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661-19670 / 29,9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설이 된 '세리 키드'…박인비, 최연소 '명예의 전당' 입성

      골프 여제’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전설’ 반열에 올라섰다. 초등학교 4학년이던 1998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US여자오픈에서 투혼의 ‘맨발 ...)를 보고 꿈을 키운 지 18년 만이다. 女帝에서 살아있는 ‘전설’로 박인비는 10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의 사할리GC(파71·6624야드)에서 열린 KPMG위민스PGA 챔피언십 1라운드를 ...

      한국경제 | 2016.06.10 18:09 | 이관우

    • 명예의 전당 '이름 올린' 박인비, 레전드 등극....세계인도 '감탄'

      ... 박인비의 A부터 Z까지 화제가 되고 있다.명예의 전당 박인비는 '두 번째'로 사실상 전설로 자리매김 한 셈이다.`골프 여제`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마침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렸다.박인비는 10일(한국시간) ... 박인비는 이로써 명예의 전당 가입에 필요한 27포인트와 활동기간 10년을 모두 충족해 2007년 박세리에 이어 한국은 물론, 아시아 여자골퍼로는 두 번째로 명예의 전당에 입성했다.18번 홀을 끝내자, 기다리고 있던 박세리와 유...

      한국경제TV | 2016.06.10 17:48

    • -S-Oil골프- 신인 이다연, 코스레코드 타이로 공동 선두

      김지현과 8언더파 64타…허윤경·박성현 추격 올 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 데뷔한 이다연(19)이 S-Oil 챔피언스 인비테이셔널에서 코스레코드 타이를 작성하며 공동 선두에 자리 잡았다. 이다연은 10일 제주시 엘리시안 제주 컨트리클럽(파72·6천478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8개를 쓸어담아 8언더파 64타를 쳤다. 2011년 이 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이미림(26)이 ...

      연합뉴스 | 2016.06.10 17:04

    • '박인비를 위해'…모두 박인비로 변신한 명예의 전당 입회식

      ...GA사무국, 9년 만의 입회 행사 정성 들여 준비 박세리·소렌스탐, 전설들도 참석해 축하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새 역사를 쓴 박인비(28·KB금융그룹) 인생 최고의 날이었다. 그간 명멸한 ... 마찬가지였다. 2007년 박세리(39·하나금융)를 끝으로 맥이 끊긴 명예의 전당 계보를 현역 최강 박인비가 한국인으로선 두 번째이자 9년 만에 잇자 LPGA 사무국도 9일(현지시간) 정성 들여 대기록을 축하했다. LPGA 사무국은 ...

      연합뉴스 | 2016.06.10 14:56

    • '명예의 전당' 박인비 "올림픽 출전 여부 7월초 결정"

      ...당연히 올림픽 가고 싶지만 정상 몸상태 돼야 의미 있다" 박세리(39·하나금융)에 이어 한국 선수로는 두 번째로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명예의 전당에 입회한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 여부를 7월 초에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박인비는 9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주 시애틀 인근 새머미시의 사할리 골프장에서 막을 올린 시즌 두 번째 메이저대회 KPMG 위민스 PGA 챔피언십 1라운드 직후 명예의 전당 입회식을 치르고 ...

      연합뉴스 | 2016.06.10 14:01

    • 박인비 "메이저대회보다 떨렸다…매우 특별한 감정"

      ... 생각보다 빨리 달성했으나 쉽지 않았다" "전설들의 축하를 받아 더욱 기뻤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명예의 전당에 최연소로 가입한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내 생각보다 ... 27포인트와 활동 기간 10년을 모두 충족했다. 이로써 2007년 박세리(39·하나금융)에 이어 한국은 물론 아시아 여자골퍼로는 두 번째로 명예의 전당에 입성했다. 특히 27세 10개월 28일이라는 역대 최연소 가입자로 ...

      연합뉴스 | 2016.06.10 13:06

    • [LPGA] '명예의 전당' 박인비, 선두에 5타 뒤진 공동20위

      ... 도전…헨더슨 1R 단독 선두 김인경·크리스티나 김 공동 2위 '같은 조' 전인지 공동 10위, 장하나 공동 49위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명예의 전당 가입과 함께 세계 여자골프 사상 처음 단일 메이저대회 4연패에 도전장을 냈다. 박인비는 10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 인근의 사할리 골프클럽(파71·6천624야드)에서 개막한 시즌 LPGA 투어 ...

      연합뉴스 | 2016.06.10 11:18

    • thumbnail
      '이제는 전설' 박인비, 한국인 두번째 명예의 전당 가입

      27세 10개월 역대 최연소…2007년 박세리 이후 9년 만에 쾌거 그랜드슬램 달성에 이어 '골프 전설'로 입성 '골프 여제'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마침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렸다. 박인비는 10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 인근 사할리 골프클럽(파71·6천624야드)에서 개막한 시즌 두 번째 메이저대회 KPMG 위민스 PGA 챔피언십(총상금 ...

      연합뉴스 | 2016.06.10 10:52

    • '골프 여제' 박인비, LPGA 명예의 전당 입회 '티샷'

      '골프 여제'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마침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명예의 전당 입회를 위한 티샷을 했다. 박인비는 10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 인근의 사할리 골프클럽(파71&... 베이브 자하리아스 등 LPGA투어 창립 멤버 4명이 한꺼번에 명예의 전당에 입회한 이래 25번째 회원이 된다. 세계여자골프 역사에 한 획을 그은 로레나 오초아(멕시코)와 쩡야니(대만)도 명예의 전당에 가입하지 못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

      한국경제 | 2016.06.10 09:08

    • '공항 가방 사건' 장하나-전인지 맞대결에 '구름 갤러리'

      ... 화해 안 했을까요? 안 그러면 둘 다 마음이 흔들려서 오늘 손해 볼 텐데요." 9일(현지시간)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올해 두 번째 메이저대회인 KPMG 위민스 챔피언십 1라운드가 열린 미국 워싱턴 주 시애틀 ... 부딪힌 전인지의 허리 부상이 오래간다면 모를까 지금은 괜찮아 보인다"면서 "건전한 상식을 지닌 골프팬이라면 한국을 대표하는 두 선수가 모두 잘하기를 바랄 것"이라며 팬들도 양측의 감정을 자극하는 댓글을 지양해야 ...

      연합뉴스 | 2016.06.10 08: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