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1-80 / 3,9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임진희, LPGA 투어 셰브론 챔피언십 첫날 3타 차 공동 5위(종합)

      ... 70타를 치고 공동 10위에 올랐다. 신지애는 이븐파 72타로 공동 31위, 방신실은 2오버파 74타로 공동 68위에 머물렀다. 2월 HSBC 월드 챔피언십 이후 약 2달 만에 필드에 나온 고진영은 4오버파 76타로 101위에 그쳐 통과부터 숙제가 됐다. 이 대회를 은퇴 무대로 삼은 유소연은 5오버파 77타를 기록해 공동 115위로 역시 3라운드 진출에 경고등이 켜졌다. 지난해 이 대회 우승자 릴리아 부(미국)는 연습 도중 허리 통증을 느껴 1라운드 시작 전에 ...

      한국경제 | 2024.04.19 10:11 | YONHAP

    • thumbnail
      임진희, LPGA 투어 셰브론 챔피언십 첫날 3타 차 공동 5위

      ... 공동 10위를 달리고 있다. 신지애는 이븐파 72타로 30위권, 방신실은 2오버파 74타로 60위권에 머물렀다. 2월 HSBC 월드 챔피언십 이후 약 2달 만에 필드에 나온 고진영은 4오버파 76타로 100위 밖으로 밀려 통과부터 숙제가 됐다. 이 대회를 은퇴 무대로 삼은 유소연은 5오버파 77타를 기록해 역시 3라운드 진출에 경고등이 켜졌다. 지난해 이 대회 우승자 릴리아 부(미국)는 연습 도중 허리 통증을 느껴 1라운드 시작 전에 출전을 포기했다. ...

      한국경제 | 2024.04.19 09:09 | YONHAP

    • thumbnail
      '3승 퍼터'로 버디 11개…고군택, KPGA 파운더스컵 1R 선두(종합)

      ... 말했다. 박은신, 김태호, 박성준, 이성호, 윤성호, 송민혁 등이 6언더파 66타를 쳐 고군택을 추격했다. 자폐성 발달장애 골프 선수 이승민은 버디 5개를 잡아내며 4언더파 68타를 쳐 공동 12위에 올랐다. 이승민은 네번째 통과는 물론 최고 순위 경신도 바라볼 수 있게 됐다. 이승민의 개인 최고 순위는 지난해 KB금융 리브챔피언십 때 거둔 공동 37위다. 지난 14일 DB손해보험 프로미 오픈 첫날 61타를 치고 우승까지 내달렸던 윤상필은 2오버파 ...

      한국경제 | 2024.04.18 18:43 | YONHAP

    • thumbnail
      자폐성 발달장애 이승민, KPGA 다섯번째 통과 '녹색등'

      '골프계 우영우'로 불리는 발달 장애 골프 선수 이승민이 한국프로골프(KPGA)투어에서 다섯번째 통과에 녹색 신호등을 켰다. 이승민은 18일 경북 예천의 한맥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KPGA투어 파운더스컵(총상금 7억원) 1라운드에서 4언더파 68타를 쳤다. 버디 5개를 잡아내고 보기 1개를 곁들인 이승민은 공동 12위에 올라 통과는 물론 상위권 입상 기대도 부풀렸다. 자폐성 발달장애를 지닌 이승민은 장애를 안고도 끈질긴 도전 끝에 ...

      한국경제 | 2024.04.18 18:31 | YONHAP

    • thumbnail
      마스터스 최고 순위 안병훈 "언젠가는 한국 선수 우승 가능"

      ... 일"이라면서 "앞으로 마스터스에서 더 많은 한국 선수를 보게 될 것이다. 언젠가 한국 선수가 우승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데일리 베스트 스코어 6언더파 66타를 때려 공동 30위로 순위를 끌어 올린 김주형은 "간신히 통과했고 3라운드도 썩 잘 치진 못했지만, 오늘은 되도록 압박감을 느끼지 않고 경기하려 했고 운 좋게 좋은 경기를 했다"고 밝혔다. 19일 개막하는 RBC 헤리티지에 출전하는 김주형은 "다음 대회를 위해 훌륭한 전환점이 됐다"고 ...

      한국경제 | 2024.04.15 14:34 | YONHAP

    • thumbnail
      '셰플러 천하' 활짝…마스터스 2번째 제패하며 시즌 3승(종합)

      ... 쳤다. 세계랭킹 2위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는 공동 22위(4오버파 292타)에 그쳐 그랜드 슬램은 내년으로 또 미뤘다. 디펜딩 챔피언 욘 람(스페인)은 공동 45위(9오버파 297타)로 대회를 마쳤다. 24년 연속 통과의 위업을 달성한 타이거 우즈(미국)는 5타를 잃고 통과한 60명 가운데 최하위로 처졌다. 우즈가 제출한 16오버파 304타는 그가 프로 무대에 나선 이후 최악의 스코어다. 그러나 14개월 만에 정규 투어 대회에서 72홀을 ...

      한국경제 | 2024.04.15 10:44 | YONHAP

    • thumbnail
      '셰플러 천하' 활짝…마스터스 2번째 제패하며 시즌 3승

      ... 쳤다. 세계랭킹 2위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는 공동 22위(4오버파 292타)에 그쳐 그랜드 슬램은 내년으로 또 미뤘다. 디펜딩 챔피언 욘 람(스페인)은 공동 45위(9오버파 297타)로 대회를 마쳤다. 24년 연속 통과의 위업을 달성한 타이거 우즈(미국)는 5타를 잃고 통과한 60명 가운데 최하위로 처졌다. 우즈가 제출한 16오버파 304타는 그가 프로 무대에 나선 이후 최악의 스코어다. 그러나 14개월 만에 정규 투어 대회에서 72홀을 ...

      한국경제 | 2024.04.15 08:12 | YONHAP

    • thumbnail
      우즈, 14개월 만에 72홀 완주했지만 16오버파 최악의 스코어

      ... 100번째 라운드였다. 우즈는 최종 라운드에 앞서 연습장에서 아들 찰리와 함께 샷을 가다듬었다. 찰리는 아버지 우즈의 스윙을 지도하는 듯한 모습도 연출해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이번 마스터스에서 우즈는 이런 스코어보다 72홀 완주와 통과라는 값진 성취가 더 돋보였다. 온몸이 부서지다시피 했던 교통사고에서 살아난 우즈는 불굴의 의지로 고통스러운 치료와 재활을 견뎌야 했다. 필드로 복귀했지만 걸어서 72홀을 마치는 게 가장 큰 과제였다. 이번 대회 72홀 ...

      한국경제 | 2024.04.15 06:29 | YONHAP

    • thumbnail
      우즈, 마스터스 3R서 82타…메이저대회 최악의 스코어(종합)

      더블보기 2개, 보기 8개, 버디 2개로 3라운드 마쳐 마스터스 골프대회 24회 연속 통과라는 기록을 썼던 타이거 우즈가 메이저 대회 최악의 스코어를 적어내며 무너졌다. 우즈는 14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마스터스 토너먼트 3라운드에서 무려 10오버파 82타라는 '빅 넘버'를 스코어카드에 기록했다. 티샷, 아이언샷, 퍼트 모두 최악의 부진을 면치 못한 우즈는 더블보기 2개, 보기 8개를 쏟아냈고, ...

      한국경제 | 2024.04.14 10:19 | YONHAP

    • thumbnail
      우즈, 마스터스 3R서 82타…메이저대회 최악의 스코어

      더블보기 2개, 보기 8개, 버디 2개로 3라운드 마쳐 마스터스 골프대회 24회 연속 통과라는 기록을 썼던 타이거 우즈가 메이저 대회 최악의 스코어를 적어내며 무너졌다. 우즈는 14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마스터스 토너먼트 3라운드에서 무려 10오버파 82타라는 '빅 넘버'를 스코어카드에 기록했다. 티샷, 아이언샷, 퍼트 모두 최악의 부진을 면치 못한 우즈는 더블보기 2개, 보기 8개를 쏟아냈고, ...

      한국경제 | 2024.04.14 07:2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