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7781-327790 / 373,9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불명예 퇴진 권노갑씨 '두번째 징역5년' 확정

      대법원이 8일 현대 비자금 200억원을 수수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권노갑 전 민주당 고문에게 징역 5년을 확정했다. 이로써 국민의 정부 시절 '동교동계 맏형'이자 정권 실세로 통하던 권씨는 결국기업에서 거액의 불법자금을 수수했다는 불명예를 안고 정치역정을 마감할 상황에처했다. 문민정부 말기인 97년부터 권씨에게는 역경의 연속이었다. 권씨는 97년 벽두 한보그룹 비자금 사건이 터진 후 93∼96년 국정감사 무마 등명목으로 네차례 2억5천만원을 정태수 ...

      연합뉴스 | 2004.10.08 00:00

    • 손쉬운 보험사기 `한탕' 해마다 급증

      "너무나 쉬웠고 경찰이 수사에 들어가기 전까지 보험사로부터 아무런 조사도 안 받았습니다", "엄청난 보험금을 내는데 못 타먹으면 바보죠". 대전 둔산경찰서가 8일 고의로 교통사고를 내 보험금을 타낸 혐의(사기)로 입건한 피의자들이 보험사기의 손쉬움을 두고 한 말이다. 차량견적서와 허위진단서만 제출하면 쉽게 목돈을 만질 수 있다는 장점(?) 때문에 보험사기는 국제통화기금(IMF) 한파 이후 급증세를 보이고 있으며 운전사와 무직자, 심지어 이번 사건처럼 ...

      연합뉴스 | 2004.10.08 00:00

    • 일본 금융청, UFJ은행 경영진 형사고발

      일본 4위(자산 기준)인 UFJ은행 경영진이 당국으로부터 은행법 위반 혐의로 형사 고발 당하는 사건이 발생,국내외에 충격을 주고 있다. 회사 간부들이 불량채권 축소를 위해 의도적으로 관련 서류를 은폐 조작한 것으로 밝혀져 금융기관에 대한 신뢰도 저하는 물론 미쓰비시도쿄와의 통합 작업도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금융청은 7일 지난해 정기검사와 관련,검사 기피를 주도한 융자심사부 임원 등 3명을 도쿄지검 특수부에 검사기피 혐의로 형사고발했다. ...

      한국경제 | 2004.10.08 00:00

    • 세계 음반업계, 인터넷 음악공유 법적 대응

      ... 제기한 바 있다. 이소송으로 독일과 덴마크에서는 80여명이 음반회사에 최고 1만6천달러까지 배상금을지불하기로 합의했다. 미국 음반업협회도 지난 해 인터넷을 통한 불법 음악 공유에 대해 약 5천500건의 소송을 제기해 이중 504건이 수천달러 정도 배상금을 받기로 하는 합의에 도달했다. 영국에서는 28명이 불법 음악 공유 혐의로 손배 소송을 당했으며 독일에서는 100명이 형사고발돼 있다. (런던 AP=연합뉴스) songbs@yna.co.kr

      연합뉴스 | 2004.10.08 00:00

    • '굴비상자 2억원' 사건 일지

      ... 4∼13일-안 시장, 미국.캐나다.독일 해외출장 ▲9월 13일-안 시장 공항서 기자들 만나 "건설업체 대표 알지 못하며 만난 적도없다"며 사전 접촉설 부인 ▲9월 21일-경찰, 건설업체 대표 등 5명 체포 ▲9월 22일-뇌물공여 혐의로 건설업체 대표 구속 ▲9월 23일-언론에서 안 시장과 이씨가 수차례 만났으며 굴비상자도 8월 28일이아닌 24일에 전달됐다고 보도하자 안 시장 기자회견 자청해 두차례 만난 사실 있다고 시인 ▲9월 24일-안 시장, 세차례 만났다고 ...

      연합뉴스 | 2004.10.08 00:00

    • 국감 '국보법 폐지' 집중 추궁

      ... 정무, 재정경제, 행정자치 등 13개 상임위 별로 정부부처 및 산하단체에 대한 닷새째 국정감사를 벌인다. 법사위의 서울고검과 중앙지검 등에 대한 감사에서는 국가보안법 폐지에 대한검찰 입장과 간첩사건 수사 대책을 묻는 한편 국보법 위반혐의로 기소됐다가 2심에서 집행유예로 석방된 송두율(宋斗律) 교수사건 등에 대한 여야 공방이 예상된다. 여야 의원들은 또 조동만 전 한솔그룹 부회장 비자금 사건에 대해 추궁하고, 검찰조사를 받던 도중 투신 자살한 박태영(朴泰榮) 전 ...

      연합뉴스 | 2004.10.08 00:00

    • `가족에 무관심하다' 아버지에 흉기휘둘러

      울산 중부경찰서는 8일 가족에게 무관심하다며 아버지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존속살해미수 등)로 김모(23.무직)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7일 오후 9시 45분께 울산 중구 집 앞에서 아버지(48)의 생신을 맞아 가족이 모두 기다리고 있는데도 아버지가 늦게 귀가하는 등 평소 가족에 무관심하다며 흉기를 휘둘러 옆에서 이를 말리던 이웃주민 이모(45)씨의 손을 찔러 상처를 입힌 혐의다. 경찰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병영지구대 김모 경장 ...

      연합뉴스 | 2004.10.08 00:00

    • 정신지체자 추격 피하던 여중생 건물서 추락 중태

      ... 평리동)씨를 피해 인근 4층짜리 원룸 옥상에 올라갔다가 아래로 떨어져 중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고 있으나 중태다. 정양 친구들은 "길을 가는데 갑자기 뒤에서 웬 남자가 소리를 지르며 쫓아와 도망갔다"고 말했다. 경찰 조사에서 나씨는 "학생들이 큰 소리로 웃으며 쳐다보기에 나를 놀리는 줄알고 순간적으로 화가 났다"고 말했다. 경찰은 나씨에 대해 폭행치상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대구=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yongmin@yna.co.kr

      연합뉴스 | 2004.10.08 00:00

    • '굴비상자 2억원' 안시장 불구속 입건

      '굴비상자 2억원' 사건을 조사 중인 인천지방경찰청은 7일 안상수 인천시장을 특정경제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은 이날 오후 2시 참고인 자격으로 인천경찰청에 출두한 안 시장에 대한 조사를 벌이다 오후 9시 뇌물수수 혐의로 형사입건,피의자 신문조서를 작성했다. 경찰은 이날 자정까지 조사를 일단락지어 달라는 안 시장측 변호인단의 요청에 따라 자정까지 조사를 벌인 뒤 돌려보냈고,8일 소환장을 다시 보낸 후 9일 오전 10시께 ...

      한국경제 | 2004.10.08 00:00

    • 영국인 1명, 테러지원 혐의로 미국 법원에 기소

      영국인 컴퓨터 전문가 한명이 6일 미국웹사이트를 사용, 알-카에다와 탈레반, 체첸반군 등의 신병을 모집하고 이들에게 장비를 마련해준 혐의로 기소됐다. 바바르 아흐마드(30)라는 이 남성은 지난 8월 영국 런던에서 체포된 후 미국 인도가 아직 결정되지 않았으나 이날 테러 지원, 미국인 살해, 돈세탁 등의 혐의로 미코네티컷주 법원에 기소됐다. 아흐마드가 이용한 서버 공급업체가 코네티컷주에 있어 이 법원에 기소된 것. 코네티컷주 검사 케빈 오코너는 ...

      연합뉴스 | 2004.10.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