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79561-179570 / 192,7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나라 공천심사위원장 김문수

    ... 각각 7명씩으로 심사위원이 구성됐다. 당내인사로는 홍준표(洪準杓) 이성헌(李性憲) 이방호(李方鎬) 김성조(金晟祚) 심규철(沈揆喆) 의원과 이계경(李啓卿) 전 여성신문 대표, 나경원(羅卿瑗) 변호사가 임명됐다. 당외인사로는 `사람의 아들' 등의 작품으로 유명한 소설가 이문열(李文烈)씨, 안강민(安剛民) 전 대검중수부장, 강만수 전 재경부 차관, 이춘호 여성유권자연맹회장, 김석준 이대 행정학과 교수, 김영수 잠실병원 의사, 강혜란 이대 경영학부 교수가 선정됐다. 박승국(朴承國) ...

    연합뉴스 | 2003.12.29 00:00

  • 극동도시가스 인사..부회장 구자명씨 사장 한기수씨

    LG그룹에서 계열분리된 극동도시가스는 지난 24일 이사회를 개최해 구자명 사장을 대표이사 부회장으로,한기수 전무를 대표이사 사장으로 각각 선임했다고 29일 발표했다. 구자명 부회장은 구태회 LG 창업고문의 셋째 아들로 서울대 정치학과와 미 조지워싱턴대 대학원을 졸업한뒤 LG칼텍스정유 상무와 LG상사 동남아 지역본부장을 거쳐 지난 2001년부터 극동도시가스 사장을 맡아왔다. 한기수 사장은 연세대 기계공학과 졸업후 호남정유(옛 LG칼텍스정유) ...

    한국경제 | 2003.12.29 00:00

  • 초등학교 교장 유족, 부의금 전액 학교 장학금 기부

    ... 용인의 한 연수원 숙소에서 갑자기 쓰러졌다. 뇌출혈 증세를 보인 조 교장은 병원에서 3차례에 걸쳐 대수술을 받았으나 끝내회생하지 못한채 정년퇴임을 8개월 남겨둔 지난 21일 숨을 거두었다. 조 교장이 숨지자 부인 윤모(58)씨는 아들(31)과 상의끝에 지난 27일 조문객들이 놓고간 부의금 전액 4천26만원을 '어려운 가정환경때문에 진학이 어려운 재학생과 졸업생을 위해 써달라'며 통일초등학교에 전달했다. 통일초등학교는 조 교장이 지난 2000년 9월 개교와 ...

    연합뉴스 | 2003.12.29 00:00

  • 한나라 공천심사위원장 김문수 추천

    ... 이계경(李啓卿) 전 여성신문 대표가 포함됐다. 비대위 소속으로 전략기획위원장을 맡고 있는 홍준표 의원은 당초 공천심사위원으로 내정돼 있던 김문수 의원이 심사위원장 후보로 추천됨에 따라 대신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당외인사로는 `사람의 아들' 등의 작품으로 유명한 소설가 이문열(李文烈)씨, 한국여성정치연구소 손봉숙 이사장등과 대학교수들 위주로 짜여진 것으로 전해졌다. 한나라당은 공천심사위가 발족되면 곧바로 공천신청을 접수할 방침이지만 심사위원 면면에 대해 당내에서 개혁성과 ...

    연합뉴스 | 2003.12.29 00:00

  • 우즈결혼, 골프인생에 보기? 버디?

    ... 않게 생각하는 사람은 그의 아버지 뿐이다. 얼 우즈는 2년 전 우즈의 결혼얘기가 나왔을 당시 "현실을 직시해야 한다.아내란 때때로 훌륭한 골프를 하는데 장애물이 될 수 있다.사소한 문제로 망가질 수 있음을 알아야 한다.내 아들이 30세가 되기 전에 결혼하지는 않을 것으로 본다"고 말한 적이 있다. 한편 CNN의 인터넷 사이트인 'si.com'이 최근 4천3백85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에선 우즈의 결혼이 경기력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이란 대답이 63%로 ...

    한국경제 | 2003.12.28 00:00

  • [천자칼럼] 이혼율

    '반지의 제왕'은 프로도를 도와 절대반지를 없앤 샘이 고향에 돌아와 결혼,아내 딸 아들과 함께 집에 들어가는 장면으로 끝난다. '가족'이란 주제에 매달리는 미국영화의 공식을 답습한 셈이다. 할리우드가 '가족'에 집착하는 건 높은 이혼율에 대한 반작용처럼 보인다. 대중문화의 힘을 이용해 가족 해체를 막아보려는 노력이라고나 할까. 국내의 결혼 대비 이혼율이 47.4%이고 곧 50%를 넘을지도 모른다고 야단이다. 게다가 이대로 가면 미국보다도 ...

    한국경제 | 2003.12.28 00:00

  • 고촉동 총리 "내년 1분기후 거취 결정"

    ... 퇴진할 뜻이 있음을 내비쳤다. 그는 그러나 "신진 세력에게 정권이 이양되기 전 모든 것이 제자리를 잡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난 1990년 리콴유(李光耀)전 총리로부터 권좌를 넘겨받았다. 그는 앞서 리콴유 전 총리의 아들인 리셴룽(李顯龍)부총리 겸 재무장관을 후계자로 지명하면서 2007년 실시되는 차기 총선에 앞서 기반을 다지려면 최소한 2년은필요할 것이라고 말했었다. 그는 한편 경제 전망에 대해 "내년은 더 나은 한해가 될 것이라는 느낌이 든다"고 ...

    연합뉴스 | 2003.12.28 00:00

  • 탈북자 출신 한국민 등 20명 中공안에 체포

    ... 것으로 알려졌다. 28일 현지에서 탈북자들의 국내 입국을 지원해온 홍진희(35)씨의 어머니 주영희(56)씨에 따르면 홍씨와 탈북자들은 베이징의 같은 집에서 생활해오다가 성탄절인 25일 밤 급습한 중국 공안에 체포됐다. 주씨는 "아들과 함께 체포됐다가 벌금을 내고 풀려난 한족 운전 기사가 이같은사실을 알려왔다"며 "체포된 사람 전원은 아직 베이징에 있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주씨는 "정부가 정확한 진상파악과 함께 이들이 강제 북송되지 않도록 외교적노력을 기울여야 ...

    연합뉴스 | 2003.12.28 00:00

  • [신뢰받는 기업 존경받는 기업인] 대상 : 김재철 <동원그룹 회장>

    ... 거친 대규모 증여에 놀란 국세청이 주식 위장분산 여부를 샅샅이 조사했지만 흠을 잡지 못했다. 또 장남 남구씨에게 대학 졸업후 경영수업의 일환으로 6개월간 원양어선을 타게 한 일화도 유명하다. 남구씨는 말단 선원들이 하는 온갖 허드렛일을 하루 16시간씩 했다. 김 회장은 아들에게 회장의 아들임을 밝히지 못하게 한 것으로도 유명하다. 정도 경영의 대표적인 사례로 아직도 업계에 회자되고 있다. 윤성민 기자 smyoo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12.28 00:00

  • [한경 데스크] 대통령에게 '私的'은 없다..김영근 <정치부장>

    ...2~1910년)이다. 사관과 관련된 웃지 못할 일화가 전해지고 있다. 어느 임금이 '큰 실수'를 했고,사관이 그것을 사실대로 적었다. 이를 알아차린 임금이 화가 나 신하들에게 사관을 사형에 처하도록 명했고,이를 지켜본 '아들 사관'이 "임금이 자신의 실수를 기록한 사관을 죽였다"고 기록했다고 한다. 사실 여부를 떠나 귀담아들어 둘만하다. 새삼스럽게 사관 얘기를 꺼내는 것은 최근 노무현 대통령이 총선 출마를 위해 사표를 낸 참모들과 오찬을 하면서 '내년 ...

    한국경제 | 2003.12.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