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4721-24730 / 26,8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건교부 주택국장에 서종대 신도시기획단장 임명

      ... 딘 주택국장 자리에 서종대 신도시기획단장이 임명됩니다. 강동석 건교부 장관은 오늘(4일) 서종대 신도시기획단장을 주택국장으로 승진 발령하고 임명장을 수여합니다. 서 단장은 화성 동탄 신도시 개발과 시범단지 분양을 성공적으로 이끌고 판교신도시와 기업도시 등 정부의 굵직한 사업들을 원활하게 추진하며 사업성공의 기틀을 마련한 공로를 인정받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서 신임 주택국장은 향후 주택정책과 관련해 "참여정부의 서민중심 주택정책 기조를 유지하되, 국민 대다수가 원하는 ...

      한국경제TV | 2005.02.04 00:00

    • 설 귀성 벌써 시작 .. 기차ㆍ버스표 일부 매진

      ... 귀성차량이 분산돼 예년과 같은큰 정체는 없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귀성행렬이 예년에 비해 빨리 시작됐음에도 전국 주요 고속도로는 일부 구간을제외하고 매우 원활한 소통을 보이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경부선 부산 방면은 판교 진출로에서 정체를, 석계와 양천 구간에서는 부분적인 지체 현상을 보이고 있다. 중부선과 제2중부선 양 방향은 모두 원활한 소통을 보이고 서해안선은 서울 방향에서 광명역과 금촌역 일부 구간에서 정체를 보이나, 목포 방향은 교통흐름이 ...

      연합뉴스 | 2005.02.04 00:00

    • 판교 청약통장 불법거래 특별단속

      3월부터 판교신도시 청약통장 불법거래에 대한 대대적인 특별단속이 시작됩니다. 청약통장을 불법거래하다 적발되면 당첨취소는 물론, 3년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원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집니다. 건설교통부는 판교신도시 당첨을 노리고 무주택자의 최우선 청약통장이 1억원이 넘는 고액에 불법거래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어 정부 차원에서 불법거래 여부에 대한 실태조사와 함께 특별단속을 벌이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종식기자 jslee@wowtv.co...

      한국경제TV | 2005.02.03 00:00

    • 건설업계, '판교 잡아라'..출혈경쟁 예고

      "계산하고 말고 할 것도 없습니다. 손해를 보더라도 판교 택지를 공급받을 것입니다" 판교신도시 분양을 앞두고 일반인 못지 않게 건설사들도 몸이 달아 있다. 일반인이 판교 아파트에 당첨되면 로또 못지 않은 수익이 기대되듯 건설사 입장에서도 판교는 돈도 벌고 인지도도 높일 수 있는 `기회의 땅'으로 인식되고 있기 때문이다. 3일 업계에 따르면 각 건설사들과 시행사들은 채권입찰제가 적용되는 25.7평 이상 아파트를 공급할 수 있는 택지를 분양받기 ...

      연합뉴스 | 2005.02.03 00:00

    • 판교신도시 高분양가 논란 '점화'

      분양가상한제(공공택지 내 전용면적 25.7평 이하) 아파트의 표준(기본) 건축비가 윤곽을 드러내면서 판교신도시의 적정 분양가를 놓고 논란이 가열되고 있다.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이 3일 '건축비 체계개편 공청회'를 통해 제시한 표준건축비를 적용하면 판교신도시의 중소형 아파트 분양가는 평당 1천만원을 웃돌 것으로 전망된다. 또 업계는 채권입찰제가 적용되는 중대형 아파트(전용 25.7평 초과)도 평당 2천만원을 넘어설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다. ...

      한국경제 | 2005.02.03 00:00

    • 판교신도시 적정 분양가 논란 '가열'

      분양가 상한제(원가연동제) 아파트의 평당 표준건축비가 339만-359만원이라는 연구 용역결과가 나오면서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되는판교신도시 아파트의 적정 분양가에 대한 논란이 뜨거워지고 있다. ◆판교 원가연동제 아파트 분양가 850만-1천만원 예상 = 한국기술연구원이 건설교통부의 의뢰로 수행한 연구용역 결과에 따르면 분양가 상한제 아파트의 표준건축비는 평당 339만-359만원으로 분석됐다. 이 표준건축비에다 친환경기업(3%), 소비자만족 우수업체(2%), ...

      연합뉴스 | 2005.02.03 00:00

    • 판교 건축비 평당 339만~359만원 .. 한국건설기술연 제시

      분양가 상한제(공공택지 내 전용 25.7평 이하) 적용 아파트의 표준(기본) 건축비가 평당 3백39만∼3백59만원 사이에서 정해질 전망이다. 이에 따라 판교신도시의 전용 25.7평 이하 아파트의 분양가는 평당 9백만∼1천만원선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은 3일 서울 강남구 건설회관에서 열린 '건축비 체계개편 공청회'에서 이런 내용의 표준건축비 관련용역 결과를 공식 발표했다. 연구용역 결과 분양가 상한제 아파트의 표준건축비(철근콘크리트 ...

      한국경제 | 2005.02.03 00:00

    • [현장 포커스] 판교 청약통장 거래 소문 : '판교로또' 위험천만

      최광석 최근 '판교로또'라는 말이 나돌고 있다. 판교 지역 청약통장을 사서 당첨만 되면 막대한 차익을 남길 수 있다는 이유에서다. 이 때문에 우선순위에 해당하는 '40세 이상·10년 이상 무주택자'가 소유한 청약통장 거래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고 한다. 그러나 이는 법적으로 위험천만한 거래다. 주택법 제39조 제1항은 청약통장 거래를 금지하고 있다. 이를 위반하면 거래 자체를 무효화하거나 환매조치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또 위반자는 ...

      한국경제 | 2005.02.03 00:00

    • [리포트] "판교 33평 분양가 최고 1천만원"

      [앵커] 분양가 상한제 아파트의 평당 표준건축비가 기존보다 25% 비싼 평당 최고 363만원에 이를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에따라 판교에 들어서는 33평형 아파트는 분양가가가 1000만원 안팍까지 치솟을 전망입니다. 이종식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건설교통부가 의뢰해 한국건설기술연구원 등이 산출한 표준건축비 내용입니다. 분양가 상한제에 포함되는 전용면적 25.7평 이하, 실평수로 33평형대의 아파트 표준건축비는 평당 339만원에서 363만원 ...

      한국경제TV | 2005.02.03 00:00

    • thumbnail
      [현장 포커스] 판교 청약통장 거래 소문 : "내 통장도 팔아달라" 봇물

      오는 6월 성남 판교신도시 아파트 분양을 앞두고 지역 1순위 청약통장이 수천만원에 거래된다는 소문이 퍼지면서 판교.분당 일대 중개업소에 청약통장을 팔아달라는 주문이 봇물을 이루고 있다. 3일 판교.분당 일대 중개업소에 따르면 '40세 이상.10년 이상 무주택자' 지역 1순위 청약통장이 최고 8천만원대에 거래됐다는 언론 보도가 나간 후 중개업소마다 청약통장 매도 문의가 쏟아지고 있다. 일부 중개업소에는 최근 며칠간 하루 1백통 이상의 매도 문의전화가 ...

      한국경제 | 2005.02.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