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8691-288700 / 364,4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무시한다"…의정부서 20대 아들 흉기 살해

    경기도 의정부경찰서는 1일 말다툼을 하다 아들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살인)로 최모(53)씨를 붙잡아 조사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최씨는 이날 오전 2시20분께 술에 취한 상태로 의정부시내 자신의 집에 들어와 잠자던 아들(26)을 깨워 말다툼을 벌이다 집에 있던 흉기로 아들의 가슴을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최씨는 이날 아들과 취업 문제 등으로 대화하던 중 자신을 무시한다는 이유로 격분해 범행을 저질렀으며 아들은 흉기에 찔린 ...

    연합뉴스 | 2010.06.01 00:00

  • 정신장애여성 성매매시킨 `기막힌' 10대 4명

    ... 붙잡혔다. 대구 중부경찰서는 1일 정신장애 여성을 꾀어 성매매를 시키고 돈을 가로 챈 조모(17.여.무직) 양 등 10대 남녀 4명과 성을 매수한 최모(33.회사원)씨 등 20명을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조양 등은 지난 달 17일께 대구 중앙로에서 가출한 정신장애자 김모(20.여)씨에게 같이 어울리자고 접근해 여관에 함께 투숙하면서 20여차례에 걸쳐 성매매를 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조양 등은 인터넷 ...

    연합뉴스 | 2010.06.01 00:00

  • '김길태 사건' 100일…아직도 곳곳 '깊은 상흔'

    ... 2만5천200여곳에 대한 일제수색을 벌여 3천650여곳은 출입구를 폐쇄하고 주변에 임시 방범초소 32곳, CCTV 39개, 보안등 4천530개를 설치했다. ◇"재개발 빨리 진행돼야" = 덕포동에서 만난 대부분의 주민들은 법정에서 자신의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김길태에 대해 분노를 표출했다. 주민 최모(42.여)씨는 "그 어린 아이에게 몹쓸 짓을 해놓고 DNA 등 여러가지 증거들이 있는데도 부인을 한다는 것은 양심은 없는 것"이라며 "감형을 바라고 하는 행동이라면 더더욱 ...

    연합뉴스 | 2010.06.01 00:00

  • 경남경찰, 새벽 귀가 여성 납치 감금 3명 검거

    경남 창원중부경찰서는 1일 새벽에 아파트 주차장에서 주차 중인 여성을 납치 감금한 뒤 금품을 빼앗은 혐의(납치강도)로 유모(28), 박모(23), 손모(28)씨 등 3명을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구직 인터넷 사이트에서 동호인으로 만나 알게 된 이들은 1일 오전 1시45분께 창원시 용호동의 모 아파트 주차장에서 차량을 주차하던 정모(45.여)씨를 흉기로 위협해 차량에 감금한 뒤 현금과 신용카드 등을 빼앗은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

    연합뉴스 | 2010.06.01 00:00

  • [6·2 지방선거] 재정 건전성·일자리 책임질 'CEO'를 뽑자

    ...을 10년 만에 두 배로 끌어올렸고,최근 3년간 수도권 기업 유치 1위를 기록했다. 외자 유치도 9배나 늘렸다. 반면 지방의 일부 도시는 비리 문제로 1년에 한 번씩 지자체장이 바뀌었다. 수도권 기초단체장의 42%가 각종 비리 혐의로 기소됐다. "비리 전력과 잠재적 비리 연루 가능성 등을 면밀히 따져야 한다"(김수진 이화여대 교수)는 지적이 나오는 이유다. 이기우 인하대 교수는 한발 더 나아가 "전과 여부뿐 아니라 국민의 기본 의무인 병역과 납세 항목도 투표 전에 ...

    한국경제 | 2010.06.01 00:00 | 이재창

  • '천안함은 자작극' 글 쓴 고교생 검거(종합)

    경기경찰, 사이버 폭력사범 744명 검거 천안함 침몰이 자작극이라는 등의 허위사실을 인터넷에 유포한 고교생과 20대가 경찰에 체포됐다. 경기도 분당경찰서는 침안함 침몰사고와 관련해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전기통신기본법위반)로 허모(18.고교3년)군과 김모(26.경비업무)씨를 불구속입건했다고 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허군은 지난달 21일 포털사이트 네이버에 '천안함은 자작극입니다. '라는 제목으로 "천안함 침몰은 정부와 국방부 외에 다른 ...

    연합뉴스 | 2010.06.01 00:00

  • 러시아 여행 유의 지정 해제

    ... 검찰은 지난 2월15일 러시아 극동 바르나울시에서 발생한 단기 연수생 사망 사건의 수사 기간을 7월까지 연장했다. 알타이 국립 사범대 교환학생으로 단기 연수를 온 강모(22)씨는 당시 현지 청년들로부터 집단 폭행을 당해 사망했다. 러시아 수사 당국은 용의자 3명을 붙잡아 조사를 벌이고 있는데 '인종범죄' 혐의점이 있는지를 캐는데 애를 먹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모스크바연합뉴스) 노효동 기자.남현호 특파원 hyunho@yna.co.kr

    연합뉴스 | 2010.06.01 00:00

  • 태국, 비상사태 해제 시기 `저울질'

    ... "비상사태 해제 여부는 상황에 따라 좌우될 것"이라며 "상황이 불안한 것으로 판단되면 일부 지역에 통행금지 조치를 다시 실시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태국 경찰 특별조사국(DSI)은 시위대 지도자 20명에 대해 테러 혐의로 체포영장을 추가 발부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반정부 시위 사태와 관련해 테러 혐의로 체포영장이 발부된 사람은 현재까지 19명이며 이 중에는 시위대의 실질적 지도자인 탁신 친나왓 전 총리와 야당 의원인 자투폰 프롬판 등이 포함돼 ...

    연합뉴스 | 2010.06.01 00:00

  • 훔친 상품권으로 현금영수증 끊었다 '덜미'

    김제경찰, 상습 농가털이범 구속 전북 김제경찰서는 1일 농촌지역 빈집을 상습적으로 털어온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절도)로 김모(37.무직) 씨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달 3일 오후 5시께 김제시 공덕면 유모(58) 씨의 집에서 상품권 등 150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치는 등 4월부터 최근까지 전북, 충남.북지역 농가를 돌며 6차례에 걸쳐 1천만원 상당의 금품을 턴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 결과 강도 등 전과 11범인 김씨는 문패에 ...

    연합뉴스 | 2010.06.01 00:00

  • 미국과 EU, 해운업계 담합 조사중

    ... 연료 절감을 명목으로 저속 운항하는 등 선박 과잉과 공급을 줄이는 다양한 방식을 사용해 왔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미 해운업체들은 컨테이너 한개 당 400달러의 할증료까지 받았다고 덧붙였다. 관건은 해운업체들의 이런 대응이 담합을 통해 이뤄졌는지 여부다.미국은 독자적인 할증료 부과를 허용해 왔지만 담합은 금지하고 있다.'AP 뮐러-머스크' 등 주요 해운업체들은 카르텔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워싱턴=김홍열 특파원 comeo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0.06.01 00:00 | r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