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721-6730 / 9,7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장제원 "윤석열 곁 떠난다"…김종인 "나랑 무슨 상관?"

      ... 주고 아껴 주는 마음에 보답하지 못해 가슴이 아프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그러나 이것이 진정으로 윤 후보를 위한 길이라고 판단했다. 저의 진심 어린 충정이라는 것을 이해해 줄 것이라 믿는다"며 "윤석열의 무대에서 윤석열 외에 어떤 인물도 한낱 조연일 뿐이다. 방해가 돼서도, 주목을 받으려 해서도, 거래하려 해서도 결코 안 된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23 17:36 | 홍민성

    • thumbnail
      민주당 "전두환 전 대통령, 명복·애도" SNS에 썼다 삭제

      ... 고용진 민주당 선대위 수석대변인 역시 자신의 블로그에 비슷한 내용의 서면 브리핑을 올렸다가 삭제했다. 고 대변인은 "전두환 전 대통령이 향년 90세의 일기로 사망했다", "고인의 명복을 빌며 애도를 표한다", "군사 쿠데타를 통해서 집권한 후 8여 년을 철권통치로 민주주의를 후퇴시키고 인권을 유린한 것에 대한 참회도 없었다"고 적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23 16:07 | 홍민성

    • thumbnail
      윤석열 측 "전두환 조문 안 가기로 결정했다"

      ... 고려해 결정하지 않겠나"라고 말했다. 이날 이준석 대표 역시 조문 계획이 없다고 밝힌 바 있다. "저는 전두환 전 대통령 상가에 따로 조문할 계획이 없다"며 "당을 대표해서 조화는 보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당내 구성원들은 고인과의 인연이나 개인적 판단에 따라 자유롭게 조문 여부를 결정해도 된다"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23 14:50 | 홍민성

    • thumbnail
      장제원 "윤석열 곁 떠난다…마음껏 인재 등용하시라"

      ... 국민의힘 선대위 대변인은 이날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 인터뷰에서 '김 전 위원장의 우려가 장 의원 인선 문제에 걸림돌이 된 게 아니냐'는 취지의 질문에 "김 전 위원장은 특정한 사람을 대상으로 '이 사람은 돼', '이 사람은 안 돼' 이렇게 얘기하면서 전체 판을 그리지는 않는 분으로 알고 있다"고 일축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23 13:46 | 홍민성

    • thumbnail
      윤석열 "전두환 조문 가야 하지 않겠나" 이재명과 '온도차'

      ... 중"이라고 했다. 김 전 비대위원장이 "일상으로 회귀하겠다"며 선대위 불참을 시사한 것에 대해선 "아직 전달받지 못했다"고 짧게 답했다. 한편 이재명 후보는 이날 "내란·학살의 주범 전두환 씨는 마지막 순간까지 반성과 사과를 하지 않았다"며 "현재로서는 조문 생각을 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23 12:33 | 홍민성

    • thumbnail
      한경필하모닉 가을행복음악회 200% 즐기는 '꿀팁' [인터뷰+]

      ... 개성을 뽐내며 바로크 시대의 향수를 느끼게 한다. ▲1번 협주곡에서는 호른·오보에·바순 ▲2번 바이올린·리코더·트럼펫 ▲3번 바이올린·비올라·첼로 ▲4번 바이올린·리코더 ▲5번 바이올린·플루트·하프시코드 ▲6번 비올라·비올라 다 감바(첼로의 전신) 등을 연주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23 11:10 | 홍민성

    • thumbnail
      與, 윤석열 '2분 침묵' 해프닝 맹폭…"준비 안 돼 걱정스럽다"

      ... 돌발상황에 대한 주최 측의 진행 안내를 기다리는 것이 상식적이고 당연한 상황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더불어민주당은 이 상황을 두고 오히려 윤 후보에게 인신공격을 가하고 정치적으로 악용하고 있다"며 "생방송 진행 관련 기술적 실수로 진행이 안 된 것을 두고 행사에 초대받아 참석한 사람에게 책임지고 수습했어야 한다는 주장은 억지일 뿐"이라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22 17:59 | 홍민성

    • thumbnail
      '여경 무용론' 확산…정의당 "수사는 머리로 해, 여경 필요"

      ... 빌라에서 발생한 흉기 난동 사건 당시 부실 대응을 했다는 비판을 받았다. 가해자가 흉기를 휘두르자 출동한 경찰관이 "지원 요청이 필요하다"면서 현장을 이탈하면서다. 국민들의 공분을 사자 김창룡 경찰청장은 21일 "위험에 처한 국민을 지켜드리지 못한 이번 인천 논현경찰서 사건에 대해 피해자와 가족, 국민 여러분께 깊은 사과 말씀을 드린다"며 고개를 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22 17:55 | 홍민성

    • thumbnail
      메타버스 최종 수혜株 '반도체의 시간' 왔다

      ... 어플라이드 머티리얼즈는 최근 실적 발표에서 “팬데믹(전염병 대유행)으로 우리 삶의 디지털화가 가속화되면서 장비 수요는 지속적으로 증가하지만, 공급망이 따라가지 못하며 매출이 기대치를 밑돌았다”고 밝혔다. 황민성 삼성증권 연구원은 “장비가 모자라면 반도체기업이 더 투자하고 싶어도 하지 못하는 상황이 될 것”이라며 “내년 업황에 대한 우려로 투자를 줄이고 있던 반도체업계로서는 강제적으로 수익성 경영을 하게 됐다는 ...

      한국경제 | 2021.11.22 17:15 | 고재연

    • thumbnail
      "이게 얼마 만이냐"…삼성전자·SK하이닉스 '동반 급등'

      ... 기록하고 있다. 국내외 증권가에선 반도체 업종의 '리스크'로 작용했던 메모리 반도체 가격 싸이클이 바닥을 찍었다는 분석이 나온다. 반도체 경기 하락에 대한 우려가 반등에 대한 기대감으로 바뀌고 있다는 설명이다. 황민성 삼성증권 연구원은 "마이크론이 최근 8% 가량 상승했는데, 이는 반도체 시장에 대한 시각이 더욱 긍정적으로 변했기 때문"이라면서 "메모리 반도체 업체들의 주가 상승이 이어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

      한국경제 | 2021.11.22 15:55 | 류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