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2931-122940 / 149,0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삼성硏 "내년 경제성장률 3.8% 전망"

      ... 인상, 농산물가격 불안 등으로 전년동기 대비 3.0% 상승하겠지만, 내년에는 경기 상승세 둔화, 외국발 인플레이션 압력 약화 등으로 전년 대비 2.8% 상승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어 실업률과 관련, "올해 하반기에는 공공부문 일자리 창출 폭이 축소되고 제조업 일자리 증가세도 위축돼 상반기 수준을 밑돌고 내년에도 일자리 창출 폭은 올해보다 축소돼 올해 3.8%(전망치)에서 내년 3.5%로 하락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환율에 대해 "올해 하반기와 내년에 달러화는 ...

      연합뉴스 | 2010.09.15 00:00

    • 국내 최대 규모 IT분야 채용박람회 개막

      국내 최대 IT분야 채용박람회가 개최됩니다. 15일부터 열리는 '한이음 일자리 엑스포 2010'은 지식경제부가 주최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과 정보산업연합회가 공동 주관하는 행사입니다. 이번 행사에는 IT기업 270여 개사가 참가해 2천300여 명의 청년 인재를 채용할 예정입니다. 박영우기자 ywpark@wowtv.co.kr

      한국경제TV | 2010.09.15 00:00

    • 기업에서 오바마 추가부양책 비판

      [한경닷컴] 폴 오텔리니 인텔 최고경영자(CEO)는 14일 “오바마 정부의 경기 부양책이 일자리를 창출하지도 못했을뿐 아니라 경제 주체들에게 자신감을 심어주지도 못했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날 캘리포니아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인텔 개발자 회의에서 CNN과 가진 인터뷰에서 “정책 목표가 제대로 달성되지 않았으면 새로운 계획을 다시 생각해야 한다”며 추가 경기 부양책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오텔리니 CEO는 오바마 정부의 경기 부양책이 당초 목적을 ...

      한국경제 | 2010.09.15 00:00

    • 슈워제네거 "한미 FTA 조속히 비준해야"

      ... 필요한 때"라며 한미 FTA의 필요성을 주장했다. 그는 또 "우리가 (FTA의 비준을) 지체하는 동안 다른 나라가 이익을 얻고 있다"며 "의회의 비준을 기다리는 FTA는 수출, 생산, 투자의 증대로 이어지고 미국에 가장 필요한 일자리를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슈워제네거 주지사는 "독일, 프랑스, 중국, 일본에 이어 한국에서도 오늘 고속철도를 타게 되는데 한국이 입찰에 참여해 선정된다면 좋은 파트너가 될 수 있을 것"이라며 "한국의 (고속철에 대한) 다양한 ...

      연합뉴스 | 2010.09.15 00:00

    • 성대 중국대학원 '이유 있는 취업률 100%'

      ... 100%.' 국내 최초의 중국전문대학원인 성균관대 중국대학원(원장 장궈유 · 張國有 · 61)이 '취업의 명가'로 떠올랐다. 2005년 9월 문을 연 이 대학원의 역대 졸업생 74명 중 박사과정 진학자(6명) 등을 뺀 전원이 일자리를 구했다. 성대의 휴대폰학과와 반도체시스템학과도 100% 취업률을 자랑하지만 두 학과의 경우 삼성전자와 미리 계약을 맺고 졸업생들을 모두 취업시킨다는 점에서 중국대학원과는 사정이 다르다. 이 대학원 졸업생들은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

      한국경제 | 2010.09.15 00:00 | 이건호

    • 2015년까지 외국인투자 600억弗ㆍ일자리 15만개

      서비스 분야 외국인투자 유치 활성화 방안 마련 정부는 오는 2015년까지 서비스 분야 외국인투자(FDI)를 600억 달러 규모로 유치, 15만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기로 했다. 또 현재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의 63%에 머물고 있는 1인당 서비스 생산성을 70%로 끌어올리고, 서비스 수지 25억 달러 개선효과도 일궈내기로 했다. 이를 위해 지식서비스, 관광ㆍ레저, 물류ㆍ사회간접자본(SOC)ㆍ유통, 금융ㆍ교육ㆍ의료 등 4개 분야를 FDI 중점 ...

      연합뉴스 | 2010.09.14 00:00

    • 서울일자리박람회 개막

      2010 서울일자리박람회가 서울 SETEC 전시장에서 성황리에 개최됐습니다. 이번 채용 박람회는 현장에서의 면접 비중을 늘려 채용기회를 확대한 것이 특징입니다. 보도에 박준식 기자입니다. 오늘부터 17일까지 채용 박람회가 열리는 서울 SETEC 전시장입니다. 이른 아침부터 원하는 직장을 찾기 위한 구직자들의 움직임이 바쁘기만 합니다. 작은 정보라도 놓칠세라 담당자의 말에 눈과 귀가 온통 쏠렸습니다. “품질 관리 분야에서 일을 하고 싶습니다. ...

      한국경제TV | 2010.09.14 00:00

    • "고령화대책 노후소득ㆍ일자리보장 미흡"

      ... 근로기회를 보장할 고령화대책 마련이 미흡하다는 지적이 각 분야 전문가로부터 제기됐다. 정부가 14일 서울 명동 은행회관에서 개최한 제2차 저출산 고령사회 기본계획안 대국민 공청회에서 각계 전문가들은 노후소득 보장을 위한 노인 일자리 창출이 시급하다고 목소리를 높이면서 다양한 주장을 쏟아냈다. 먼저 한국개발연구원 경제정보센터 문형표 소장은 "2차 대책안의 노후소득보장체계 마련에 상당한 문제가 있다"며 "퇴직ㆍ개인연금 활성화에 동의하지만 수익률 공개 등 개인연금 ...

      연합뉴스 | 2010.09.14 00:00

    • thumbnail
      [4대강사업 중간 점검] (3) 여주군, 남한강 준설공사 때 파낸 모래 팔아 1000억 수익

      ... 수익으로 새로운 사업까지 펼칠 여력이 생겨나고 있다"고 밝혔다. ◆지역경제 깨어나나 여주군 등 4대강 살리기 공사 현장을 끼고 있는 지방자치단체들은 이 사업이 지역경제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고 입을 모았다. 하천 정비로 일자리가 생기고,준설 등으로 골재 판매수익까지 생겨 '넘쳐 흐르는 물이 바닥을 적시는' 트리클 다운(trickle down) 효과를 보고 있다는 것이다. 4대강 준설에 들어가는 5조원 규모의 사업비는 중앙 정부가 전액 부담하는 반면 골재 ...

      한국경제 | 2010.09.14 00:00 | 박기호

    • 서비스업 외국인 투자 600억弗 유치

      ... 추진키로 했다. 지식경제부는 14일 관계부처 합동으로 외국인투자위원회를 열고 △지식서비스 △관광 · 레저 △물류 · 사회간접자본(SCO) · 유통 △금융 · 교육 · 의료 등 4개 분야를 FDI 중점 유치분야로 선정,이를 통해 15만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겠다고 발표했다. 정부는 녹색성장 · 신성장동력 분야의 글로벌 기업이 국내에 연구 · 개발(R&D)센터를 세울 경우 현금지원 한도를 투자금액의 최대 30%에서 40%로 확대할 계획이다. 외국기업이 지능형전력망(스마트그리드) ...

      한국경제 | 2010.09.14 00:00 | 서기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