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8061-8070 / 9,7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경기회복 따른 신설법인 증가…ERP시장 연 평균 6.8% 성장 예상

      한국IDC가 최근 발간한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국내 전사적 자원관리(ERP) 시장은 작년 대비 6.1% 성장한 1473억원에 이를 전망이다. 2017년에는 1923억원까지 시장 규모가 커질 것으로 보인다. 연 평균 6.8%의 성장률이다. ○국내 ERP시장 지속 성장 대형 ERP 시장은 제조업 중심의 ERP 고도화 수요, 계열사 통합을 통한 차세대 ERP 구축 사업 등을 중심으로 규모가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중소 ERP 시장은 경기 회복에 ...

      한국경제 | 2013.11.08 06:58

    • thumbnail
      [BIZ Insight] 삼성디스플레이, 집념으로 이룬 최고 화질…풀HD 아몰레드 '혁명'

      능동형 유기발광다이오드(AMOLED:아몰레드) 디스플레이로 풀HD(1920×1080 화소) 화질을 구현하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고들 했다. 풀HD 아몰레드 패널 개발에 성공하더라도 양산이 가능할 정도의 수율(收率·완성품 비율)을 확보하기도 어려울 것이라고 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불가능할 것'이라던 경쟁사들의 예상을 보기 좋게 뒤엎었다. 지난해 말 4.99인치 풀HD 아몰레드 패널을 개발했고, 지난 4월엔 갤럭시S4에 탑재하며 양산에도 성공했다...

      한국경제 | 2013.11.01 07:08 | 윤정현

    • thumbnail
      김기남 삼성디스플레이 사장 "위기가 기회…휜 화면 등 차별화된 제품으로 정면 돌파"

      “위기를 기회로 만들 수 있는 사람만이 진정한 실력자죠. 시황이 어렵다고 주저하면 패배할 뿐입니다.” 김기남 삼성디스플레이 사장(사진)은 틈만 나면 임직원에게 “위기가 기회”라고 강조한다. 시장의 흐름을 읽고 경쟁력을 갖추면 어떤 어려움이 있어도 초일류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다고 확신하고 있어서다. 최근 디스플레이 시황이 악화하면서 김 사장의 '위기돌파론'에 더욱 힘이 실리고 있다. 디스플레이업계에서 최고 성수기로 통하는 3분기에 액정표시장...

      한국경제 | 2013.11.01 06:58 | 정인설

    • thumbnail
      초고화질 TV 대중화·고화소 스마트폰 성장…내년 턴어라운드 기대

      디스플레이 업황은 선진국 TV 수요 감소로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다. 디스플레이 대표 기업인 LG디스플레이 주가가 이를 반영하고 있다. 지난해 말 3만6000원대까지 상승했던 LG디스플레이 주가는 올 들어 약세를 벗어나지 못하며 최근 2만4000원대까지 하락했다. 그러나 내년엔 초고화질(UHD) TV 대중화와 고화소 스마트폰 성장세에 힘입어 상승 전환(턴어라운드)할 것으로 전망된다. ○선진국 TV, 수요 감소 본격화 지난 2분기 중국을 제외...

      한국경제 | 2013.11.01 06:58

    • thumbnail
      삼성디스플레이, LCD 성장세 둔화…OLED 분야는 독보적

      삼성디스플레이는 작년 기준 매출 33조원, 영업이익 3조2000억원의 세계 최대 디스플레이 업체다. 지금은 비상장 회사지만, 상장을 가정할 경우 국내 시가총액 10위 안에 들어가는 대형업체다. 삼성전자가 84.8%, 삼성SDI가 15.2%의 지분을 갖고 있다. ○주춤해진 성장세 삼성디스플레이의 올해 3분기 실적은 매출 8조900억원, 영업이익 9800억원으로 영업이익률 12%를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4.4% 줄었고, 영업이익도 ...

      한국경제 | 2013.11.01 06:58

    • thumbnail
      삼성디스플레이, 5분기 연속 두자릿수 영업이익률…세계 중소형 디스플레이시장 3분의 1 차지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 3분기에 매출 8조900억원, 영업이익 9800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률이 12%에 이른다. 지난해 3분기 이후 다섯 분기 연속 두 자릿수 영업이익률을 이어갔다. 디스플레이업계 경쟁사들이 5% 이하의 영업이익률에 머물러 있는 점을 감안하면 '초(超)격차'를 내고 있는 셈이다. 증권업계는 삼성디스플레이의 높은 영업이익률 비결을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사업의 성공에서 찾는다. 삼성디스플레이는 2007년 세계 최초로 OL...

      한국경제 | 2013.11.01 06:58 | 김현석

    • [Next Week 경제·경영 세미나] 11월5일(화) ~ 11월8일(금)

      ... 5시, 서울 여의도동 신한금융투자빌딩 신한웨이홀. (02)545-4020 ▷한은금요강좌 '외환보유액 운용의 리스크 관리'=한국은행, 오후 2~4시, 서울 남대문로 한국은행 1별관 8층 강당. (02)759-4128/5373 ※BIZ Insight는 공공기관·단체·학회·연구소에서 주관하는 경제·경영 관련 세미나·심포지엄·토론회 일정을 지면에 소개해 드립니다. 보내실 곳은 이메일 mwise@hankyung.com, 팩스 (02)360-4352

      한국경제 | 2013.11.01 06:58

    • thumbnail
      관리자는 정답을 묻지말고 직원들에게 의견을 물어라

      “오늘은 학교에서 어떤 질문을 했니?” 유대인 엄마는 학교에서 돌아온 아이에게 무엇을 배웠느냐고 질문하는 대신, 어떤 질문을 했느냐고 묻는다고 한다. 아이에게서 아무 질문도 하지 않았다는 답을 듣거나, 선생님으로부터 아이가 수업시간에 조용하다는 말을 들으면 유대인 엄마는 걱정한다. 인구에 비해 지적(知的) 업적이 탁월하기로 소문난 유대인 사회에는 질문을 통한 학습 전통이 강하기 때문에, 질문을 하지 않는 아이는 부모의 걱정거리다. 반면 한...

      한국경제 | 2013.11.01 06:58

    • thumbnail
      [BIZ Insight] 파인텍, BLU기술 무한가치…파인텍 '디스플레이 리더' 꿈꾼다

      2008년 삼성전자의 중요 백라이트유닛(BLU) 협력업체 중 한 곳이 부도가 났다. 갑자기 협력업체가 무너지자 다급해진 삼성전자는 BLU 생산업체를 물색하던 중 파인텍을 찾았다. BLU란 액정표시장치(LCD) 뒤에서 빛을 방출해주는 역할을 하는 광원 장치다. LCD 자체는 스스로 빛을 내지 못하기 때문에, BLU가 빛을 발생시켜 화면을 보이게 해준다. BLU가 없으면 LCD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은 그저 '검은 상자'일 뿐이다. “한 달 안에 B...

      한국경제 | 2013.10.25 07:08 | 로컬편집기사

    • thumbnail
      강원일 파인텍 대표, "터치스크린 등 사업 다각화…내년 매출 2500억원 예상"

      “내년엔 매출 2500억원을 달성할 겁니다. 올해보다 50% 늘릴 것입니다. 적자 사업은 과감히 접고 안정적인 백라이트유닛(BLU) 사업에 집중할 계획입니다.” 강원일 파인텍 대표(45)는 지난 22일 경기 고양시 백석동 본사에서 기자와 만나 “중저가 스마트폰 시장이 커짐에 따라 파인텍의 매출도 덩달아 뛰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부산대를 졸업한 강 대표는 BLU 업계의 '산증인'이나 마찬가지다. 삼성SDI LCD사업부에서 14년간 근무한 ...

      한국경제 | 2013.10.25 06:58 | 심성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