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8141-88150 / 90,9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트럼프 "힐러리, 노동자의 적이자 월가의 최고 절친"

    최대 단일노조 AFL-CIO 힐러리 지지에 비판 성명 미국 공화당의 사실상 대선후보인 도널드 트럼프가 16일(현지시간) 본선 맞상대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노동자의 적이라고 규정하며 공세 수위를 한층 높였다. 트럼프는 이날 미국의 최대 단일노조인 산별노조총연맹(AFL-CIO)이 클린턴 전 장관에 지지를 공개로 선언한 직후 이 같은 내용의 성명을 발표했다. 트럼프는 성명에서 "힐러리는 노동자들의 적이고, 또 역대로 월가의 최고 ...

    연합뉴스 | 2016.06.17 06:01

  • 美민주 '총기규제' 15시간 필리버스터에 공화 백기…"투표하자"

    ... 폭력과는 전혀 상관없는 법안에 이 한 주를 다 보내는 것"이라고도 지적했다. 총기규제에 강력히 반대해 온 공화당은 올랜도 테러 이후 총기규제 강화를 촉구하는 여론이 확산되는데다가, 자당의 사실상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를 비롯해 일부 인사들이 '테러리스트 총기구입 금지' 등 부분적 규제 강화 필요성에 동조함에 따라 표결 방침으로 선회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상원에 계류된 총기규제 법안은 테러 감시명단에 오른 인물들의 총기구매를 금지하는 ...

    연합뉴스 | 2016.06.17 04:14

  • "트럼프, 유선방송사 '트럼프 뉴스' 설립 타진"

    미국 공화당의 사실상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CNN과 비슷한 형태의 유선방송 뉴스채널을 설립하는 방안을 타진하고 있다고 경제전문방송 CNBC와 연예전문지 베니티 페어가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들 미국 언론은 여러 명의 트럼프 측근들을 인용해 트럼프가 이 일을 딸 이방카와 사위 재러드 쿠시너에게 맡겼다고 전했다. 쿠시너는 '뉴욕 옵저버' 신문사의 소유주다. CNBC와 배니티 페어는 트럼프가 공화당 대선후보 경선 과정에서 ...

    연합뉴스 | 2016.06.17 03:46

  • thumbnail
    최저임금, 5가지 오해와 진실

    ... 1.3% 올려” 노동계는 세계 각국이 앞다퉈 최저임금 인상을 추진하고 있다고 주장한다. 미국 민주당은 최저임금을 시간당 7.25달러(약 8484원)에서 12달러(약 1만4043원)로 인상하는 법안을 제출했다.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대선 후보도 최저임금 인상을 공약했다. 그러나 최근 인상 주장이 나오는 국가들은 최저임금 수준이 낮기 때문이라는 게 경영계 설명이다. 미국의 연방 최저임금은 1997년 시간당 5.15달러로 인상된 뒤 10년간 동결됐다. 2007년부터 ...

    한국경제 | 2016.06.16 18:02 | 강현우

  • thumbnail
    미국 "장승화 연임 반대 입장 번복없다"

    ... “WTO 상소기구가 분쟁 해결이라는 본연의 임무에 충실하기보다 회원국이 위임한 권한의 범위를 넘어서는 행동을 하고 있다”며 “미국의 장 위원 연임 반대는 그가 한국인이기 때문만은 아니다”고 설명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공화당 대통령선거 후보 등이 제기한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재협상론에 대해선 “한국과 미국 모두 FTA로 무역과 투자 등에서 큰 혜택을 누리고 있다”며 “이런 성과를 (FTA 재협상으로) ...

    한국경제 | 2016.06.16 17:57 | 오형주

  • 美 테러위협에 공화는 "문 닫자"… 민주는 "내부부터 단속하자"

    ... 입법을 추진하고 나섰다. 브라이언 바빈 의원이 대표 발의한 이 법안은 난민 프로그램이 미국 안보에 위협이 되지 않도록 확실한 보장장치를 마련할 때까지 이 프로그램의 시행을 중단토록 했다. 이는 공화당의 대통령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가 테러 위협을 이유로 무슬림의 미국 이민을 금지하겠다고 밝힌 공약보다 한 발짝 더 나아간 것이라고 포린 폴리시는 15일(현지시간) 지적했다. 이 법안은 또 회계감사원(GAO)이 난민들이 받는 의료보험, 의료보장, 장애보험 등 ...

    연합뉴스 | 2016.06.16 14:40

  • 美 '잠재적 테러범' 무기구매 금지되나…트럼프-총기협회 회동

    트럼프 "NRA와 총기규제 강화 협의"…총기옹호 공화 내 변화 조짐도 민주, 올랜도 테러 계기 규제방안 법제화 드라이브 미국 최악의 총격 사건으로 기록된 올랜도 테러 이후 '잠재적 테러범'들의 총기 구매를 막아야 한다는 목소리가 민주당은 물론 총기규제 강화를 반대하는 공화당에서도 커지고 있다. 미국 플로리다 주(州) 올랜도 테러범인 오마르 마틴(29)처럼 미 연방수사국(FBI)의 테러리스트 감시 명단에 ...

    연합뉴스 | 2016.06.16 11:43

  •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 힐러리, 경합주 11곳 중 8곳에서 공화당 트럼프 후보 앞서

    미국 민주당의 대선 후보인 힐러리 클린턴이 미국 대통령 선거를 좌우할 경합주 11곳 중 8곳에서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보다 앞서는 것으로 15일 조사됐다. 미국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가 경합주에서 실시된 클린턴과 트럼프에 대한 각종 대선 여론조사를 분석한 결과다. 11개 주 평균 지지율은 클린턴이 44.8%, 트럼프 39.8%에 달해 클린턴이 5%포인트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개별 주의 지지율을 비교해보면 11개 주 가운데 8곳에서 클린턴의 지지율이 ...

    한국경제 | 2016.06.16 11:18

  • "미국 대선 경합주 11곳 중 8곳 힐러리 우세"

    폴리티코 여론조사 분석 결과…트럼프 2곳 우위 미국 민주당의 사실상 대선 후보인 힐러리 클린턴이 미국 대통령 선거를 좌우할 경합주 11곳 중 8곳에서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보다 앞서는 것으로 15일(현지시간) 나타났다. 이는 미국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가 이들 경합주에서 실시된 클린턴과 트럼프에 대한 각종 대선 여론 조사를 분석한 결과다. 이에 따르면 11개 주 평균 지지율은 클린턴이 44.8%, 트럼프 39.8%로, 클린턴이 5% ...

    연합뉴스 | 2016.06.16 10:58

  • 트럼프 "김정은 미국 오면 만나 햄버거 놓고 핵협상"

    미국 공화당의 사실상의 대선후보인 도널드 트럼프가 15일(현지) 애틀랜타 유세에서 "김정은이 미국에 온다면 만나겠다. 회의 탁자에 앉아 햄버거를 먹으면서 더 나은 핵협상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 달 전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과 북핵 문제를 놓고 "대화할 것이며 대화하는데 아무런 문제가 없다"고 했던 발언이 북한의 핵보유국을 용인하는 꼴을 낳을 것이라는 비판을 반박하면서다. 그는 김 ...

    한국경제 | 2016.06.16 07: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