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40 / 3,9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태희, 넘어져도 버디 9개…KB금융 리브챔피언십 2R 선두(종합)

      ... 서명하지 않고 스코어 접수처를 벗어났다가 2벌타를 받았다. 김찬우는 5언더파 139타로 장동규, 이형준 등과 공동 5위로 2라운드를 마쳤다. 지난주 SK텔레콤 오픈에서 최경주와 연장전까지 가는 접전을 펼친 박상현은 4오버파 148타를 치는 부진으로 탈락했다. 이번 시즌 준우승 두 번 등 우승은 없지만 좋은 성적을 써냈던 박상현은 올해 처음으로 통과하지 못했다. 디펜딩 챔피언 김동민도 4오버파 148타를 쳐 탈락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5.24 18:58 | YONHAP

    • thumbnail
      박민지 '부활' 조짐…E1 채리티오픈 1R 5언더파 공동 선두

      ... 성적이 아니었다. 박민지는 심지어 지난 12일 NH투자증권 레이디스 챔피언십 2라운드에서는 7오버파 79타를 치고 탈락했다. 두 번이나 우승했던 대회인 데다 메인 스폰서 주최 대회였기에 박민지한테는 충격의 탈락이 아닐 수 ... 이채은이 4언더파 68타로 공동 선두 3명을 1타차로 추격했다. 디펜딩 챔피언인 방신실은 1오버파 73타를 쳐 통과하려면 2라운드 분발이 요긴해졌다. 방신실은 8번 홀(파3)에서 프로 데뷔 이래 첫 홀인원의 행운으로 4천만원 ...

      한국경제 | 2024.05.24 18:06 | YONHAP

    • thumbnail
      '24억 건물주' 권은비 "지금까지 사귄 사람 123명" 깜짝 고백 ('눈떠보니OOO')

      ... 뽐냈다. 전혀 배운 적이 없던 안무로 테스트를 받아야 했던 권은비는 친구들의 춤을 곁눈질로 커닝하며 테스트를 무사 통과해 감탄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권은비는 팀을 짜서 댄스 챌린지 영상을 찍어오라는 졸업 과제를 받고 절친들과 연습에 ... 같다"라며 혀를 내두르기도 했다. 또한 친구들과 인형뽑기 삼매경에 빠지는가 하면 귀여운 인형탈을 쓰고 네 사진을 찍고, 그동안 촬영한 캠코더 영상을 돌려보며 까르르 거리는 등 대만 고딩에 완전히 동기화됐다. 무엇보다 ...

      텐아시아 | 2024.05.24 16:00 | 태유나

    • thumbnail
      KLPGA 후배들에게 800만원 밥차 쏜 배경은…"초청에 감사"

      ... 선수라는 사실을 새삼 깨닫게 된다"라고 설명했다. 배경은은 2014년 KLPGA투어를 떠났다가 2020년 36세의 나이에 시드전에 응시한 뒤 2021년 시드를 따내 2022년 시즌에 현역으로 복귀하기도 했다. 2022년 8번 통과에 그치면서 다시 시드를 잃었지만 배경은은 작년에도 3차례나 KLPGA투어 대회에 출전했다. "대회에서 뛰면 내 한계도 느끼지만 내 가능성도 확인하게 된다"는 배경은은 최근 미국 펜실베이니아주로 날아가서 US여자오픈 지역 예선도 ...

      한국경제 | 2024.05.24 13:17 | YONHAP

    • thumbnail
      김성현, PGA 찰스 슈와브 챌린지 1R 공동 2위…선두와 한 타 차

      ... 피나우(이상 미국), 마틴 레어드(스코틀랜드)와 공동 2위를 달렸다. 단독 선두 찰리 호프만(미국·5언더파 65타)과 한 타 차다. 지난 시즌 PGA 투어에 데뷔해 아직 우승이 없는 김성현은 올해 17개 대회에 출전해 12차례 통과했다. 올 시즌 유일한 톱10 성적은 이달 6일 더 CJ컵 바이런 넬슨에서의 공동 4위다. 통산 최고 성적은 작년 9월 포티넷 챔피언십 준우승이다. 이번 대회는 정상급 선수가 많이 출전하지 않았기 때문에 첫 우승을 노려볼만한 ...

      한국경제 | 2024.05.24 09:27 | YONHAP

    • thumbnail
      '무명' 안준형, KPGA KB금융 리브챔피언십 첫날 깜짝 선두(종합)

      ... 점령했다. 공동 2위 그룹을 1타차로 제친 안준형에게는 데뷔 11번째 시즌 만에 찾아온 우승 기회다. 2014년 KPGA 투어에 데뷔한 안준형은 말 그대로 무명 선수로 10년을 넘게 보냈다. 신인 시즌에는 2개 대회에서만 통과하는 부진 끝에 시드를 잃었다. 2022년 다시 KPGA 투어로 돌아왔지만 역시 통과는 딱 두 번뿐이었다 그가 KPGA 투어 대회에서 10위 이내에 이름을 올린 것은 2021년 데상트코리아 매치플레이 8위 한 번이다. ...

      한국경제 | 2024.05.23 18:31 | YONHAP

    • thumbnail
      '무명' 안준형, KPGA KB금융 리브챔피언십 첫날 깜짝 선두

      ... 점령했다. 공동 2위 그룹을 1타차로 제친 안준형에게는 데뷔 11번째 시즌 만에 찾아온 우승 기회다. 2014년 KPGA 투어에 데뷔한 안준형은 말 그대로 무명 선수로 10년을 넘게 보냈다. 신인 시즌에는 2개 대회에서만 통과하는 부진 끝에 시드를 잃었다. 2022년 다시 KPGA 투어로 돌아왔지만 역시 통과는 딱 두 번뿐이었다 그가 KPGA 투어 대회에서 10위 이내에 이름을 올린 것은 2021년 데상트코리아 매치플레이 8위 한 번이다. ...

      한국경제 | 2024.05.23 17:34 | YONHAP

    • thumbnail
      '매치퀸' 박현경 "이제 매치 '달인'이라 자신…대상 수상 목표"

      ... 받고 싶었다. 우승 많이 하는 선수가 아니지만 꾸준한 성적을 내는 선수한테 주는 대상은 그만두기 전에는 꼭 받고 싶다"고 욕심을 숨기지 않았다. "첫 우승을 5월에 했고 5번 우승 중에 3승을 5월에 했다"는 박현경은 "5월이 좋다"며 활짝 웃었다. 오는 31일 개막하는 US여자오픈에 출전하는 박현경은 "6년 전 고교 3학년 때 US여자오픈에 출전했을 때는 통과가 목표였는데 이번은 더 큰 성과를 내고 싶다"고 출사표를 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5.19 19:13 | YONHAP

    • thumbnail
      박현경, 작년 준우승 설욕하고 두산 매치플레이 우승(종합2보)

      ... 상반기 우승, 메이저대회 우승, 그리고 대상 수상 등 3가지 목표 중에 하나를 이뤘으니 이제는 두 번째, 세 번째 목표를 향해 뛰겠다"고 말했다. 오는 31일 개막하는 US여자오픈에 출전하는 박현경은 "6년 전 고교 3학년 때 통과를 목표로 US여자오픈에 출전했는데 이번에는 통과가 아닌 더 높은 성과를 목표로 출전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결승전에서 만난 박현경과 이예원은 똑같은 브리지스톤 클럽을 사용하고 똑같은 파리게이츠 브랜드 경기복을 입는 데다 ...

      한국경제 | 2024.05.19 19:08 | YONHAP

    • thumbnail
      쇼플리, 메이저대회 PGA 챔피언십 사흘째 선두…김주형 19위

      ... 20위 내에 진입했다. 안병훈은 버디 5개, 보기 4개, 더블보기 1개로 기복을 보이며 공동 54위(3언더파 210타)로 내려갔다. 김성현은 공동 69위(1언더파 212타)다. 임성재, 김시우, 양용은은 2라운드 잔여 경기 결과 기준(1언더파)을 넘지 못했다. 이경훈은 2라운드 잔여 경기를 앞두고 기권했다. 이경훈은 2라운드 남은 두 홀에서 모두 버디를 잡았더라도 중간 합계 3오버파를 기록, 통과하지 못했을 터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5.19 09: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