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1641-91650 / 93,4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아이오와 경선] 입구조사 "공화 트럼프→크루즈→루비오 순서"

      1일(현지시간) 미국 아이오와 주에서 열린 공화당 코커스(당원대회)에서 도널드 트럼프가 앞설 것으로 예측됐다. CNN방송이 실시한 초반 입구조사(entrance poll)에서 트럼프는 지지율 27%로 1위를 차지했다. 테드 크루즈(텍사스) 상원의원은 22%로 2위에 머물렀다. 마르코 루비오(텍사스) 상원의원은 21%로 3위였다. (디모인<美 아이오와주>연합뉴스) 신지홍 심인성 특파원 shin@yna.co.kr

      연합뉴스 | 2016.02.02 10:54

    • [美아이오와 경선] 선거구 1681곳서 일제히 시작

      ... 이날 오전 공개한 여론조사를 보면 민주당은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46%의 지지를 얻어 '아웃사이더'인 49%인 버니 샌더스(버몬트) 상원의원에게 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공화당은 억만장자 부동산재벌인 도널드 트럼프 31%, 테드 크루즈(텍사스) 상원의원 24%로 7% 포인트 차이로 트럼프가 앞섰다. 그러나 전날 나온 '디모인 레지스터-블룸버그'의 여론조사에서는 클린턴 전 장관이 45%로 42%의 샌더스 의원을 앞섰다. 트럼프는 이 ...

      연합뉴스 | 2016.02.02 10:54

    • thumbnail
      [미국 대선]아이오와 경선 입구조사, 트럼프-힐러리 선두

      1일(현지시간) 미국 아이오와 주에서 열린 코커스(당원대회)에서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와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이 앞설 것으로 예측됐다. CNN방송이 실시한 초반 입구조사(entrance poll)에서 트럼프는 지지율 27%로 1위를 차지했다. 테드 크루즈(텍사스) 상원의원은 22%로 2위에 머물렀다. 마르코 루비오(텍사스) 상원의원은 21%로 3위였다. 민주당 코커스에서는 힐러리 전 국무장관이 경쟁자인 버니 샌더스(버몬트) 상원의원을 다소 앞서고 ...

      한국경제 | 2016.02.02 10:47

    • thumbnail
      [미국 대선] 아이오와 경선 '킥 오프'…선거구 1681곳서 일제히 시작

      ... 이날 오전 공개한 여론조사를 보면 민주당은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46%의 지지를 얻어 '아웃사이더'인 49%인 버니 샌더스(버몬트) 상원의원에게 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공화당은 억만장자 부동산재벌인 도널드 트럼프 31%, 테드 크루즈(텍사스) 상원의원 24%로 7% 포인트 차이로 트럼프가 앞섰다. 그러나 전날 나온 '디모인 레지스터-블룸버그'의 여론조사에서는 클린턴 전 장관이 45%로 42%의 샌더스 의원을 앞섰다. 트럼프는 이 ...

      한국경제 | 2016.02.02 10:20

    • [생-글] 막 오른 제 45대 美 대선, 어느 당 후보가 당선되나?

      ... 선거가 진행된다. 금일 진행되는 아이오와 코커스(당원대회) 결과에 따라 미국의 45대 대통령의 향방이 결정되기 때문에 관심이 매우 높다. Q > 美 당원대회 선거 결과, 5대 관전 포인트 주목민주당의 버니 샌더스와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 후보 등 아웃사이더의 활약상이 첫 번째 관전 포인트며, 투표율이 높아진다면 아웃사이더에 해당되는 버니 샌더스와 도널드 트럼프가 유리해질 수 있다. 또한 `디모인-블룸버그`의 공동 여론조사의 일치 여부가 세 번째 관전포인트이다. 네 번째 ...

      한국경제TV | 2016.02.02 08:13

    • 미국 대선 뉴햄프셔, 샌더스 상원의원 · 트럼프 앞서

      미국 대선 경선 두 번째 관문으로 오는 9일 첫 프라이머리가 열리는 뉴햄프셔 주 여론조사 결과 민주, 공화 양당에서 버니 샌더스(버몬트) 상원의원과 도널드 트럼프가 압도적 우위를 달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경선 첫 관문인 1일 밤 아이오와 주 코커스(당원대회) 결과가 더욱 중요해졌다는 분석이 나온다. 민주당 유력주자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공화당의 테드 크루즈(텍사스) 상원의원이 만약 아이오와에서 질 경우 '대선풍향계' ...

      한국경제 | 2016.02.02 06:25

    • thumbnail
      힐러리 "경제 살릴 후보는 나"…트럼프 "이기고 싶다"…2일 둘 다 웃을까

      ... 발견됐다고 발표했다. 마틴 오맬리 전 메릴랜드 주지사도 민주당 경선에 참여하고 있지만 지지율이 3%에 그쳐 사실상 관심 밖에 밀려 있다. ◆공화당 ‘네거티브 공방’ 공화당에서는 부동산 억만장자 도널드 트럼프와 테드 크루즈 상원의원(텍사스), 마코 루비오 상원의원(플로리다) 간에 날 선 네거티브 공방이 벌어졌다. 아이오와주 99개 카운티를 전부 돌며 유세를 펼친 크루즈는 이날 마지막 유세에서 “지금은 나쁜 선택을 하기엔 위험이 ...

      한국경제 | 2016.02.01 19:23 | 디모인=박수진

    • 아이오와 결전 앞둔 트럼프 vs 크루즈…복음주의 표심 향방은?

      공화당의 대선 레이스를 주도하는 도널드 트럼프와 테드 크루즈 후보가 지난 31일(현지시간) 올해 미국 대선의 첫 관문인 아이오와 코커스 결전을 하루 앞뒀다. 트럼프 후보는 일요일인 이날 아이오와 주 남서부 도시인 카운슬 블러프스의 한 초교파 교회에서 열린 주일 예배에 부인 멜라니아 여사와 함께 참석했다. 트럼프 후보는 그러나 예배에 그리 익숙하지 않은 탓인지 성찬식에 쓰이는 은접시를 헌금용 접시로 착각해 주머니 속에서 몇 장의 지폐를 꺼내 올려놓는 ...

      한국경제 | 2016.02.01 08:28

    • 아이오와 결전 D-1, 트럼프냐 크루즈냐…복음주의 표심은?

      종교적으론 크루즈, 당선 가능성 놓고는 트럼프 지지 올해 미국 대선의 첫 관문인 아이오와 코커스를 하루 앞둔 31일(현지시간) 공화당의 대선 레이스를 주도하는 도널드 트럼프와 테드 크루즈 후보가 앞다퉈 교회로 향했다. 전통적으로 아이오와 주 코커스 결과에 결정적 영향을 끼치는 복음주의 기독교 유권자들의 표심을 붙잡기 위해서다. 트럼프 후보는 일요일인 이날 아이오와 주 남서부 도시인 카운슬 블러프스의 한 초교파 교회에서 열린 주일 예배에 부인 ...

      연합뉴스 | 2016.02.01 08:24

    • thumbnail
      [모닝 브리핑]美아이오와 코커스 최종 승자는?…현대상선, 법정관리 피할 듯

      미국 대선 레이스의 신호탄을 쏘아올리는 아이오와 코커스를 하루 앞두고 주류 언론은 일단 공화당에서 도널드 트럼프 후보가 소폭 앞서 있으며, 민주당에서 힐러리 클린턴 후보와 버니 샌더스 후보가 예측불허의 초접전을 벌이는 것으로 분석했다.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이 유동성 위기를 겪고 있는 현대상선을 살리기 위해 사재를 출연한다. 채권단은 이를 전제로 출자전환 등에 나서기로 했다. 현대상선은 기업회생절차(법정관리)를 피할 전망이다. 이번주 국내 주식시장은 ...

      한국경제 | 2016.02.01 07: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