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8081-88090 / 91,8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대선 50일 앞으로…TV토론·힐러리 건강이 최대 변수

      '첫 여성 vs 첫 아웃사이더' 세기의 대결 기대했지만 '헐뜯기' 비방전 추락 NYT-CBS 여론조사 4자 가상대결서 힐러리 vs 트럼프 42% 동률 '휘청' 힐러리 나흘만에 유세 재개…트럼프 '힐러리 건강' 쟁점화 예고 제45대 미국 대통령을 뽑는 대선이 오는 19일(현지시간)이면 불과 50일 앞으로 다가온다. '첫 여성 vs 첫 억만장자 아웃사이더', 누가 ...

      연합뉴스 | 2016.09.17 13:06

    • thumbnail
      힐러리, 35세 이하 젊은층 지지율 급감 왜?

      ... 민주당 후보인 힐러리 클린턴이 35세 이하 지지율이 급격히 떨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월스트리스트저널(WSJ)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WSJ는 퀴니피액대학이 9월에 설문을 받은 여론조사 결과 클린턴과 공화당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 간 35세 이하 유권자 지지율 차이가 5%포인트로 좁혀졌다고 밝혔다. 8월 말 같은 조사에서 클린턴이 24%포인트 차이로 앞섰던 것을 고려하면 1개월 사이 젊은 층의 지지가 급속히 식은 것으로 풀이된다. 젊은 층의 지지율이 떨어진 ...

      한국경제 | 2016.09.17 09:30

    • 월가가 우려하는 테일리스크로 등장한 '트럼프의 대선 승리'

      공화당 대통령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의 당선이 월가가 가장 우려하는 ‘테일리스크’ 리스트 상위에 올랐다. 뱅크오브아메리카(BoA) 메릴린치가 최근 월가의 펀드매니저와 애널리스트를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 가장 우려하는 테일리크스를 묻는 질문에 22%가 공화당의 대통령 선거 승리라고 답했다. 이는 1위로 꼽은 EU(유럽연합) 해체(23%)에 이은 2위다. 격차도 1%포인트에 불과하다. 공동 3위에 오른 중국의 위안화 절하와 미국의 ...

      한국경제 | 2016.09.17 08:31 | 이심기

    • thumbnail
      트럼프 “오바마는 미국 태생..출생의혹 클린턴이 먼저 의혹 제기” 주장

      트럼프가 오바마는 미국 태생임을 공개적으로 인정했다. 16일(현지시각)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마침내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미국 태생이라는 점을 공개적으로 인정했다. 오바마 대통령이 미국 태생이 아닐 수 있다는 기존의 주장을 번복한 것이다. 이날 트럼프는 워싱턴DC의 옛 우체국 자리에 들어선 ‘트럼프 인터내셔널 호텔’의 프레지덴셜 볼룸에서 열린 참전용사 관련 행사에서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트럼프는 기자들의 ...

      스타엔 | 2016.09.17 08:24

    • 힐러리, 지지율 4%p 차로 트럼프 앞서…"건강 논란 영향 없어"

      미국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민주당 후보 힐러리 클린턴이 최근 여론 조사에서 공화당 도널드 트럼프를 4% 포인트 차로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16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과 여론조사기관 입소스가 지난 9∼15일 '투표 의사가 있는 유권자' 1천589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 조사 결과, 클린턴 후보의 지지율은 42%, 트럼프는 38%인 것으로 나타났다. 클린턴의 주요 지지 계층은 소수 민족, 여성, 연간 7만5천 달러(약 ...

      연합뉴스 | 2016.09.17 06:43

    • 美대선 첫 TV토론에 힐러리·트럼프만 초청받아

      존슨·스타인 '지지율 미달'로 참석 못해 오는 26일(현지시간) 열리는 미국 대선 첫 TV토론은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과 공화당 도널드 트럼프의 맞대결 방식으로 치러지게 됐다. 미 대선후보 토론위원회는 26일 개최되는 대선후보 TV토론에 클린턴과 트럼프 후보를 초청했다고 16일 밝혔다. 그러나 자유당 게리 존슨과 녹색당 질 스타인 후보는 여론조사에서 충분한 지지율을 기록하지 못해 초청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대선토론위는 ...

      연합뉴스 | 2016.09.17 06:29

    • 젊은층 외면받는 클린턴…35세이하 지지율 급락

      ... 지지율 하락으로 이어져" 미국 대통령선거 민주당 후보인 힐러리 클린턴이 젊은층의 지지를 급속히 잃어가는 것으로 나타났다. 월스트리트저널은 퀴니피액대학이 이번 달에 조사한 여론조사 결과 클린턴과 공화당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 간 35세 이하 유권자 지지율 차이가 5%포인트로 좁혀졌다고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지난달 말 같은 조사에서 클린턴이 24%포인트 차이로 앞섰던 것을 고려하면 1개월 사이에 젊은 층의 지지가 급속히 식은 것이다. 젊은 층의 ...

      연합뉴스 | 2016.09.17 06:27

    • thumbnail
      美 대선후보 트럼프, 이번엔 '자녀들 막말'로 논란

      도널드 트럼프 미국 공화당 대선 후보의 자녀들이 잇달아 실언을 해 논란이 되고 있다. 장남 도널드 트럼프 주니어는 14일(현지시간) 필라델피아 라디오와의 인터뷰에서 민주당의 경선 개입 의혹과 언론의 봐주기 행태를 지적하며 "만약 공화당이 (민주당처럼) 했다면 (언론은) 당장 가스실을 예열했을 것"이라고 실언했다. 이 발언에서 나온 가스실이 과거 독일 나치의 홀로코스트(유대인 대학살)에 사용된 집단 살해 장소를 상기시켜 문제가 ...

      한국경제 | 2016.09.16 15:14

    • thumbnail
      美 대선 후보 클린턴, '건강논란'에 지지율 소폭 하락

      ... 건강 논란에 휩싸이면서 클린턴 후보의 대선 승리 가능성 예측도 소폭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뉴욕타임스(NYT)는 CBS 뉴스와 공동으로 9일(현지시간)부터 13일까지 유권자 1443명을 대상으로 전화 여론 조사한 결과 클린턴과 트럼프의 지지율 격차가 미세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15일 보도했다. '투표할 의사가 있는 유권자'(likely voters)를 대상으로 지지율을 파악한 결과 클린턴이 46%, 트럼프가 44%였다. 차이는 2%포인트로 이번 조사의 ...

      한국경제 | 2016.09.16 10:24

    • 트럼프 건강검진 수치 공개.."약간 과체중이지만 건강"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14일(현지시간) 미국의 유명 종합건강 TV프로그램 `닥터 오즈 쇼`(Dr. Oz Show)에 출연해 자신의 최근 건강검진 결과를 공개했다.트럼프는 지난 9일 그의 36년째 주치의인 헤롤르 본스타인 박사에게 검진을 받았다.9·11테러 15주기 행사 도중 민주당 대선후보 힐러리 클린턴이 몸을 가누지 못하며 건강이상 증세를 보이자, 검진 결과가 나오는대로 구체적인 수치를 공개하겠다고 밝혔다.검진 기록에 따르면, 70세인 ...

      한국경제TV | 2016.09.16 08: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