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4781-24790 / 26,7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갈 곳 없는 판교지구 세입자들

      "이제 어디에 가서 무엇을 해서 먹고 살아야 할지 막막합니다."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판교택지개발지구에 대한 빈집 철거작업이 시작된 가운데 판교를 생활터전으로 삼아 살던 영세 세입자들은 어느 해보다 혹독한 겨울을 보내고있다. 10년전부터 '비닐집'이라 불리는 주거용 비닐하우스에 살고 있는 안정례(69.여.삼평동)씨는 보상으로 임대아파트 입주권을 얻었지만 걱정이 태산이다. 임대아파트가 세워질 때까지 당장 이사할 집이 없고 끼니를 해결할 생계수단이 ...

      연합뉴스 | 2004.12.01 00:00

    • [리포트] 미리밟는 2005년 부동산

      ... 골조공사 3분의 2 이상 마친 뒤 해당 시, 군, 군청의 신고절차를 거쳐 분양해야 합니다. 공동주택의 리모델링 증축 가능범위도 바꿔 전용면적 기준으로 30% 이내, 최대 9평으로 완화됩니다. 여름을 알리는 6월에는 드디어 판교가 첫 모습을 선보입니다. 전체 2만 9천7백가구 중 5천가구가 시범단지에 들어서며 원가연동제가 적용돼 중소형 평형의 경우 평당 870만원 선에서 분양이 예상됩니다. 아울러 6월은 종합부동산세에 대한 과세 대상 기준 달입니다. 따라서 ...

      한국경제TV | 2004.12.01 00:00

    • [2004 한경 주거문화대상] 웰빙아파트 부문 : 한화건설

      ... 작품으로 분당·일산개발 이후 최대인 2백73만평 규모의 화성 동탄신도시가 한창 개발 중이다. 자연지형을 최대한 살려 동쪽의 반석산을 중심으로 부채꼴 모양을 하고 있는 이곳에서 요즘 아파트의 '경연(競演)'이 펼쳐지고 있다. 판교를 비롯 김포,파주,이의신도시 등 앞으로 줄줄이 이어질 2기 신도시 개발을 앞두고 주택건설업체들이 수요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치열한 선점경쟁을 벌이고 있기 때문이다. 향후 벌어질 분양대전의 전초전인 셈이다. 이번에 한경주거문화대상 ...

      한국경제 | 2004.11.29 00:00

    • 성남시, 기초자치단체 최다 예산 편성

      ... 줄어든 것이지만수원시 예산규모 1조920억원 보다 앞서 전국 기초자치단체 가운데 가장 많은 것이다. 회계별로는 일반회계의 경우 7천761억원으로 7% 늘었으나 특별회계의 경우 3천865억원으로 35%가 줄었다. 특별회계 감소는 판교신도시 택지개발 보상금과 사업비가 대폭 줄어든데 따른것이다. 시는 내년도 예산을 사회복지 1천257억원, 문화예술체육진흥 1천8억원, 지역경제활성화 1천846억원, 환경보전 및 공원조성 1천46억원, 도시기반시설 확충 2천948억원, 일반행정분야 ...

      연합뉴스 | 2004.11.24 00:00

    • [다이제스트] '신도시 투자로 5억 만들기' 출간

      수도권 신도시를 자세하게 분석한 부동산 투자지침서 '신도시 투자로 5억 만들기'가 출간됐다. 판교 동탄 파주 이의 김포 등 2기 신도시 개발계획과 현장사진 등을 곁들여 내집 마련 및 투자방법 등을 제공하고 있다. 저자인 박상언씨는 부동산정보 제공업체인 내집마련정보사의 재테크팀장으로 '통통튀는 한국형 부동산마케팅''부자의 꿈 내집마련부터' 등의 책을 냈다. (02)734-1001

      한국경제 | 2004.11.23 17:37

    • [리포트]동탄3차 6,812가구 공급

      ... 내년초 분양가 인하혜택이 부여되는 원가연동제 적용여부도 관심삽니다. 다음달 사업승인을 앞두고 있어 원가연동제 적용대상에서 제외될 경우 건설사는 분양가를 자율결정하게 돼 분양가 상승이 불가피하기 때문입니다. 3차 분양을 끝으로 사실상 아파트 공급을 마무리 짓는 동탄신도시. 내년 분양시장을 주도할 판교 대기수요를 얼마나 사로잡을 지 업계와 시장은 주목하고 있습니다. WOWTV뉴스 권영훈입니다. 권영훈기자 yhkwon@wowtv.co.kr

      한국경제TV | 2004.11.23 00:00

    • [리포트] 무주택 내집마련 쉬워진다

      ... 3월부터 투기과열지역에만 적용하던 이 제도를 비투기과열지구의 공공택지 아파트까지 확대 적용하기로 했습니다. 게다가 우선공급되는 비율도 기존에 75%에서 최고 85%까지 높아질 전망입니다. 관심은 단연 원가연동제가 처음 적용되는 판교에 쏠려있습니다. 판교에 공급되는 전체 3만여 가구 중 18평에서 25.7평에 속하는 아파트만 1만100가구에 이르기 때문입니다. 상황이 이렇다보니 '내가 무주택세대주에 해당되는지' 에 대한 문의가 크게 늘고 있습니다. 무주택세대주가 ...

      한국경제TV | 2004.11.23 00:00

    • 판교 25.7평이하 75% 무주택자 우선공급 확대 전망

      원가연동제가 적용될 판교신도시 25.7평(전용면적 기준) 이하 아파트에 대한 무주택자 우선공급비율이 75% 이상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건설교통부는 22일 "내년 1월 채권입찰제 및 원가연동제(분양가 상한제) 실시를 앞두고 무주택자 우선공급 물량 등에 대한 보완책을 마련중"이라면서 "늦어도 연내에는 초안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채권입찰제는 공공택지내 25.7평 초과 아파트용 택지에 대해 채권을 가장 많이사겠다고 한 업체에 땅을 공급하는 제도며 ...

      연합뉴스 | 2004.11.22 00:00

    • [리포트] 판교청약 어려워진다

      정부가 수도권을 대상으로 아파트 무주택자 우선 분양 비율을 더 높이고 아파트 재당첨 기간을 크게 늘리는 내용의 주택법 개정안을 내년부터 적용할 예정입니다. 이렇게 되면 내년 6월로 예정된 판교 청약이 쉽지 않을 것으로 보여 꼼꼼한 청약전략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유은길 기자가 보도합니다. 입지조건이 좋아 실수요자는 물론 투자자들까지 청약통장을 아끼며 고대하고 있는 내년 판교 분양. 그러나 판교 아파트는 계약금만 있는 1순위자가 쉽게 접근할 수 ...

      한국경제TV | 2004.11.22 00:00

    • 택지지구내 전용 25.7평이하 아파트 75% 무주택 우선공급 전국 확대

      ... 민간택지에서 공급되는 전용 25.7평 이하 아파트에 대해 무주택 우선공급제가 시행되고 있다. 정부는 이와 함께 무주택 우선공급 비율도 현행(75%)보다 다소 확대해 80∼85%까지 늘리는 방안을 검토키로 했다. 이에 따라 판교신도시 내 전용 25.7평 이하 일반분양 아파트의 경우 전체 물량의 80% 이상이 무주택자에게 우선 공급될 전망이다. 정부는 또 원가연동제를 적용받는 아파트는 분양우선 자격을 평생 한 번만 허용하거나 10년(투기과열지구에서는 현재 ...

      한국경제 | 2004.11.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