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1-30 / 3,9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소미, LPGA 투어 미즈호 아메리카스오픈 1R 단독 선두

      ... 68타)에는 두 타 차로 앞섰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통산 5승을 거둔 이소미는 지난해 12월 열린 퀄리파잉(Q) 시리즈에서 공동 2위에 오르며 올해 LPGA 투어에 뛰어들었다. 이번 시즌 앞서 6개 대회에 출전한 그는 통과가 두 차례뿐일 정도로 쉽지 않은 적응기를 거치고 있다. 지난달 JM 이글 LA 챔피언십의 공동 13위가 현재까진 가장 좋은 성적인데, 애초 두 번째 대기 선수였다가 다른 선수들의 기권으로 기회를 잡은 이번 대회에서 첫날 리더보드 ...

      한국경제 | 2024.05.17 09:38 | YONHAP

    • thumbnail
      '10살 연하' 위하준 "정려원, 천사라고 표현하고파→'댕댕이' 같기도" [화보]

      ... 드라마다. 정려원과 위하준은 현장에서 서로 장난치다가도 카메라 앞에서 뛰어난 몰입감을 선보이며 아름다운 화보 을 완성했다는 후문이다. 정려원은 1981년생, 위하준은 1991년생으로 두 사람은 10살 연상연하다. 촬영 후 ... 또 들었던 것 같다"고 노력한 일화를 밝혔다. 위하준에 관해서는 "캐릭터가 위하준이란 사람을 통과하면서 훨씬 더 매력이 더해졌다. 그에 맞춰 혜진에게도 나의 실제 모습이 많이 묻어났다. 하준 씨도 '누나의 ...

      텐아시아 | 2024.05.17 09:35 | 이소정

    • thumbnail
      타이거 우즈 "몸은 건강하고 우승할 수 있다"

      ... 없다. 경기력도 더 좋아졌다"면서 "여전히 우승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그린 주변에서나 퍼팅은 여전히 잘 할 수 있다"고 자신감도 보였다. 그는 지난 2월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때는 독감으로 기권했고 지난 달 마스터스 때는 통과했지만 갈수록 체력이 떨어지면서 경기력까지 흐트러진 끝에 최악의 스코어를 내고 꼴찌로 대회를 마쳤다. 한 달을 쉬고 나온 우즈는 "여전히 샷은 괜찮다"면서도 "다만 연습 때나 경기에서 최선을 다한 다음에는 회복에 어려움을 ...

      한국경제 | 2024.05.15 11:13 | YONHAP

    • thumbnail
      안병훈·임성재 메이저서 기세 이을까…PGA 챔피언십 16일 개막

      ... 니클라우스(미국·5회)에 이어 PGA 챔피언십 역대 최다 우승 2위(4회)에 올라 있다. 그는 올 시즌엔 앞서 2개 대회에만 출전했는데, 2월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에선 감기 증세로 2라운드 중 기권했고 마스터스에선 24회 연속 통과로 대회 최다 신기록을 세운 뒤 3∼4라운드 난조를 보이며 60위에 그쳤다. 이번 대회엔 총 16명의 LIV 골프 소속 선수가 출전해 PGA 투어 선수들과 자존심 경쟁을 이어간다. 가장 주목받는 선수는 디펜딩 챔피언 브룩스 ...

      한국경제 | 2024.05.14 11:00 | YONHAP

    • thumbnail
      '핀크스의 강자' 김비오, SK텔레콤 오픈 세번째 우승 도전

      ... 공동 5위, 파운더스컵에서 공동 10위에 올랐지만, 이후 우리금융 챔피언십에서 기권하며 GS칼텍스 매경오픈에서는 탈락했다. 김비오는 "시즌 초반이기 때문에 큰 걱정은 없다. 지난 한 주를 쉰 만큼 컨디션과 체력 모두 좋다"며 ... 대회를 반등의 계기로 삼으려고 한다. 이 대회 최다 우승 기록(3회)을 보유한 최경주는 22번째 출전해 21번째 통과에 도전한다. 최경주는 지금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의 챔피언스 투어로 주 활동 무대를 옮겼지만, 작년 ...

      한국경제 | 2024.05.14 08:03 | YONHAP

    • thumbnail
      노승열, PGA 머틀비치 클래식 3R 공동 22위

      ... 머틀비치 클래식은 올해 들어 세 번째 출전한 대회다. 같은 기간에 68명만 출전해 총상금 2천만 달러를 놓고 없이 겨루는 특급 지정 대회 웰스파고 챔피언십이 열리면서 PGA투어가 따로 마련한 이른바 '대안대회'라 노승열에게 ... 4위를 차지했던 김성현은 2오버파 73타로 부진해 공동 52위(4언더파 209타)로 밀렸다. 전날 공동 48위로 통과했던 16세 아마추어 블레이드 브라운(미국)은 5언더파 66타를 몰아쳐 공동 22위(8언더파 205타)로 상승했다. ...

      한국경제 | 2024.05.12 08:07 | YONHAP

    • thumbnail
      김성현, PGA 투어 머틀비치 클래식 2라운드 공동 19위(종합)

      ... 교포 선수 김찬(미국)은 8언더파 134타, 공동 8위로 대회 반환점을 돌았다. 16세 아마추어 블레이드 브라운(미국)은 3언더파 139타, 공동 48위로 3라운드에 진출해 지난주 더 CJ컵 바이런 넬슨의 크리스 김(잉글랜드)에 이어 2주 연속 16세 아마추어의 PGA 투어 대회 통과 기록을 남겼다. 이 대회는 같은 기간 열리는 PGA 투어 특급 대회 웰스파고 챔피언십(총상금 2천만달러) 출전 자격이 없는 선수들이 주로 나온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5.11 09:48 | YONHAP

    • thumbnail
      PGA 투어 대회서 2주 연속 16세 선수 통과

      ... 머틀비치 클래식(총상금 400만 달러) 2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1개로 4언더파 67타를 기록했다. 중간 합계 3언더파 139타의 성적을 낸 브라운은 공동 48위로 3라운드에 진출했다. 이번 대회에서는 2언더파까지 통과했다. 아마추어 브라운은 이번 대회가 자신의 PGA 투어 데뷔전이다. 지난주 PGA 투어 더 CJ컵 바이런 넬슨에서는 역시 16세인 크리스 김(잉글랜드)이 공동 36위로 3라운드에 진출한 바 있다. 크리스 김의 어머니 서지현 ...

      한국경제 | 2024.05.11 09:47 | YONHAP

    • thumbnail
      '국대' 박서진 "효송이 JLPGA 우승에 나도 할 수 있다는 생각"

      ... 얼마든지 우승할 자신이 있다는 얘기다. 박서진은 지금까지 프로 대회는 두 번밖에 출전한 적이 없다. 지난 2022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롯데오픈과 작년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이었다. 14살이던 2022년 롯데오픈에서 거뜬하게 통과했고, 작년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때는 첫날 4언더파 68타를 때리더니 다음날은 67타를 적어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3라운드에서 타수를 잃은 게 아쉬웠다. 박서진은 올해는 프로 대회 출전 기회가 많아졌다. 31일 ...

      한국경제 | 2024.05.10 17:26 | YONHAP

    • thumbnail
      "'비비고'하러 갑니다"…美 골프 중계에 '비비고' 등장한 까닭은

      ... 소속의 안병훈이 원포인트 레슨에 나섰고 한식 체험 기회도 제공해 호평을 받았다. 남자골프의 유망주를 발굴해온 CJ의 밝은 눈은 이번 대회에서 한번 더 증명됐다. CJ가 후원하는 영국교포인 크리스 김(16)은 이번 대회에서 커트 통과에 성공해 PGA 투어 사상 5번째로 어린 나이에 오프를 통과하는 기록을 남겼다. 크리스 김은 빼어난 숏게임 실력은 물론 주눅 들지 않는 자신감을 앞세워 골프팬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CJ제일제당의 최고마케팅 책임자인 경욱호 ...

      한국경제 | 2024.05.10 17:24 | 조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