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8101-88110 / 90,0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국 대선 슈퍼화요일] '여유만만' 힐러리

    ‘슈퍼 화요일’ 민주당 대통령 후보 경선에서 승리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의 ‘칼날’이 도널드 트럼프를 향했다. 클린턴 전 장관은 이날 453명을 추가, 대의원 1001명을 확보하며 당 대선 후보 지명에 필요한 ‘매직 넘버’(2383명)에 바짝 다가섰다. 대의원 수에서 경쟁자인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버몬트)이 확보한 371명의 2.7배다. 미국 언론은 클린턴 전 장관이 남은 일정에 ...

    한국경제 | 2016.03.02 18:28 | 워싱턴=박수진

  • thumbnail
    조던 스피스 VS 제이슨 데이 VS 로리 매킬로이, 117억원 '쩐의 전쟁'…빅3, 같은 조서 격돌

    ... 플레이어스챔피언십 이후 처음이다. ◆명예회복 나선 ‘빅3’ WGC캐딜락챔피언십은 PGA와 유럽프로골프(EPGA)투어 등 6개 주요 투어가 소수 정예만 초청해 치르는 특급 대회다.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의 트럼프내셔널도럴 블루몬스터TPC(파72·7543야드)에서 열리는 올해 대회에는 ‘빅3’를 포함해 66명만이 초청장을 받았다. 상금 규모도 메이저급이다. 총상금 950만달러(약 117억원), 우승 상금이 162만달러(약 ...

    한국경제 | 2016.03.02 18:16 | 이관우

  • thumbnail
    클린턴-트럼프, 대세 굳혔다…미국 대선 '슈퍼화요일' 압승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부동산 재벌인 도널드 트럼프가 미국 대통령선거 후보 경선 최대 승부일인 ‘슈퍼 화요일’에 각각 민주당과 공화당에서 압승을 거둬 대선 본선행 티켓에 한발 더 다가갔다. 클린턴 전 장관은 1일(현지시간) 텍사스 등 12개 주(사모아자치령 포함)에서 치러진 민주당 경선에서 텍사스 등 8개 주에서 큰 표 차로 승리했다. 클린턴 전 장관은 경선 승리에 필요한 대의원(2383명)의 절반에 가까운 1001명을 ...

    한국경제 | 2016.03.02 17:51 | 워싱턴=박수진

  • 힐러리-트럼프 벌써 신경전 "분열발언 일삼아"vs"솔직하지 않아"

    ...퍼 화요일' 대승 거두며 대세론 굳히기…마음은 이미 본선에 미국 대선 경선의 1차 분수령인 1일(현지시간) '슈퍼 화요일' 대회전에서 대승을 거둔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가 벌써부터 상대를 비판하며 날 선 신경전을 연출하고 있다. 두 사람 모두 승기를 확실히 굳혔다는 판단에 따라 본선에서 맞붙을 가능성이 큰 상대 당 후보를 공격하고 나선 것이다. 클린턴 전 장관은 이날 플로리다 주(州) 마이애미에서 ...

    연합뉴스 | 2016.03.02 15:13

  • 힐러리-트럼프 날선 신경전…"분열발언"vs"솔직하지 않아"

    미국 대선 경선의 1차 분수령인 1일(현지시간) '슈퍼 화요일' 대회전에서 대승을 거둔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가 벌써부터 날 선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클린턴 전 장관은 이날 플로리다 주(州) 마이애미에서 한 승리 연설에서 "공화당이 미국 중산층과 노동자들에게 등을 돌리고 있고, 공화당의 선두 주자가 분노와 분열의 발언을 일삼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는 특히 "벽을 ...

    한국경제 | 2016.03.02 15:03

  • thumbnail
    클린턴· 트럼프 우세 … 미국 대선, '슈퍼 화요일' 경선 결과

    미국 13개 주에서 동시에 치러진 '슈퍼 화요일' 경선이 1일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공화당 도널드 트럼프의 압승으로 막을 내렸다. 클린턴 전 장관과 트럼프는 양당 경선의 1차 분수령인 이날 슈퍼 화요일의 확실한 승리에 힘입어 대의원 확보 경쟁에서 당내 다른 후보들을 압도하면서 후보 지명에 성큼 다가섰다. 경선이 아직 4분의 1(민주), 3분의 1(공화) 밖에 끝나지 않아 후보 지명에 필요한 '매직넘버'에는 ...

    한국경제 | 2016.03.02 13:43 | 안혜원

  • 가닥 잡히는 美 대선구도…힐러리·트럼프 후보 지명 '성큼'

    ... 계속되지만, 통상 각 당의 후보 윤곽은 이보다 훨씬 일찍 결정된다. 특히 전체 대의원의 20% 이상이 걸린 슈퍼 화요일을 거치면서 경선 구도가 급속히 정리된다. 이번에도 압승을 거둔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가 대의원 확보 경쟁에서 크게 앞서 나가면서 후보 지명에 성큼 다가선 상태다. 지난달 1일 아이오와 주(州) 코커스(당원대회)를 시작으로 막을 올린 양당의 경선은 일단 6월까지 계속된다. 공화당은 6월 7일, 민주당은 6월 14일 마지막 경선을 ...

    한국경제 | 2016.03.02 13:33

  • 트럼프, 美 슈퍼화요일 질주…"더 통합된 공화당 만들겠다"

    미국 대선의 '슈퍼 화요일' 공화당 경선에서 경쟁자들을 따돌리고 대승한 도널드 트럼프가 "더 통합되고 커진 공화당을 만들겠다"고 선언했다. 트럼프는 1일(현지시간) 플로리다 주 팜비치에서 기자들과의 질의응답 과정에서 "우리(공화당)는 훨씬 더 좋고 통합되며 더 커진 당이 될 것"이라며 자신이 그런 공화당을 만들겠다고 주장했다. 11개 주 가운데 적어도 6개 주에서 승리가 예상되는 트럼프는 "공화당은 ...

    한국경제 | 2016.03.02 13:27

  • 공화당 트럼프 측, 청중 쫓아내고, 취재기자 폭행하고?

    트럼프의 경선 지지율이 고공행진을 하면서 트럼프 측의 오만한 태도가 위험수위로 치닫고 있다.갖은 막말로 지지율 결속을 통해 인지도 상승의 기쁨을 만끽하고 있는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경선 후보 측이 취재기자를 폭행한 것.지난달 29일(현지시간) 미국 버지니아주 래드포드에서 열린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경선 후보의 유세장에서 트럼프의 경호를 담당하고 있던 비밀경호국 요원이 시사주간지 타임의 사진기자의 목을 잡고 바닥에 쓰러트리는 영상이 공개돼 `과잉진압` ...

    한국경제TV | 2016.03.02 12:34

  • thumbnail
    민주 힐러리-공화 트럼프 美 '슈퍼화요일' 압승 전망

    미국 대선의 민주당과 공화당 경선 주자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도널드 트럼프가 1일(현지시간) 최대 승부처인 '슈퍼 화요일' 경선 대결에서 압승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총 7개 주와 미국령 사모아에 대한 CNN의 출구조사 및 초기 개표 결과, 클린턴 전 장관은 가장 많은 대의원이 걸린 텍사스와 버지니아, 조지아, 앨라배마, 테네시, 오클라호마, 아칸소, 사모아 등 7곳에서 사실상 승리했거나 승리가 유력한 것으로 파악됐다. ...

    한국경제 | 2016.03.02 10: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