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8121-88130 / 90,9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트럼프 선대본부장 "왜 경질된지 몰라…트럼프는 위대한 후보"

    매나포트와의 갈등설 일축…"캠프에서 일한 건 영광이었다" 캠프 고위 자문역 "마녀가 죽었다" 트위터 글…논란 커지자 사임 미국 공화당의 사실상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에 의해 전격 경질된 코리 루언다우스키 선거대책본부장은 20일(현지시간) "내가 왜 경질됐는지 모르겠다"고 밝혔다. 루언다우스키는 이날 미국 CNN에 나와 이같이 밝히고 "어떻게 답을 해야 좋을지 ...

    연합뉴스 | 2016.06.21 06:45

  • 위기의 트럼프 승부수 던졌다…최측근 선대본부장 전격 경질

    위기에 빠진 미국 공화당 대통령선거 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20일(현지시간) ‘오른팔’ 최측근 인사를 잘라내는 승부수를 던졌다. 호프 힉스 트럼프 대선캠프 대변인은 이날 성명에서 “코리 루언다우스키는 오늘부터 트럼프 대선 캠프에서 일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루언다우스키 전 선거대책본부장은 ‘그림자 수행’, ‘심복’, ‘왕당파’라는 별명으로 ...

    한국경제 | 2016.06.21 06:13

  • 트럼프, 3년간 감면받은 뉴욕시 부동산세 1천달러 내기로

    연소득 50만달러 이하 대상…비판여론 속 뉴욕시 감세혜택 철회 미국 공화당의 사실상 대선 후보이자 부동산 재벌인 도널드 트럼프가 뉴욕의 중산층 이하 주민들에게 제공되는 세금감면 혜택을 받아오다가 비난이 일자 이를 철회했다. 미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은 20일(현지시간) 트럼프 측의 요청에 따라 뉴욕 시가 지난 주말 트럼프를 감세 대상에서 제외하는 결정을 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라 트럼프는 지난 3년 동안 감면받은 1천46달러(121만 ...

    연합뉴스 | 2016.06.21 05:42

  • 조앤 롤링도 브렉시트 반대 호소

    ... 반응으로서 살해를 불렀던 국수주의와는 상관없다고 말할 것"이라며 "하지만 국수주의에 관한 학계 모든 연구는 똑같은 핵심 특징을 갖고 있음을 밝혔다"고 지적했다. 롤링은 미국 공화당 대선주자 도널드 트럼프를 지칭해 "사실상 파시스트"라고 표현하고 "EU 탈퇴를 촉구하는 그와 함께 한 이는 (러시아 대통령) 블라디미르 푸틴과 (프랑스 극우성향 국민전선) 마리 르펜 뿐"이라고 했다. 그는 영국독립당(UKIP)이 ...

    연합뉴스 | 2016.06.21 04:50

  • 월스트리트, 워런 러닝메이트 되면 힐러리 지원중단 '엄포'

    ... 우려가 없다면서도, 클린턴이 "워런과 같이 (대선 가도를) 걸어가려 한다면 (클린턴을) 믿을 수 없게 될 것"이라고까지 주장했다. 현재 워런 의원은 클린턴 대신 전면에 나서 공화당의 사실상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를 상대로 맹공을 가하며 '트럼프 저격수' 노릇을 하고 있지만, 대형 금융회사들에 대한 워런 의원의 공격 역시 트럼프에 대한 공세 못지 않게 치열하게 이뤄져 왔다. 지난해 제이미 다이먼 JP모건체이스 회장이 워런 ...

    연합뉴스 | 2016.06.21 03:24

  • 위기의 트럼프 승부수 던졌다…최측근 선대본부장 전격 경질

    지지율 하락·'反트럼프 전선' 꿈틀 속 '오른팔' 루언다우스키 잘라내 '여기자 폭행'·선거통 매나포트 영입 이후 입지 축소 끝 '아웃' 위기에 빠진 미국 공화당의 사실상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20일(현지시간) '오른팔' 최측근 인사를 잘라내는 승부수를 던졌다. '그림자 수행', '심복', '왕당파'라는 ...

    연합뉴스 | 2016.06.21 00:24

  • thumbnail
    미국 경기회복 엔진 벌써 식었나…"내년 침체기 진입" 목소리 커져

    ... 내다봤다. 존 잉글러 비즈니스라운드테이블 회장도 “다음 대통령은 경제위기를 타개하기 위한 적절한 계획을 세워야 한다”고 말했다.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대선후보는 정부지출 확대를 통한 경기부양을,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는 감세를 통한 기업투자와 개인소비 확대를 강조하고 있다. ○“경기둔화 우려 과장” 반론도 비즈니스인사이더는 도이치뱅크의 최근 보고서를 인용, “기업이익 감소가 고용 증가세 둔화와 내수 ...

    한국경제 | 2016.06.20 18:23 | 뉴욕=이심기

  • 심상찮은 공화당 反트럼프 기류…트럼프 저지 위해 기금 마련

    "'대의원을 해방하라' 조직에 수백 명 합류" 도널드 트럼프의 대선 후보 지명을 저지하려는 미국 공화당 대의원들이 단체를 결성해 자금 마련에 나서는 등 공화당 내 반(反) 트럼프 세력의 활동이 구체화하고 있다. 19일(현지시간) 미 일간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트럼프에 반대하는 공화당 대의원들은 내달 18∼21일 클리블랜드에서 열리는 전당대회에 앞서 '대의원을 해방하라'(Free the ...

    연합뉴스 | 2016.06.20 16:39

  • 꼬리 무는 트위터 인수합병설…전망은 '흐림'

    ... 장으로 전락한 것도 이용자가 줄어든 원인으로 꼽힌다. 밀레니얼 세대인 제이컵 시안스키(24)는 NYT 인터뷰에서 "지난 6개월 동안 이 사이트를 방문하지 않았다. 이제 암호도 기억나지 않는다"면서 "트럼프의 한심한 트윗 내용이 궁금하다면 페이스북이나 CNN에 들어가도 충분하다"고 말했다. 콤스코어의 최신 자료에 따르면 주요 사이트 이용자들의 하루 평균 소비 시간은 야후가 9분, 링크트인 2분, 그리고 트위터는 1분인 것으로 ...

    연합뉴스 | 2016.06.20 16:08

  • 트럼프 "나는 아웃사이더…당 지도부 지지 없어도 승리"

    "나는 아웃사이더다. 공화당 지도부 없이도 11월 대선을 이길 수 있다." 미국 공화당 내 '반(反) 트럼프 전선'이 다시 꿈틀대는 조짐을 보이자 사실상의 대선후보인 도널드 트럼프가 단호해졌다. 그는 18∼19일(현지시간) 유세와 잇단 언론 인터뷰에서 강경 발언을 이어가며 반발했다. 19일 NBC방송의 '밋 더 프레스'에 출연한 그는 "우리는 멋진 전당대회를 열 것"이라며 ...

    한국경제 | 2016.06.20 06: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