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13,9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HMM, 임금 `8% 인상안` 제시…육상노조, 자정까지 투표 진행

    HMM 노사가 올해 임금과 단체협약을 두고 갈등 중인 가운데 사측이 기존보다 높은 8% 임금 인상안을 내놨다. 18일 해운업계에 따르면 HMM 사측은 육상노조에 임금 8% 인상과 성과급 500%를 지급하는 안을 제시했다. 파업이라는 최악의 사태를 막기 위해 임금 인상을 전격 결정했다는 분석이다. 교통비 월 10만원 인상과 복지카드 포인트 연간 50만원 인상 등을 포함하면 실질 인상률은 10%를 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는 HMM이 애초 제시했던 ...

    한국경제TV | 2021.08.18 15:09

  • thumbnail
    주요 증권사 연봉킹 누구…삼성증권 강정구 지점장 '나야 나'

    ... 지급받고 상여로 43억3900만원을 받았다. 기타 근로소득은 1200만원으로 집계됐다. 강 지점장은 글로벌 금융시장에 대한 정확한 분석과 글로벌 기업 중심의 주식투자전략 제안 통해 고객의 해외 성장자산 증대에 기여해 43억원이 넘는 성과급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비해 대표인 장석훈 대표는 6억40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강정구 삼성증권 영업지점장은 지난해 55억3900만원의 보수를 받은 바 있다. 강 지점장은 2019년에도 20억2100만원의 연봉을 받아 삼성증권 ...

    한국경제 | 2021.08.18 14:38 | 류은혁

  • thumbnail
    "기업, ESG 추진시 수익성 고려해야…정부는 규제 관점 지양"

    ... 이처럼 ESG가 기업의 필수 요소로 주목받는 가운데 ESG 중 환경(E)과 사회(S)를 추진하기 위한 기업 활동은 경영진의 의사 결정에 달린 만큼, 지배구조(G)가 ESG를 추진하는 데 가장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보고서는 임원 성과급에 ESG 성과를 반영하거나(애플) 조직의 다양성을 높이는 투자·프로그램을 추진하는(마이크로소프트) 글로벌 기업과 비교해 국내 기업은 이사회 독립성과 투명성 강화, ESG 컨트롤타워 신설에 중점을 두고 있다고 분석했다. 삼성전자는 ...

    한국경제 | 2021.08.18 11:00 | YONHAP

  • thumbnail
    "예전엔 한 달 200만원도 못 벌었다"…뿔난 공인중개사들 [김하나의 R까기]

    ...ip;.(일선 공인중개사들) 정부가 공인중개사들의 중개보수 인하를 본격 시행할 움직임을 보이면서 중개업계에서는 반발하고 있다. 그도 그럴것이 공인중개사들은 월급이라는 게 없다. 모든 수입이 '수당'이나 '성과급'과 같다. 거래가 성사되어야 돈을 받는, 어찌보면 '복불복'인 직업이다. 거래가 많을 때에는 '잭팟'이 터질 수 있겠지만, 반대의 경우에는 대리운전이나 각종 아르바이트를 전전해야 하는 게 현실이다. ...

    한국경제 | 2021.08.18 07:43 | 김하나

  • thumbnail
    BNK투자증권 김남원 이사대우 상반기 보수 44억원…금융권 최고(종합)

    삼성증권 강정구 영업지점장과 '투톱'…대부분 영업성과급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29억원 증권·금융팀 = 지난 상반기(1∼6월) 금융업계 '보수 1위'는 중소증권사인 BNK투자증권 영업담당 임원이었다. 또 각종 상여와 퇴직소득 등까지 더해 임직원들이 최고경영자(CEO보다 많은 보수를 챙긴 사례가 속출했다. ◇ 증권사 영업담당 임직원들, 40억대 성과급 17일 공시된 각 금융사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상반기 금융업계에서 가장 많은 보수를 받은 ...

    한국경제 | 2021.08.17 20:51 | YONHAP

  • thumbnail
    상반기 최고 보수 정몽구 302억원…총수 1위는 신동빈 80억원(종합)

    ... 회장은 38억7천만원, 이재현 CJ그룹 회장은 38억5천만원,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38억4천만원, 구자열 LS그룹 회장은 34억9천900만원,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은 32억5천만원을 받았다. 최태원 회장은 올해 초 SK하이닉스 성과급 논란 당시 연봉 반납을 선언함에 따라 SK하이닉스 급여는 받지 않고 상여 12억5천만원만 수령했다. 취업제한이 풀리면서 올해 3월 경영에 복귀한 김승연 한화 회장은 ㈜한화, 한화솔루션, 한화건설 등 3개 계열사에서 상반기에 총 ...

    한국경제 | 2021.08.17 20:01 | YONHAP

  • thumbnail
    상반기 최고 보수 정몽구 302억원…총수 1위는 신동빈 80억원

    ... 65억7천900만원으로 뒤를 이었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38억원, 이재현 CJ그룹 회장은 38억5천만원, 구자열 LS그룹 회장은 34억9천900만원,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은 32억5천만원을 받았다. 최태원 회장은 올해 초 SK하이닉스 성과급 논란 당시 연봉 반납을 선언함에 따라 SK하이닉스 급여는 받지 않고 상여 12억5천만원만 수령했다. 취업제한이 풀리면서 올해 3월 경영에 복귀한 김승연 한화 회장은 ㈜한화, 한화솔루션, 한화건설 등 3개 계열사에서 상반기에 총 ...

    한국경제 | 2021.08.17 19:29 | YONHAP

  •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상반기 보수 29억원…금융권 '최고'

    ... 27억8천500만원이었다. 보수 종류별로는 급여가 8억3천300만원, 상여금이 19억4천900만원에 이르렀고, 200만원의 기타근로소득이 더해졌다. 김정태 하나금융지주 회장은 상반기 4억3천800만원의 급여와 15억1천300만원의 상여금(성과급 포함)까지 모두 19억5천100만원을 받았다. 함영주 하나금융 부회장의 보수는 급여와 상여를 합해 8억7천200만원 수준이었다.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과 권광석 우리은행장에게는 각 7억1천만원, 6억1천300만원이 지급됐다. ...

    한국경제 | 2021.08.17 18:51 | YONHAP

  • thumbnail
    최태원, 상반기 보수 38억…SK하이닉스서 받은 25억은 '반납'

    ... 급여는 받지 않고 상여만 12억5000만원을 지급받았다. 당초 최 회장은 올해 SK하이닉스에서 약 25억원의 연봉을 받을 예정이었으나, 최 회장이 급여 반납을 선언하면서 급여를 지급하지 않았다. 앞서 최 회장은 SK하이닉스에서 성과급 관련 불만이 나오자 SK하이닉스로부터 받은 연봉을 모두 반납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SK는 조대식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에게 급여 10억원, 상여 42억4500만원 등 총 52억4500만원을 지급했다. 장동현 사장은 37억8200만원을, ...

    한국경제 | 2021.08.17 18:17 | 노정동

  • thumbnail
    정태영 29억 '금융권 연봉 1위'

    ... IB본부장(29억9000만원), 방창진 한국투자증권 PF1본부장(19억9000만원), 신주용 한국투자증권 프로젝트금융부 부서장(14억2000만원) 등이 그 주인공이다. 채권 운용 등을 담당하는 오종현 한국투자증권 부사장(29억8000만원)과 정승용 KTB투자증권 과장(18억3000만원), 박기웅 한국투자증권 상무보(17억4000만원) 등도 높은 성과급 덕에 ‘사장 부럽지 않은 월급쟁이’가 됐다. 이인혁/심성미/서형교 기자

    한국경제 | 2021.08.17 18:12 | 이인혁/심성미/서형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