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4701-24710 / 26,8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판교 건축비 평당 339만~359만원 .. 한국건설기술연 제시

      분양가 상한제(공공택지 내 전용 25.7평 이하) 적용 아파트의 표준(기본) 건축비가 평당 3백39만∼3백59만원 사이에서 정해질 전망이다. 이에 따라 판교신도시의 전용 25.7평 이하 아파트의 분양가는 평당 9백만∼1천만원선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은 3일 서울 강남구 건설회관에서 열린 '건축비 체계개편 공청회'에서 이런 내용의 표준건축비 관련용역 결과를 공식 발표했다. 연구용역 결과 분양가 상한제 아파트의 표준건축비(철근콘크리트 ...

      한국경제 | 2005.02.03 00:00

    • 건설업계, '판교 잡아라'..출혈경쟁 예고

      "계산하고 말고 할 것도 없습니다. 손해를 보더라도 판교 택지를 공급받을 것입니다" 판교신도시 분양을 앞두고 일반인 못지 않게 건설사들도 몸이 달아 있다. 일반인이 판교 아파트에 당첨되면 로또 못지 않은 수익이 기대되듯 건설사 입장에서도 판교는 돈도 벌고 인지도도 높일 수 있는 `기회의 땅'으로 인식되고 있기 때문이다. 3일 업계에 따르면 각 건설사들과 시행사들은 채권입찰제가 적용되는 25.7평 이상 아파트를 공급할 수 있는 택지를 분양받기 ...

      연합뉴스 | 2005.02.03 00:00

    • 판교신도시 적정 분양가 논란 '가열'

      분양가 상한제(원가연동제) 아파트의 평당 표준건축비가 339만-359만원이라는 연구 용역결과가 나오면서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되는판교신도시 아파트의 적정 분양가에 대한 논란이 뜨거워지고 있다. ◆판교 원가연동제 아파트 분양가 850만-1천만원 예상 = 한국기술연구원이 건설교통부의 의뢰로 수행한 연구용역 결과에 따르면 분양가 상한제 아파트의 표준건축비는 평당 339만-359만원으로 분석됐다. 이 표준건축비에다 친환경기업(3%), 소비자만족 우수업체(2%), ...

      연합뉴스 | 2005.02.03 00:00

    • [리포트] "판교 33평 분양가 최고 1천만원"

      [앵커] 분양가 상한제 아파트의 평당 표준건축비가 기존보다 25% 비싼 평당 최고 363만원에 이를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에따라 판교에 들어서는 33평형 아파트는 분양가가가 1000만원 안팍까지 치솟을 전망입니다. 이종식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건설교통부가 의뢰해 한국건설기술연구원 등이 산출한 표준건축비 내용입니다. 분양가 상한제에 포함되는 전용면적 25.7평 이하, 실평수로 33평형대의 아파트 표준건축비는 평당 339만원에서 363만원 ...

      한국경제TV | 2005.02.03 00:00

    • 판교 청약통장 불법거래 특별단속

      3월부터 판교신도시 청약통장 불법거래에 대한 대대적인 특별단속이 시작됩니다. 청약통장을 불법거래하다 적발되면 당첨취소는 물론, 3년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원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집니다. 건설교통부는 판교신도시 당첨을 노리고 무주택자의 최우선 청약통장이 1억원이 넘는 고액에 불법거래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어 정부 차원에서 불법거래 여부에 대한 실태조사와 함께 특별단속을 벌이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종식기자 jslee@wowtv.co...

      한국경제TV | 2005.02.03 00:00

    • [현장 포커스] 판교 청약통장 거래 소문 : 상암등 신도시서도 편법거래

      최근 집값이 꿈틀거릴 조짐을 보이자 서울 상암지구와 화성 동탄신도시 및 일산 풍동지구 등지에서도 분양권의 불법·편법거래가 고개를 들고 있다. 3일 일선 중개업계에 따르면 서울 서북구 인기 주거지로 급부상하고 있는 마포 상암택지지구에선 거래가를 시세보다 낮춘 다운계약서 거래가 성행하고 있다. 또 동탄신도시와 일산 풍동지구에선 미분양아파트가 프리미엄(웃돈)이 붙은 분양권으로 둔갑해 중개업소를 떠돌고 있다. 상암택지지구에서는 전매가 가능한 5-...

      한국경제 | 2005.02.03 00:00

    • [힘이 되는 부동산 법률] 위험천만한 판교 청약통장거래

      최근 판교 아파트 당첨으로 큰 돈을 벌 수 있다는 소문에, 판교당첨확률이 높은 우선순위에 해당하는 청약통장의 거래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그러나, 다음에서는 보는 바와같이 청약통장의 거래는 법적으로 매우 위험한 것이라는 점에서 거래에 극히 주의할 필요가 있다. 이와 관련하여, 주택법 제39조 제1항은, 주택법에 의하여 건설·공급되는 주택을 공급받거나 공급받게 하기 위하여, 주택을 공급받을 수 있는 지위, 주택상환사채, 입주자저축의 증서, 그 밖에 ...

      The pen | 2005.02.02 14:10 | 최광석

    • 판교 청약통장 불법거래 단속 .. 건교부, 투기 차단

      정부가 오는 3월 판교신도시 청약통장 불법 거래 실태에 대한 특별 단속에 나선다. 건설교통부는 2일 "판교신도시 당첨을 노리고 무주택자의 청약통장이 수천만원에서 1억원이 넘는 고액에 불법 거래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며 "정부 차원에서 불법 거래 여부에 대한 실태조사와 특별 단속을 벌이기로 했다"고 밝혔다. 건교부는 이를 위해 앞으로 한 달 동안 중개업소 등을 토대로 관련 정보를 수집한 뒤 다음달부터 대한주택공사 및 지방자치단체 등과 특별단속반을 ...

      한국경제 | 2005.02.02 00:00

    • "한국을 아시아 R&D센터로‥" .. 파스퇴르연구소 네바스 소장

      ... 세계 최고수준의 IT(정보기술)를 확보하고 있어 BT(바이오기술)연구의 최적지"라고 강조했다. 감염균의 이미지 처리를 비롯 영상 네트워크를 활용한 기술을 개발하기에 안성맞춤이라는 것이다. 파스퇴르연구소는 또 오는 2007년 판교에 6천여평 규모의 연구소를 새로 설립하기로 했다. 자체 연구시설을 활용,독자적인 연구를 본격화하고 경기도 내 한국 제약회사 연구소 등과 공동연구체제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경기도에 있는 대학과 산·학 연계를 통해 기초분야에서 ...

      한국경제 | 2005.02.02 00:00

    • [뉴스투데이] 부동산 겨울잠 깨나

      ... 유니에셋 팀장] "최근 회복세는 일부 수도권과 충청권에 국한된 것이며 실수요자 위주로 돌아가기 때문에 과거와 같이 급속하게 집값 상승 현상이 확산되지는 않을 것이다. 향후 분양가상한제나 각종 세제법안 등 정부의 부동산 정책와 동탄 판교 등 신도시 분양 등 대형 변수들이 잇따를 것으로 예상돼 섣부른 경기회복을 점치기엔 어렵다. " 전문가들은 또 경기가 바닥을 찍고 차오르기 위해서는 수요 공급을 늘이기 위한 정부의 보다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다고 지적합니다. [ 인터뷰: ...

      한국경제TV | 2005.02.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