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8171-88180 / 90,9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느슨한 총기규제" vs "테러대응 실책"…올랜도 참사, 미국 대선 흔드나

    ... 규정될지, 자생적 테러로 인한 안보문제로 규정될지에 따라 대선 판도가 크게 요동칠 수 있기 때문이다. 총기규제 문제로 귀결되면 민주당 대선 후보로 확정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에게, 테러문제로 규정되면 공화당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에게 유리하게 작용할 것으로 분석됐다. ◆“누구나 총기 사는 나라 원하나” CNN 등 미국 언론은 이날 총기난사 사건으로 최소 50명이 사망하고, 53명 이상이 다쳤다고 보도했다. 희생자 규모는 최악의 총기 ...

    한국경제 | 2016.06.13 17:43 | 워싱턴=박수진

  • 클린턴, 대선 본선용 TV광고…트럼프 '분열 발언' 재활용

    경선 때 발언 이용해 트럼프를 폭력·분열적으로 묘사 미국 민주당의 대선후보로 사실상 확정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11월 대선 본선전을 겨냥한 첫 TV 광고를 제작했다고 미국 언론들이 12일(현지시간) 일제히 보도했다. '우리는 누구인가(Who We Are)'라는 제목의 이 TV 광고는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를 미국 유권자의 다양성을 참지 못하는, 폭력적이고 분열적인 후보로 묘사했다. 클린턴은 이를 효과적으로 ...

    연합뉴스 | 2016.06.13 12:40

  • 어산지 "클린턴 장관시절 이메일 추가로 폭로"

    시점·분량은 함구…가디언 "트럼프에 실탄 제공" 위키리크스 창립자 줄리언 어산지가 미국 민주당의 대선후보 힐러리 클린턴의 이메일 스캔들을 부채질하겠다고 선언하고 나섰다. 12일(현지시간) 영국 일간지 가디언에 따르면 어산지는 영국 ITV 인터뷰에서 "위키리크스가 클린턴 전 국무부 장관의 이메일을 추가로 폭로하려고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어산지는 새로 공개될 이메일의 규모나 폭로 ...

    연합뉴스 | 2016.06.13 12:02

  • 힐러리-샌더스 14일 만난다…"대선후보 힐러리" 정리될 듯

    ...며 “이후 다른 결정을 할 것”이라 고 덧붙였다. 샌더스의 이런 발언은오는 7월 민주당 전당대회에서 채택할 정강에서 자신의 진보적 공을 수용한다면 패배를 인정하고 지지를 선언하겠다는 구상을 밝힌 것으로 풀이된다.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지지선언을 받아낸 클린턴 전 장관은 샌더스 의원의 지지가 더해지면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와의 대선 본선전에 전념할 수 있는 기반이 구축된다. 홍윤정 기자 yj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6.13 06:31

  • 美대선주자들 '올랜도 총기난사' 입장발표…테러대처 쟁점화될듯

    ... 할 수 없는 일”이라며 “미국에 서 살상용 자동무기들이 팔려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그는 “총기 구매시 신원조사를 즉각 확대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공화당의 사실상의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도 트위터에 “올란도에서 정말 나쁜 총격, 경찰은 테러리즘의 가능성을 수사 중이다. 많은 이들이 죽고 다쳤다”는 글을 게시했다. 홍윤정 기자 yj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6.13 06:31

  • 미국 대선후보 힐러리 클린턴 · 트럼프, 플로리다 총기 참사 '테러 행위' 강력 비난

    미국 민주, 공화당의 사실상의 대선후보인 힐러리 클린턴 전 장관과 도널드 트럼프가 12일 플로리다 주 올랜도 게이 나이트클럽에서 발생한 총기 참사에 대해 일제히 "테러 행위"라고 비난했다. 클린턴 전 장관은 국가적 비극을 맞아 오는 15일 버락 오바마 대통령과 함께할 예정이었던 합동유세를 취소했다. 트럼프는 오바마 행정부의 테러예방 대책이 허술하다며 공격하고 나섰다. 클린턴 전 장관은 위터에 "아침에 일어나서 플로리다의 ...

    한국경제 | 2016.06.13 06:26

  • 힐러리 "테러행위…LGBT 지지"…트럼프 "오바마 즉각 사임해야"

    힐러리-오바마 15일 위스콘신 합동유세 취소, 트럼프 오바마 테러대응에 공세 미국 민주, 공화당의 사실상의 대선후보인 힐러리 클린턴 전 장관과 도널드 트럼프가 12일(현지시간) 플로리다 주 올랜도 게이 나이트클럽에서 발생한 총기 참사에 대해 일제히 "테러 행위"라고 비난했다. 클린턴 전 장관은 국가적 비극을 맞아 오는 15일 버락 오바마 대통령과 함께할 예정이었던 합동유세를 취소한 반면 트럼프는 오바마 행정부의 테러예방 대책이 ...

    연합뉴스 | 2016.06.13 05:03

  • '올랜도 총기난사' 美대선정국 흔드나…對테러 공방전 가열될듯

    트럼프, 테러대응 놓고 대여공세 '호재'…힐러리 '신중모드' 12일(현지시간) 새벽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의 한 게이클럽에서 발생한 총기난사 사건이 미국 대선정국의 새로운 쟁점으로 부상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특히 경선국면을 사실상 마무리하고 본선 대결을 준비 중인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과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로서는 이번 사건을 어떤 식으로든 유리하게 활용하기 위한 공방전을 펼 것으로 예상된다. 미국 ...

    연합뉴스 | 2016.06.13 02:49

  • 힐러리-샌더스 14일 만난다…"대선후보 힐러리" 정리될듯

    ... 공약을 수용한다면 패배를 인정하고 지지를 선언하겠다는 구상을 밝힌 것으로 풀이된다. 이미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지지선언을 받아낸 클린턴 전 장관은 샌더스 의원의 공식 지지선언까지 더해지면 공화당의 사실상의 대선후보인 도널드 트럼프와의 대선 본선전에 전념할 수 있는 기반이 구축된다. 오는 7월 필라델피아 전당대회는 클린턴 전 장관의 사실상의 추대 무대가 될 전망이다. 다만 샌더스 의원은 이날 ABC방송에서 "클린턴 전 장관이 정치혁명을 이끌 수 ...

    연합뉴스 | 2016.06.13 00:41

  • 정부, 급변 통상환경 적극 대처…정책보고서·장관 방미 추진

    ... 복안이다. 보고서는 두세 달 이후 나올 예정이다. 산업부는 또 주형환 장관이 올해 하반기에 직접 미국을 방문해 한·미 FTA와 관련한 우리 정부의 입장 등을 설명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미국 공화당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가 각종 FTA를 재검토해야 한다는 목소리를 내고 있고, 민주당 후보인 힐러리 클린턴도 TPP를 반대하는 등 미국 정치권에 반자유무역주의 정서가 짙어지고 있어 정부가 직접 한·미 FTA를 둘러싼 여러 오해를 풀 필요가 ...

    연합뉴스 | 2016.06.12 2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