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871-13880 / 15,6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찬호, "비지오의 '몸'을 경계하라"

      27일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원정 경기에 등판하는 박찬호(32ㆍ텍사스 레인저스)에게 가장 부담스런 상대는 역시 40세의 노장 크렉 비지오다. 비지오는 박찬호를 상대로 33타수 9안타, 타율 0.273이라는 만만치 않는 타율을 기록하고 있는데다 홈런도 3방이나 때려냈다. 하지만 27일 경기에서 박찬호에게 부담스러운 건 비지오의 방망이가 아니라 그의 또 다른 무기인 '몸'이다. 26일(한국시간) 현재 생애 통산 266개의 몸맞는 공을 기록한 비지오가 ...

      연합뉴스 | 2005.06.26 00:00

    • 이승엽, 침묵 깨고 2루타..타점 추가

      ... 선발 출장, 2루타를 포함해 3타수 1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지난 21일 니혼햄 파이터스전에서 5경기 연속경기 안타행진을 마감하며 2경기에서 3타수 무안타(3볼넷 포함)에 그쳤던 이승엽은 이날 2루타로 안타 행진을 재개하며 시즌 타율도 0.293으로 조금 좋아졌다. 상대 선발투수로 우완 요시이 마사토가 등판하면서 선발 출장 기회를 잡은 이승엽은 2회초 선두타자로 나와 볼카운드 2-1에서 4구째 137㎞짜리 몸쪽 높은 직구를 밀어쳐 빨랫줄같은 좌월 2루타를 만들어냈다. ...

      연합뉴스 | 2005.06.25 00:00

    • [프로야구] 양준혁, 통산안타 신기록..1천773개

      ... 작성했던 장종훈보다 3시즌 380경기, 754타수 빠른 페이스여서 `꿈의 2천안타' 기대도 품을 수 있게 됐다. 통산 4차례(93, 96, 98, 2001년)나 타격왕을 차지하고 9년 연속(93∼2001년)을 포함해 11차례 3할대 타율의 정교한 타격감을 뽐냈던 양준혁은 또 사상 첫 `350 2루타'와 역대 2번째 `13년 연속 두 자릿수 홈런'도 각각 1개만을 남겨 놓고 있다. 양준혁의 신기록 수립에도 정작 승리는 만루홈런을 포함해 혼자 5타점을 올린 이진영의 ...

      연합뉴스 | 2005.06.25 00:00

    • 최희섭 21타수째 무안타, 다저스 완패

      ... 2루의 타점 찬스에서는 중견수 직선타로 아웃됐다. 9회에는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이로써 최희섭은 지난 16일 캔자스시티전에서 4회 우전안타를 터뜨린 이후 8경기에서 21타수 무안타의 극심한 안타 빈곤에 시달리고 있다. 시즌 타율도 0.234로 하락을 거듭 중이다. LA 지역의 맏형을 자부하는 다저스는 이날 개럿 앤더슨에게 1점포, 댈러스 맥퍼슨에게 3점 홈런을 허용하며 '동생' 에인절스에 0-7로 완패했다. 올 시즌 맞대결 성적도 1승 3패로 열세다. ...

      연합뉴스 | 2005.06.25 00:00

    • 김병현, 25일 선발 굳히기 등판

      ... 7월7일 LA 다저스전에서 복귀할 계획이며 현재 로테이션이 지켜진다면 그날은 케네디가 등판해야 하는 날이다. 문제는 김병현이 선발 투수로서 케네디보다 안정된 피칭을 선보이는 일. 캔자스시티는 24일 현재 팀 득점 311점, 팀 타율 0.261로 각가 아메리칸리그 11위에 올라 19일 김병현에게 패전을 안긴 볼티모어(팀타율 0.284)보다는 수월한 상대다. 팀내 3할타자가 한 명도 없고 타율 0.299를 기록 중이던 간판타자 마이크 스위니는 지난 17일 팔꿈치 ...

      연합뉴스 | 2005.06.24 00:00

    • 최희섭, 대타로 나와 삼진

      ... 미국프로야구 정규시즌 원정경기에서 3-3으로 맞선 9회초 투수 지오바니 카라라 대신 타석에 나와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다. 최희섭은 17일 캔자스시티 로열스전부터 시작된 무안타 침묵을 7경기 18타수까지 늘려갔다. 시즌 타율도 0.239에서 0.238로 조금 떨어졌다. 다저스는 3-3의 균형이 이어지던 10회 1사 1, 3루에서 제프 켄트가 희생플라이를 날려 4-3으로 샌디에이고를 이겼다. (서울=연합뉴스) 장재은기자 jangje@yna.co...

      연합뉴스 | 2005.06.24 00:00

    • thumbnail
      [인터뷰] 김승우, "지금껏 헛살지는 않은 것 같다"

      ... 군복무는 어디서 했냐고 물었다. "꼭 묻더라"며 눈을 흘긴 그는 "송추에서 방위로 복무했다. 시력이 나빠서였다. 지금은 라식을 했지만"이라며 웃었다. ▲한참 신소리를 늘어놓다 슛 들어가려니 힘들었다.사실 김승우는 최근 영화에서 타율이 저조했다.나름대로 잘 될 것이라 믿었던 작품들이 줄줄이 고배를 마셨다. "위축되는 부분이 왜 없겠나.늘 그런 부담감에 시달린다.한편으로는, 일이 안되는 사람들이 하는 얘기이긴 하지만 항상 개봉을 앞두고 악재가 있었던 것도 같다. ...

      연합뉴스 | 2005.06.23 00:00

    • [프로야구] 총체적 난국에 빠진 LG호

      ... `공갈포'로 판명나 지난 16일 방출했고 또 다른 용병 타자 루 클리어도 오른쪽 발목 부상을 이유로 열흘 이상 결장이 불가피, 전체적인 타선의 중량감이 떨어졌다. 실제로 이달 들어 16경기에서 경기당 평균 3.5득점에 그치며 월간 팀 타율도 0.226까지 떨어져 팀 방어율 4.15의 허약한 마운드와 맞물려 6월 6승10패의 초라한 성적표를 받는 이유가 됐다. 이순철 감독은 "올 시즌 한번도 주전 9명을 풀가동한 `베스트 9'으로 경기를 하지 못했다.마테오 대체 용병으로 ...

      연합뉴스 | 2005.06.23 00:00

    • 최희섭, 방망이 침묵..17타석 연속 무안타

      ... 파드레스와의 원정 경기에 1루수 겸 6번타자로 선발 출장했으나 2타수 무안타에 그친 뒤 6회 대타로 교체돼 벤치로 물러났다. 최희섭은 이로써 지난 16일 캔자스시티 로열스전 이후 17타석 연속 무안타의 극심한 빈타에 허덕이며 타율도 0.239로 떨어졌다. 0-2로 뒤진 2회 무사 1,2루의 찬스에서 타석에 들어선 최희섭은 상대 우완 팀 스타우퍼와 풀 카운트까지 가는 승부 끝에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서 찬스를 살리지 못했다. 2-3으로 끌려가던 4회 1사에서 좌익수 ...

      연합뉴스 | 2005.06.23 00:00

    • 텍사스 지역신문, "박찬호 출루 허용 지나치다"

      ... 결장한 적이 있다. 박찬호는 당시 화이트삭스전에서 1회 만루 홈런을 맞는 등 6이닝 동안 5실점했으나 타선의 도움에 힘입어 패전은 면했다. 21일까지 올시즌 팀이 치른 68경기 가운데 67경기에 출전한 영은 282타수 89안타, 타율 0.316으로 아메리칸리그 타격 6위에 올라 있고 조니 데이먼(보스턴 레드삭스)에 이어 최다안타 부문 2위를 달리고 있어 공백을 메우기가 쉽지 않다. 텍사스는 22일 에인절스전에서는 영 대신 마이크 데로사를 선발 유격수로 기용할 ...

      연합뉴스 | 2005.06.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