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8091-88100 / 90,1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국 워싱턴D.C. ·와이오밍주 공화당 경선, 루비오 · 크루즈 승리 … 민주당, 힐러리 승리 이어가

    12일 미국의 수도 워싱턴D.C.와 중서부의 와이오밍주에서 실시된 공화당 경선에서 마르코 루비오와 테드 크루즈가 승리했다. 전날 시카고 유세장에서 폭력 사태를 겪은 선두주자 도널드 트럼프는 저조한 성적을 냈다. 루비오는 이날 워싱턴D.C.에서 치러진 프라이머리에서 37.3%를 기록, 35.5%를 얻은 존 케이식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트럼프는 13.8%, 테드 크루즈는 12.4%를 얻었다. 이번 경선 결과로 루비오와 케이식은 각각 10명과 ...

    한국경제 | 2016.03.13 14:06 | 최인한

  • 美공화 루비오 워싱턴D.C., 크루즈 와이오밍 경선서 승리

    유세장 폭력사태 겪은 트럼프는 저조한 성적 거둬 힐러리, 노던 마리아나제도서 샌더스 누르고 승리 12일(현지시간) 미국의 수도 워싱턴D.C.와 중서부의 와이오밍 주에서 치러진 공화당 경선에서 마르코 루비오와 테드 크루즈가 각각 승리했다. 전날 시카고 유세장에서 폭력 사태를 겪은 선두주자 도널드 트럼프는 저조한 성적을 기록했다. 루비오는 이날 워싱턴D.C.에서 치러진 프라이머리에서 37.3%를 기록해 35.5%를 얻은 존 케이식을 제치고 1위를 ...

    연합뉴스 | 2016.03.13 12:19

  • 오바마 "대선 출마 후보들 모욕과 조롱 자제해야"

    오바마가 트럼프를 겨냥한 듯 한 발언을 해 눈길을 끌었다.12일(현지시간)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텍사스 주 댈러스에서 열린 정치자금 모금행사에 참석해“대선에 출마한 사람들은 우리가 어떻게 잘해나갈 수 있느냐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며 촉구했다.이어 오바마 대통령은 “모욕이나 학교운동장에서나 있는 조롱, 사실의 조작, 인종과 종교를 편가르는 분열에 초점을 맞춰서는 안 된다”며 “물론 다른 미국인들에 대한 폭력도 안 된다”고 강조했다.오바마 모욕과 ...

    한국경제TV | 2016.03.13 11:03

  • 트럼프 시카고 유세장 폭력사태, '미니 슈퍼화요일' 변수 돌출

    루비오·케이식 "트럼프 책임" 날 세워…"후보 지명돼도 지지하지 않을 수 있어" 민주당 힐러리·샌더스 '맹비난'…오바마도 가세 "모욕과 편가르기 말라" 트럼프 "폭력배들" 반격속 '마이웨이' 행보…보수층 결집효과 일으킬 수도 공화당 선두 주자인 도널드 트럼프의 시카고 유세장에서의 폭력 ...

    연합뉴스 | 2016.03.13 08:47

  • thumbnail
    오바마 모욕과 조롱 자제 “대선 출마 후보들 편가르는 분열 초점 맞추면 안돼”

    ... 학교운동장에서나 있는 조롱, 사실의 조작, 인종과 종교를 편가르는 분열에 초점을 맞춰서는 안 된다”며 “물론 다른 미국인들에 대한 폭력도 안 된다”고 강조했다. 오바마 모욕과 조롱 자제 발언은 트럼프를 겨냥한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앞서 전일 밤 공화당 선두 주자인 도널드 트럼프의 시카고 유세장에서 시위대와 지지자들 간에 폭력사태가 빚어진 바 있기 때문이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

    스타엔 | 2016.03.13 08:38

  • thumbnail
    트럼프 유세 긴급 취소, 행사장내 대형 폭력사태에 유세 포기 '아찔'

    트럼프 유세 긴급 취소 소식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11일(현지시각) 미국 공화당 대선 주자 도널드 트럼프가 시카고 일리노이대학 대강당에서 대규모 집회를 연 가운데 유세장에서 대형 폭력사태가 발생해 트럼프가 유세를 긴급히 취소했다. 이날 행사장 안에서 트럼프를 지지하는 지지자들과 반대하는 반대파 사이의 논쟁으로 몸싸움이 일어났고 행사장 밖에서도 트럼프 반대자 시위대와 지지자들의 대치상태가 지속되자 트럼프는 유세를 포기하고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

    스타엔 | 2016.03.12 20:35

  • 트럼프 시카고 유세장 대형 폭력사태…유세 긴급 취소

    트럼프 반대 시위대와 지지자들 몸싸움 미국 공화당 대선 주자 도널드 트럼프(69)가 11일(현지시간) 저녁 시카고에서 계획했던 대중 유세를 보안 상의 이유로 긴급히 취소했다. 트럼프는 '미니 수퍼화요일'을 나흘 앞둔 이날 오후 6시부터 시카고 일리노이대학(UIC) 대강당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었다. 그러나 지지자들과 반대파 사이 논쟁이 주먹다짐 유혈극으로 번지고, 이에 더해 행사장 밖의 트럼프 반대 시위대와 트럼프 지지자들 간의 ...

    연합뉴스 | 2016.03.12 14:56

  • 美 '미니 슈퍼화요일' D-3…'히스패닉 표심·경제 이슈' 관건

    최대 승부처 플로리다서 힐러리-트럼프 앞서, 중부 '러스트 벨트' 격전지 부상 힐러리 완승때 사실상 승부 끝나…공화당은 '양파전 또는 3∼4파전' 분수령 미국 대선 경선 레이스의 장기전 여부를 가를 '미니 슈퍼 화요일' 결전이 12일(현지시간) 사흘 앞으로 다가왔다. 승부처인 남동부 플로리다 주를 포함해 민주당 5곳, 공화당 7곳에서 동시에 경선이 열리는 15일 승부의 결과에 따라 ...

    연합뉴스 | 2016.03.12 14:20

  • thumbnail
    '썰전' 전원책 "美 대통령, 누가 되든 우리나라에 미칠 영향은 대동소이"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썰전’ 전원책이 미국 대선 경선을 언급했다. 10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 전원책이 미국 대선 경선에 대한 의견을 밝혔다. 전원책은 “트럼프가 대통령이 되든, 힐러리가 되든, 우리나라에 미칠 영향은 대동소이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그는 “모든 미국 대통령의 첫 번째 목적은 미국의 국익이기 때문이다”라고 덧붙였다. 정슬기 인턴기자 ...

    텐아시아 | 2016.03.11 00:08 | 정슬기

  • 힐러리 "이메일 기소 안 될 것" 샌더스 "슈퍼대의원 변심 기대"

    美민주 토론회, 히스패닉 표심 잡기 안간힘…이민법 놓고 설전 이민자에 적대적인 트럼프는 한목소리로 비난 미국 대선의 민주당 경선주자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버니 샌더스(버몬트) 상원의원은 '미니 슈퍼 화요일'을 일주일가량 앞두고 열린 토론회에서 히스패닉 유권자의 표심 잡기에 안간힘을 쏟았다. AP통신, 뉴욕타임스(NYT) 등에 따르면 클린턴 전 장관과 샌더스 의원은 9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 주 마이애미에서 ...

    연합뉴스 | 2016.03.10 14: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