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7151-57160 / 65,0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장영달 '대표 간선제' 제안

      우리당주비위 조직위원장인 장영달(張永達) 의원은 23일 신당 지도부 선출 문제와 관련, "당내 일부 젊은 사람들이 말하는 대표 직선제라는 것이 의원들을 줄서게해 원내정당화를 저해하고 돈정치를 조장하는 부패의근원"이라며 당 대표 간선제 도입을 제안했다. 장 의원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중앙위원회(당무위원회)에서 당 대표를 호선하고 나중에 `안 되겠구나'라고 생각되면 언제든 교체하면 된다"면서 이같이 말하고 "평소 의정활동을 열심히 ...

      연합뉴스 | 2003.10.23 00:00

    • 한나라 '최돈웅 100억' 정면돌파

      ... 불문율이었으나 불문율이 깨진 것을 원망하지 않고 무엇이든 국민에게 털어내고 새 출발의 계기로 삼겠다"며 대선자금 공개용의를 피력한 뒤 "정치개혁을 위해 필요하다면 어떤 것도 사양하지 않아야 한다는 게 우리 당 입장"이라고 밝혔다. 당 지도부의 이같은 정면돌파 의지와 달리 상당수 의원들은 검찰의 계좌추적 등 향후 수사방향을 예의주시하며 긴장하고 있다. 한 당직자는 "이회창 전 총재측 등의 입장을 생각하다 보니 대응하는데 고려해야 할 점이 적지않다"며 "정공법으로 나가더라도 ...

      한국경제 | 2003.10.23 00:00

    • 민주 '경선구도' 어떻게 되나

      민주당 추미애(秋美愛) 의원이 내달 28일 전당대회에서 당 대표격인 중앙위 의장 경선에 도전할 뜻을 밝힘에 따라 민주당의 새 지도부 구성이 `추대'에서 `경선'으로 전환될 전망이다. 그동안 당내에선 중앙위 의장에 조순형(趙舜衡) 의원을 사실상 추대하고, 추미애 의원은 원내대표로 격상된 원내총무를 맡는 `투톱체제'로 내년 총선을 치른다는 암묵적인 합의가 있었다. 그러나 조순형 의원이 추 의원의 선언이 있자 대표경선에 나서지 않겠다는 뜻을 밝힌 가운데 ...

      연합뉴스 | 2003.10.23 00:00

    • 한나라, 특검통한 공개.검증 검토

      ... 대선때 SK비자금 100억원의 한나라당 유입 파문과 관련, 한나라당내에서 특검수사를 통한 여야 대선자금의 동시 공개.검증방안이 진지하게 검토되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특히 소장파 의원 중심의 `선(先) 고해성사론'과 지난해 대선 지도부의 `선(先)강경투쟁론'이 갈등조짐을 보이는 상황에서 당 지도부도 이 방안에 적극적인 관심을보이는 것으로 알려져 공론화 가능성도 높다. 이와 관련, 고위 당직자는 23일 "당내 그런 의견이 있는 것은 사실이나 아직 결정된 것은 없다"며 ...

      연합뉴스 | 2003.10.23 00:00

    • 獨재무부, 부가세 인상검토 보도 부인

      ... 보도했다. 이 신문은 사민당이 인상 검토로 돌아선 것은 재정적자를 줄여 내년에는 유럽연합(EU) 성장안정협약 상의 재정적자 및 신규 차입 상한 규정을 어기지 않아야 된다는 절박한 상황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신문은 이어 사민당의 의회 지도부와 내각에선 한스 아이헬 재무장관만 참여하는 모임에서 "올해에는 이미 올리기 힘든 상황이지만 `중기적'으로 올리는 방안"을논의 중이라고 덧붙였다. (베를린=연합뉴스) 최병국 특파원 choibg@yna.co.kr

      연합뉴스 | 2003.10.23 00:00

    • 우리당 "법 앞에 발가벗자"

      ... 촉구한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특히 한나라당 최돈웅(崔燉雄) 의원 SK비자금 수수사건과 관련, "이는 대선자금 빙산의 일각이므로 국민앞에 전모를 밝혀야 하며 이미 모든 사실을 알고 있으면서 철저히 거짓말을 하고 국민을 속인 한나라당 지도부는 검찰 항의방문등 그간의 뻔뻔스런 작태에 대해 국민앞에 사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위원장은 회의 후 연합뉴스 기자와 만나 `총선자금' 언급에 대해 "어디를 딱히 지목한 게 아니라 그간 누차 지적해온 것"이라면서 "정치권이 이번 ...

      연합뉴스 | 2003.10.23 00:00

    • 우리당, 'SK비자금' 전방위 공세

      ... 대표가 백배 사죄할 일을 대변인을 통해서 한 행위는 도저히 묵과할 수 없다"면서 "이런 후안무치한 일이 강제적으로도 국민들 앞에 벗겨져야 하며 대선자금의 전모와 이회창 전총재가 알고 있었는지 등이 모두 밝혀져야 한다"고 전.현 지도부를 압박했다. 장영달(張永達) 의원은 "부정부패와 군사독재에 뿌리를 둔 한나라당은 이제 시대가 변하면서 해체과정에 들어간 것"이라고 주장했고, 신기남(辛基南) 의원은 "실질적인 여당으로서 국회를 선도하는 한나라당이 낡은 구태정치의 ...

      연합뉴스 | 2003.10.23 00:00

    • 한나라, `SK 돈 파문' 탈출 사력

      최돈웅(崔燉雄) 의원의 SK비자금 수수사건 파문에 이어 문제의 100억원이 중앙당에 유입된 것으로 드러나는등 파문이 확산되자 한나라당은 곤혹스런 표정을 감추지 못하면서 사건 여파에서 헤어나려 애를 썼다. 당지도부는 `정면돌파' 결심을 굳힌 듯 `털 건 털고 가겠다'는 의지를 피력하는 한편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민주당 대선자금 의혹 등 여권의 각종 비리의혹을 재부각시키면서 `공정한 수사'를 촉구하는 등 여권과 검찰을 압박했다. 최병렬(崔秉烈) ...

      연합뉴스 | 2003.10.23 00:00

    • 한나라 전.현지도부 SK대책 논의

      ... 정국에 대해 최 대표를 중심으로 적극 대응키로 했다. 이날 모임은 지난주 정부의 이라크 파병 원칙 결정에 따른 대책을 마련키 위해 마련된 자리였으나 최 의원의 SK비자금 수수 시인이라는 `돌발사건'이 발생함에 따라 전.현직 지도부들은 이에 대한 대응방안을 놓고 2시간 30여분에 걸쳐 난상토론을 벌인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최 대표와 대립각을 세워온 서청원 전 대표도 선약이 있음에도 20분 가량 모임에 참석, "이번 사건은 검찰과 청와대가 한나라당을 부패집단으로 ...

      연합뉴스 | 2003.10.22 00:00

    • 중국, 후진타오 취임 이후 첫 지도부 스캔들

      지난 3월 후진타오(胡錦濤) 중국 국가주석 취임 이후 처음으로 국무원 부장이 독직 혐의로 해임되는 대형 스캔들이 발생했다. 중국 문회보(文匯報)는 21일 고위 소식통들의 말을 인용해 톈펑산(田鳳山.63)국토자원부 부장이 불법 토지횡령 혐의로 정직 명령과 함께 수사를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 국토자원부는 쑨원성(孫文盛) 상무 부부장이 톈펑산 부장 후임 당서기로 교체됐다고 시인하고 그러나 톈펑산 부장 해임 여부에 대해서는 확인도 부인...

      연합뉴스 | 2003.10.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