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611-19620 / 29,3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포스코여자골프 박성현, 시즌 4승 향해 진격…2R 4타차 4위

      ... 13언더파 단독 선두…전인지 공동 54위 '장타자' 박성현(22·넵스)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대회에서 시즌 4승째를 향해 진격했다. 박성현은 14일 경기도 용인시 레이크사... 전날 공동 16위에서 선두에 4타 뒤진 공동 4위로 껑충 뛰어올랐다. 박성현은 이번 대회에서 우승하면 지난 6월 한국여자오픈, 9월 KDB 대우증권 클래식, 지난달 OK저축은행 박세리 인비테이셔널에 이어 시즌 4승째를 올린다. 박성현은 ...

      연합뉴스 | 2015.11.14 17:48

    • thumbnail
      LPGA 김세영, 6타 줄여 1타차 공동 2위 '껑충'

      이민지 6언더파 단독 선두…박인비도 공동 2위 이번 시즌 신인왕을 확정지은 김세영(22·미래에셋)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로레나 오초아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00만 달러)에서 또 한 번의 우승을 향해 힘찬 샷을 날렸다. 김세영은 14일(한국시간) 멕시코 멕시코시티의 멕시코 골프클럽(파72·6천804야드)에서 열린 대회 둘째 날 보기를 1개로 막고, 버디를 7개 잡아내 6타를 줄였다. 1,2라운드 ...

      연합뉴스 | 2015.11.14 10:15

    • thumbnail
      전인지·이정민·박성현…마지막조 빅3 '희비 교차'

      ... ◆“우승컵 좀…” 무명들 빗속 선전 ‘무명’들이 악천후를 뚫고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시즌 마지막 대회인 조선일보-포스코챔피언십 1라운드를 달궜다. 우승 경험이 없는 김보아(20·볼빅) ... 투어 2년차인 김보아는 올해 28개 대회에 참가해 여섯 번이나 예선에서 탈락했다. 최고 성적은 지난 7월 금호타이어여자오픈 공동 4위. 첫 승 가능성은 좀체 손에 잡히지 않았다. 그는 샷을 교정하느라 힘든 한 해를 보냈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15.11.13 18:34 | 이관우

    • thumbnail
      1위 탈환 시동 건 박인비

      세계랭킹 2위 박인비(27·KB금융그룹·사진)가 랭킹 1위 탈환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 13일(한국시간) 멕시코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로레나오초아인비테이셔널(총상금 100만달러) 1라운드에서다. 박인비는 이날 멕시코시티의 멕시코GC(파72·6804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버디 7개와 보기 3개로 4언더파 68타를 쳐 단독 선두를 달렸다. 이민지(호주), 수잔 페테르센(노르웨이), 앤절라 ...

      한국경제 | 2015.11.13 18:31 | 이관우

    • [포스코여자골프] 박성현, 선두에 4타 뒤진 공동 16위

      ...iddot;장수연 6언더파 공동 선두…전인지 3오버파 최하위권 박성현(22·넵스)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대회 첫 라운드에서 시즌 4승을 노려볼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박성현은 13일 ... 타수(70.48)도 사실상 1위를 확정한 상태이고, 대상 포인트도 435점으로 1위를 달리고 있다. 내년 시즌부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 뛰어드는 전인지는 "지난주 클럽을 한 번도 안 잡아 통증이 없어졌다 생각했는데 ...

      연합뉴스 | 2015.11.13 16:32

    • 박인비, "리디아 고,기다려"1타차 단독선두

      박인비(27·KB금융그룹)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로레나 오초아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00만 달러) 1라운드에서 단독 선두에 나섰다. 박인비는 13일(한국시간) 멕시코 멕시코시티의 멕시코 골프클럽(파72·6,804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1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3개로 4언더파 68타를 기록했다. 공동 2위 선수들에 1타 차로 앞선 박인비는 올해의 선수 등 주요 부문 선두인 리디아 고(18·뉴질랜드)와 격차를 좁힐 가능성을 ...

      한국경제TV | 2015.11.13 09:16

    • 'LPGA' 박인비, 18번 홀 버디로 1타 차 단독 선두

      박인비 "15언더파 정도 치면 당연히 우승할 것" 박인비(27·KB금융그룹)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로레나 오초아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00만 달러) 1라운드에서 단독 선두에 나섰다. 박인비는 13일(한국시간) 멕시코 멕시코시티의 멕시코 골프클럽(파72·6천804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1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3개로 4언더파 68타를 기록했다. 공동 2위 선수들에 1타 차로 앞선 ...

      연합뉴스 | 2015.11.13 09:10

    • SI 올해선수 후보에 조코비치·메시·스피스 등 선정

      남자테니스 세계 랭킹 1위 노바크 조코비치(세르비아)와 남자골프 세계 1위 조던 스피스(미국), '축구 영웅'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 등이 미국 스포츠 전문매체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SI)가 선정한 '올해의 ... 골든스테이트의 우승을 이끈 스테픈 커리(미국), 여자테니스 세계 1위 세리나 윌리엄스(미국) 등이 이름을 올렸다. 또 미국프로풋볼(NFL) 선수 토머스 데이비스(미국), 미국의 여자월드컵 축구 우승을 이끈 칼리 로이드, 여성 종합격투기 선수 ...

      연합뉴스 | 2015.11.12 08:04

    • 장타왕 박성현은 '버디퀸'…시즌 300개 돌파 예약

      10개홀에서 버디 2개꼴 수확…약점 쇼트게임·퍼팅 보완에 주력 계획 올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에서 '메이저퀸' 전인지(21·하이트진로)에 버금가는 인기를 누린 ... 별명도 얻었다. 투어백에 '남달라'라고 새겨 넣은 박성현은 장타와 공격적 플레이로 그야말로 다른 여자 선수와 차별화된 고유의 색깔과 브랜드를 구축했다. 전인지에 아쉽게 상금왕과 다승왕 등 주요 타이틀을 내줘 아쉽게 ...

      연합뉴스 | 2015.11.12 07:18

    • 한국여자프로골프 3년 만에 우승 없는 신인왕 탄생하나

      ... 박세리…신지애·이미나·김주미·송보배 상금왕까지 전례없이 큰 인기를 누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가 오는 13일부터 3라운드 경기로 치르는 조선일보-포스코 챔피언을 끝으로 2015년 시즌 막을 내린다. ... 신고하지 못했다. 2007년 김하늘(27·하이트진로), 2009년 안신애(26·해운대비치골프앤리조트)도 우승 없이 신인왕에 올랐지만 2년차 때 3승과 2승을 각각 올려 신인왕의 위신을 세웠다. 투어 안팎에서 ...

      연합뉴스 | 2015.11.11 07: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