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751-6760 / 9,5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윤석열·홍준표·원희룡 모두 양자대결서 이재명 제쳤다

      ... 43.8%, 40.1%다. 유승민 대 이재명은 36.1%, 40.0%다. 이번 조사는 무선(90%)·유선(10%) 자동응답(ARS) 방식으로 진행했다. 표집방법은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RDD) 방식을 사용했다. 응답률 5.4%,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2%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28 09:59 | 홍민성

    • thumbnail
      권익위 "복권된 양심적 병역거부자에 '자격 취소'는 부당"

      ... 헌법불합치결정으로 복권된 만큼 자격취소 처분이 허용되지 않는다며 이같이 결정했다. 중앙행심위는 비록 복권이 형선고의 효력 상실 효과는 없지만, 형선고의 효력으로 상실되거나 정지된 자격을 회복하는 효과가 있다는 점을 고려하면 자격 취소 처분의 사유가 없다고 판단했다. 권익위 민성심 행정심판국장은 "이번 결정은 그동안 논란이 된 '종교적 양심에 따른 병역거부자'의 권리구제를 위한 일련의 국가적 결정에 부응하는데 그 의의가 있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0.28 08:41 | YONHAP

    • thumbnail
      "무릎에 앉은 4살 아들이 운전"…음주운전 걸리자 황당 변명

      ...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운전은 무릎에 앉아 있던 4살짜리 아들이 했다"고 했다. A 씨는 과거에도 음주운전으로 유죄를 선고받은 이력이 있어 음주 측정기 연동 장치를 사용해야 시동을 걸 수 있었다. 하지만 A 씨는 이 장치를 부착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나 '필수 장치 미사용' 혐의도 추가됐다. 체포 이후 A 씨는 법원의 명령에 따라 혈액 검사를 실시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27 17:44 | 홍민성

    • thumbnail
      윤석열 지지자, 유승민 지지자 폭행…劉 "尹, 사과하라"

      ... 후보 지지자들로 추정되는 시민 4명이 홍준표 후보를 공격하려 한 사건이 있었다. 당시 물리적 충돌로 인해 홍 후보 측 캠프 인사가 경미한 부상을 입었다. 당시 윤 후보 측 김병민 대변인은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선거 과정에서 민주주의를 위협하는 어떤 형태의 폭력도 용납될 수 없다. 앞으로 선거 과정에서 이 같은 불미스러운 일이 다시는 일어나지 않길 바란다"고 밝혔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27 17:21 | 홍민성

    • thumbnail
      홍준표 캠프, 윤석열 측 중앙선관위 고발…"대리투표 시도"

      ... 캠프는 "조직적인 대리투표 시도"라고 주장했다. 홍 의원 캠프 여명 대변인은 한경닷컴과 통화에서 "해당 문자메시지를 중앙선관위에 고발했다"고 말했다. 반면 윤 전 총장 측은 대리투표 시도 주장은 사실이 아니라는 입장을 밝혔다. 윤 전 총장 캠프 관계자는 통화에서 "도와드린다는 의미가 모바일 투표 방법을 알려주겠다는 의미"라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27 16:30 | 홍민성

    • thumbnail
      80대 女, 46살 나이차 극복한 사랑…"세 번 만나고 결혼 골인"

      ... 사기를 당할 수 있는 그런 여자가 아니다. 그리고 모하메드는 제게 돈을 요구한 적이 없다. 모든 비용을 절반으로 나눈다"고 했다. 이어 "그가 (영국) 비자를 받고 저를 버릴까 두렵지 않다"며 "목숨을 걸고 그를 신뢰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아이리스는 지난해 1월 방송에 출연해 모하메드와의 성생활에 대해 적나라하게 설명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27 16:29 | 홍민성

    • thumbnail
      "악재 다 반영"…SK하이닉스 목표가 줄상향

      ... 전략을 짤 것이라고 언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SK하이닉스의 3분기 D램 판매 비트 그로스(메모리 용량을 1비트 단위로 환산해 계산한 메모리 반도체의 생산량 증가율)는 -1.6%로, 2분기(5.1%)에 비해 크게 낮아졌다. 황민성 삼성증권 연구원은 “3분기 D램 비트 그로스는 수익성 경영의 방증”이라며 “수익성 경영에 대한 의견을 밝힌 건 처음이 아니지만 이처럼 판매 물량을 희생하면서까지 지킨 적은 드물다”고 평가했다. ...

      한국경제 | 2021.10.27 16:11 | 심성미

    • thumbnail
      "호텔 이불에 코피 흘려 32만원 물어줬는데…노란 자국이"

      ... 아닌가", "누가 내 차를 박으면 그 전 기스까지 몽땅 뒤집어씌우는 느낌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반면 "호텔도 문제라고 보지만 글쓴이도 잘한 건 없다. 아이가 코피를 이불에 흘렸으면 체크아웃할 때 당연히 이야기하고 그 자리에서 해결을 봤어야 한다. 뭘 그렇게 조목조목 따지고 있냐", "절반은 책임져야 한다" 등의 지적도 있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27 15:19 | 홍민성

    • thumbnail
      주차된 남의 차 몰아 '쾅', 만취女의 만행…"내 소중한 제네시스"

      ... 적용은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자동차 불법사용 죄에 해당된다"며 "음주 측정 거부죄도 함께 적용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제대로 된 손해배상을 하면 벌금형으로 끝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술이 문제다. 엄청 후회하고 있을 것"이라며 "절도를 한 여성은 처벌이 가벼워질 수 있도록 용서를 구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27 14:11 | 홍민성

    • thumbnail
      "고압수라 아플 텐데"…자동 세차 기계로 샤워한 황당 男 [영상]

      ... 고압수(110bar)라 맞으면 아플 것 같다"며 "며칠 고민하다가 조심스레 올려본다. 몸만 안 상하셨으면 다행일 것 같은데 세차장 하면서 별일 많다"고 했다. 네티즌들은 "'샤워 금지' 현수막 걸어라", "저러다 다치면 세차장에 돈 달라고 하려나", "세상 오래 살고 볼 일"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27 11:57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