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1-70 / 3,9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시승]봄이 오는 길목에서 마주한 푸조 408

      ... 준다. 전륜구동 성격을 잊을 정도로 앞머리가 가볍고 탈출 시에도 좀처럼 언더스티어를 허용하지 않는다. 와인딩 로드를 통과할수록 입가에 미소가 끊이질 않는다. EMP2 V3 플랫폼의 낮은 무게중심과 탄탄한 하체 설정도 도움을 준다. 승차감을 ... 정형화되어 있는 모습이 없고 화려함으로 가득하다. 대표적으로 인체 공학적 구조의 최신 아이-콕핏 디자인이다. 컴팩트한 D 스티어링 휠과 헤드업 3D 클러스터 조합이 상당하다. 10인치 고해상도 터치 스크린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아이-커넥트 ...

      오토타임즈 | 2024.04.11 08:01

    • thumbnail
      與 명품백·대파 논란, 野 비명횡사·막말 파동…표심 뒤흔든 순간들

      ... 12월 28일 김 여사의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의혹’ 등 특검법까지 민주당 주도로 국회를 통과하자 여당 내에서 ‘김건희 리스크’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분출했다. (4) 윤석열·한동훈 ... 민주당 전략공천관리위원회가 문재인 청와대 출신 임종석 전 비서실장과 친문(친문재인) 좌장격인 4선의 홍영표 의원을 오프했다. 이후로도 강병원 박광온 박용진 윤영찬 송갑석 전해철 의원 등 하위 20% 평가를 받은 비명(비이재명)계 ...

      한국경제 | 2024.04.10 21:05 | 설지연

    • thumbnail
      '대파·조국혁신당·의정 갈등'…'22대 총선' 가른 결정적 장면

      ... 12월 28일 김 여사의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의혹’ 등 특검법까지 민주당 주도로 국회를 통과하면서 여당 내에서 ‘김건희 리스크’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분출했다. ④윤·한 ... 전략공천관리위원회가 문재인 청와대 출신 임종석 전 비서실장과 친문(친문재인) 좌장격인 4선의 홍영표 의원을 각각 오프 했다. 이후로도 강병원 박광온 박용진 윤영찬 송갑석 전해철 의원 등 하위 20% 평가를 받은 비명(비이재명)계 ...

      한국경제 | 2024.04.10 16:23 | 설지연

    • thumbnail
      마스터스 앞둔 우즈 "우승할 수 있다. 모든 것이 조합된다면…"

      ... 2시 24분 제이슨 데이(호주), 맥스 호마(미국)와 함께 1라운드를 시작한다. 매년 우승 후보에 올랐던 우즈지만 부상에 시달리고 48세가 된 골퍼에게 우승이라는 큰 기대를 갖는 사람들은 많지 않다. 우승 보다는 '24회 연속 통과'라는 기록 도전에 눈길이 가는 것이 현재 우즈의 상황이다. 하지만 우즈는 "마스터스에서는 50대와 60대 선수들이 이 대회에서 통과하고, 40대 후반 선수들이 우승을 경쟁한다"며 "이는 그들이 어떻게 이곳에서 플레이할지 ...

      한국경제 | 2024.04.10 06:36 | YONHAP

    • thumbnail
      '명인 열전' 마스터스, 11일 개막…람·우즈·임성재 등 출격

      ... 했지만, 이 대회는 PGA 투어 정규 대회는 아니었다. 우즈가 올해 3라운드 진출에 성공하면 마스터스 24회 연속 통과 기록을 세운다. 우즈는 1997년부터 지난해까지 자신이 출전한 마스터스에서 한 번도 탈락한 적이 없다. ... 출전 선수와 가족 등이 축제 분위기 속에서 치르는 이벤트 대회다. 다만 파3 콘테스트에서 우승한 선수가 본 대회에서 우승한 적이 없다. 지난해 파3 콘테스트 우승자 톰 호기(미국)는 본 대회에서 탈락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4.09 07:36 | YONHAP

    • thumbnail
      바티아, '7연속 버디' 매카시 제치고 PGA 우승…마스터스 간다

      ... 매카시가 연속 7번째 버디를 기어코 성공시켰다. 바티아도 흔들리지 않고 버디를 잡아 경기를 연장전으로 끌고 갔다. 하지만 매카시의 맹타가 연장전까진 이어지지 않았고, 우승 트로피는 바티아의 품에 안겼다. 한국 선수 중 유일하게 통과한 김성현은 이날 버디 7개, 보기 1개를 묶어 6언더파 맹타를 쳤다. 전날까지 공동 54위(1오버파 217타)에 그쳤던 김성현은 이로써 40계단 오른 공동 14위(5언더파 283타)로 대회를 마쳤다. 김성현은 이날 총 4개의 ...

      한국경제 | 2024.04.08 08:25 | YONHAP

    • thumbnail
      바티아, 텍사스오픈 3R 4타차 선두…마스터스 티켓 보인다

      ... 78%의 정교함까지 보여줬다. 2021년 마스터스 우승을 포함해 PGA 투어 통산 9승을 올린 마쓰야마 히데키(일본)가 중간 합계 7언더파 209타로 공동 4위에 올랐지만, 선두 바티아와의 격차는 다소 컸다. 세계랭킹 2위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는 타수를 줄이지 못해 5언더파 211타, 공동 7위에 머물렀다. 한국 선수 중 유일하게 통과한 김성현은 1타를 잃고 중간 합계 1오버파 217타를 적어내 공동 54위로 떨어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4.07 07:50 | YONHAP

    • thumbnail
      바티아, PGA 투어 텍사스오픈 2R 5타 차 선두…김성현 47위

      ... 138타로 바티아에 5타 뒤진 공동 2위다. 세계 랭킹 2위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는 5언더파 139타로 단독 5위에 올라 남은 3, 4라운드에서 선두 추격을 이어간다. 한국 선수로는 김성현이 이븐파 144타로 공동 47위에 올라 유일하게 3라운드에 진출했다. 안병훈 5오버파, 김주형 7오버파, 이경훈 8오버파로 모두 탈락했다. 1오버파까지 통과했다. 교포 선수 김찬(미국)은 2언더파 142타로 공동 18위에 올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4.06 10:13 | YONHAP

    • thumbnail
      KLPGA '장타대결'에서 웃은 황유민, 2R 선두 도약

      ... 5개를 뽑아내 공동 4위(7언더파 137타)로 3라운드를 맞는다. 2022년에 아들을 낳은 박주영은 작년 10월 대보 하우스디 오픈에서 우승했다. 파리 올림픽 출전 자격을 따기 위해 온 힘을 다하고 있는 신지애는 1언더파 71타를 쳐 공동 26위(3언더파 141타)로 2라운드를 마쳤다. 신지애는 이 대회까지 KLPGA투어 59개 대회에서 모두 통과했다. 디펜딩 챔피언 이예원은 공동 45위(1언더파 143타)에 머물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4.05 18:11 | YONHAP

    • thumbnail
      웰컴 백! 문정민도 돌아왔다

      ... 지난해 방신실에 이어 장타 부문 2위에 올랐던 황유민은 윤이나, 방신실(20)과 벌인 장타 대결에서 일방적인 우세를 이어갔다. 윤이나는 이날 버디 5개와 보기 1개, 더블보기 2개를 묶어 이븐파를 쳤다. 공동 33위(2언더파)로 통과에 성공한 윤이나는 “더블보기를 하고 좋은 기분일 수는 없겠지만, 그래도 경기할 수 있는 게 감사한 일”이라며 “남은 이틀도 그저 한 샷 한 샷 열심히 치겠다”고 했다. 서귀포=서재원 ...

      한국경제 | 2024.04.05 17:59 | 서재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