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8121-328130 / 374,5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060 회선' 딱 걸렸다"..대법, 사기죄 확정

      ... 휴대폰 사용자를 속여 유료 정보이용서비스인 `060 회선'에 접속토록 유도해 돈벌이를 했다면 사기죄에 해당한다는 대법원 판결이 내려졌다. 대법원 3부(주심 고현철 대법관)는 `060 회선'을 이용, 수억원대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로 기소된 정모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징역1년6월에 집행유예 3년, 벌금 3억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22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휴대폰 사용자들에게 음악편지도착 등 문자메시지를 무작위로 ...

      연합뉴스 | 2004.10.22 00:00

    • `구속위기' 기업인 `숱한 선행' 드러나 불구속

      회삿돈 수십억원을 횡령한 혐의로 구속 위기에몰렸던 기업인이 그간의 자선행위와 사회 공헌을 인정받아 이례적으로 불구속 수사를 받게 됐다.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주철현 부장검사)는 22일 현대건설과 한국수자원공사간로비 의혹과 관련, 조사를 받아온 토목업체인 우성산업개발 이기흥(50) 회장을 불구속 수사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지난 19일 체포돼 조사를 받아온 이 회장은 21일 오전 귀가조치됐다. 검찰이 이 회장에 대한 당초의 구속수사 방침을 ...

      연합뉴스 | 2004.10.22 00:00

    • 英 해리 왕자 아버지에게 용서 빌어

      ... 알려졌다. 해리 왕자는 카메라에 맞은 부위를 의사에게 보였으나 별다른 치료가 필요없다는 진단을 받았다. 한편 해리 왕자와 몸싸움을 벌이다 입술이 터진 사진기자 크리스 엉클(24)은 경찰에 출두해 당시 상황을 진술했으나 폭행 혐의로 해리 왕자를 고소할 생각은 없는것으로 알려졌다. `반항적인 기질'의 해리 왕자는 모범생 스타일인 형 윌리엄 왕자와는 달리 마리화나를 피우다 걸리기도 했고 고등학교 졸업시험 부정행위 스캔들에 휘말리는 등 행실이 점잖지 못하다는 비판을 ...

      연합뉴스 | 2004.10.22 00:00

    • "닉슨행정부는 존 레논을 두려워했다"

      반전 평화운동가로 활약하고 있었던 비틀즈 멤버 존 레논이 리처드 닉슨 대통령의 재선 계획에 걸림돌이 될 것으로 우려한 백악관 참모들이 레논과 부인 오노 요코를 마약소지 혐의로 추방하려 했던 것으로 밝혀졌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 메일은 22일 공개된 미 연방수사국(FBI) 문건을 인용해 백악관의 사주를 받은 FBI 요원들이 뉴욕 경찰과 이민귀화국(INS)에 대해 레논을 마약소지 혐의로 추방하라는 압력을 행사했으며 증거를 잡기 위해 레논의 일거수 일투족을 ...

      연합뉴스 | 2004.10.22 00:00

    • 서상섭 전의원 벌금 50만원 선고

      인천지법 형사합의 3부(이상인 부장판사)는 22일 17대 총선 전 사전선거 운동을 한 혐의(선거법 위반)로 불구속 기소된 서상섭 前한나라당 의원에 대해 벌금 5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이 선거 전에 자신을 지지하는 네티즌의 글이 포함된 의정보고서 1천부를 선거구민에게 배포했던 점은 선거에 영향을 미치기 위한 것으로 보여진다"고 말했다. 재판부는 다만 선거구민에게 연하장을 발송한 혐의에 대해서는 "매년 해오던 의례적인 것이며 ...

      연합뉴스 | 2004.10.22 00:00

    • 성적 부진 불안감이 교무실 화염병 투척 불러

      ... 진화돼 다행히 대형화재로 번지지는 않았다. 학교에서 성적이 중위권인 것으로 알려진 이들 여고생은 경찰에서 "시험 결과에자신이 없고 두려워 처음에는 시험지를 빼내려다 나중에는 시험지만 불태우면 시험을 안봐도 된다는 생각에 일을 저질렀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화염병을 손수 던진 김씨를 현존건조물 방화미수 혐의로 긴급체포하고김씨와 방화를 공모한 여고생 3명을 불구속입건했다. (인천=연합뉴스) 한상용 기자 gogo213@yna.co.kr

      연합뉴스 | 2004.10.22 00:00

    • 대통령 사돈 민경찬씨 징역4년 선고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최완주 부장판사)는22일 병원내 시설임대료 등 명목으로 주변 사람들로부터 모두 20여억원을 받아 가로채고 청와대 청탁과 관련해 거액을 받은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된 노무현 대통령 사돈 민경찬씨에게 징역 4년에 벌금 1천200만원과 추징금 1억1천50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에서 "피고인은 편취 의사가 없었다고 하지만 거액의 빚을 지고있었던 데다 정상적인 병원 경영마저 어려운 상황에서 임대할 능력과 의사도 없었던것으로 ...

      연합뉴스 | 2004.10.22 00:00

    • <뉴욕증시> 블루칩 약세.기술주 강세

      ... 9.01%나 뛰었고, 상장 이후 처음으로 실적을 공개할 예정인 구글의 주가도 6.33% 급등했다. 초고속 인터넷 가입자의 증가로 3.4분기 실적이 호전됐다고 밝힌 SBC 코뮤니케이션은 그러나 2.95% 하락세를 면치 못했다. 또 보험업계 전반의 불법관행에 대해 조사중인 스피처 뉴욕 검찰총장으로부터담합입찰 혐의에 대한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된 AIG 보험의 주가도 2.0% 하락했다. (뉴욕=연합뉴스) 이래운 특파원 lrw@yna.co.kr

      연합뉴스 | 2004.10.22 00:00

    • 충청권 주택.토지투기지역 해제 쉽지 않을 듯

      ... 관련해 "신행정수도 건설이 무산되면서 재산상 손해를 보는 등 억울한 측면이 있지만 투기 자체는 불법인 만큼 처벌이 불가피하다"고 거듭 밝혔다. 건교부는 상반기 수도권.충청권 토지매입자 13만5천799명(매입토지 1억2천972만평) 가운데 토지 빈번 거래자 등 투기 혐의가 짙은 5만2천544명을 적발, 지난달 중순 국세청에 통보했으며 국세청은 현재 자금출처 등에 대해 정밀조사를 벌이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심인성기자 sims@yonhapnews

      연합뉴스 | 2004.10.22 00:00

    • '춤의 제왕' 무용수, 성폭행 혐의

      아이리시 댄스의 진수를 만끽할 수 있게 하는 '로드 오브 더 댄스(춤의 제왕.Lord of the Dance)'의 스타 무용수 마이클 플래틀리가 19일시카고에서 부동산업을 하는 여성에게서 성폭행 혐의로 수억달러의 소송을 당했다. 티나 마리 로버트슨이란 여성은 2002년 자신이 플래틀리의 호텔방을 15시간 정도 방문했을 때 성폭행당했다며 플래틀리와 그의 회사인 '유니콘 엔터테인먼트'에민.형사상 보상금으로 6억5천만달러(한화 7천400여억원 상당)를 ...

      연합뉴스 | 2004.10.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