자인하는 것"이라며 "배 씨가 공노비가 아니었음을 계속 부인하려면 2012년 이 후보가 성남시장으로 취임한 이후부터 2021년 이 후보가 경기도지사에서 사퇴한 시점까지 김혜경 씨와 배 씨 간의 통화 내역을 전부 공개하라"고 촉구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6 16:17 | 홍민성

    • thumbnail
      "이재명, 남의 돈 탐하지 않아" 배우 이원종, 李 지지 선언

      ... 당시 박영선 후보 선거 유세차량에 올라 "거짓말하는 사람은 안 된다. 박영선은 거짓말하지 않고 정직하고 열심히 일한다"며 지지를 선언한 바 있다. 한편, 지난 15일 시나위 멤버 신대철, 배우 정두홍, 이원종, 김의성, 김현성, 이기영, 가수 리아, 개그맨 강성범, 조정래 감독 등 대중연예인·예술인 184명은 이재명 후보에 대한 공동 지지선언문을 발표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6 15:48 | 홍민성

    • thumbnail
      뮤지컬 '디아길레프', '가장 사랑했던'-'길' 뮤직비디오 16일 공개…2차 티켓 오픈 관심

      ... 16일 유튜브 SHOWPLAY 채널을 통해 넘버 ‘가장 사랑했던’과 ‘길’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가장 사랑했던’ 뮤직비디오는 디아길레프 역을 맡은 박민성과 니진스키 역의 정민찬이 함께 했으며, 넘버 ‘길’의 뮤직비디오에는 브누아 역을 맡은 박정원이 참여하여 관객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가장 사랑했던’은 디아길레프와 니진스키가 각각 제작자와 ...

      한국경제TV | 2022.02.16 15:31

    • thumbnail
      김용태 "이재명에게 김원웅은 아직도 '마음의 형'인가"

      ... "저는 떠나지만 광복회는 영원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국가보훈처가 전날 발표한 감사 결과에 따르면 김 회장은 국회 내 카페 수익금으로 조성한 비자금을 이용해 가정집으로 위장한 무허가 마사지 업소를 여섯 차례 출입했다. 아울러 김 회장이 설립한 협동조합인 '허준 약초학교'에 수천만 원을 사용하는 등 비자금의 약 40%가 사적으로 활용된 것으로 알려졌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6 14:56 | 홍민성

    • thumbnail
      與 "김건희 마이클 잭슨 비유, 감사할 일" vs 野 "실례되는 말"

      ... 하면서 제 아내가 이런 저급한 공격까지 받게 되는 것에 대해 아내에게 미안한 마음이 크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마이클 잭슨이란 분은 지구 곳곳에 어려운 사람들을 굉장히 따뜻하게 보살폈던 위대한 뮤지션"이라며 "그런 뮤지션을 이런 저급한 공세에 소환한다는 게 엽기적이고, 그런 일을 벌이는 분들의 그 어떤 인격과 수준이 어이가 없다"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6 12:36 | 홍민성

    • thumbnail
      20대 신입 공무원, 극단 선택…"너무 힘들다" 유서 남겨

      ... 않았다는 답변을 들었다"며 "유서가 있는지도 몰랐다"고 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 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 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6 11:41 | 홍민성

    • thumbnail
      '호남 쟁탈전' 나선 윤석열 "김대중은 위대한 지도자"

      ... "시민이 원하는데 정치인이 무슨 자격으로 이런 쇼핑몰 하나 들어오는 걸 막을 권리가 있나. 이런 복합쇼핑몰이 왜 광주에만 없나"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우리의 미래가 걸려있는 이번 선거에서 광주시민과 호남인 여러분께서 저와 함께 가실 것이라고 믿는다"며 "대한민국 발전을 위해 광주와 호남의 발전, 약속하고 책임지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6 11:12 | 홍민성

    • thumbnail
      이재명 41.9%·윤석열 42.4% '초박빙'…안철수 7.2%

      ... 이뤄졌을 경우, 윤석열 후보 47.4%, 이재명 후보 43.7%로 오차범위 내 접전 양상이다. 안철수 후보로 이뤄졌을 경우 안철수 후보 33.4%, 이재명 후보 40.4%로, 오차범위 밖에서 이재명 후보가 앞선다. 이번 조사는 유선 전화면접(19.4%)과 무선 ARS(80.6%) 방식으로 진행했다. 응답률은 5.4%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6 10:36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