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2,3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관망세 짙어진 부동산시장…"무주택자, 내년 이후 급매물 노려라"

    ...재개발 아파트들의 상승세가 두드러질 것”이라고 예상했다. 일각에선 정부의 세제 및 대출 규제 완화로 꽉 막혔던 주택 거래가 다소 살아날 것이란 전망도 나온다. 1주택자에 대한 대출 규제 완화와 국회에 계류 중인 종합부동산세 개편안 등의 정책 변화로 시장이 차츰 정상화될 것이란 분석이다. 다만 이 경우에도 수도권 집값이 일제히 반등하는 일은 나타나기 어렵다는 게 중론이다. 부동산업계 관계자는 “입지나 상품에 따라 각기 다른 방향으로 집값이 ...

    한국경제 | 2022.09.07 16:46 | 하헌형

  • thumbnail
    올해부터 이사·상속 주택 2채면 1주택 인정

    ... 사람은 1세대 1주택자로서 세제 혜택을 유지할 수 있게 된다. 국회는 7일 오후 본회의를 열고 이런 내용을 담은 종부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의결했다. 개정안에 따르면 올해부터 이사나 상속 등의 이유로 주택 2채를 보유한 경우 1세대 ... 된다. 종부세 납부 유예를 받기 위해서는 만 60세 이상이거나 주택을 5년 이상 보유해야 하며, 총급여는 7천만원(종합소득금액 6천만원) 이하에 종부세액은 100만원을 초과하는 등 요건을 충족해야 한다. 이런 내용은 올해 11월 말 ...

    한국경제TV | 2022.09.07 15:22

  • thumbnail
    수성구, 농어촌공사 소유 수성못에 재산세 등 9억원 과세 예고

    ... 않았다. 하지만 1심 판결로 수성못 주변 토지가 '유료 사용' 대상으로 확인됐고 수성못의 농업용수 공급 기능이 사실상 상실돼 비과세 대상에서 과세 대상으로 전환됐다고 수성구는 밝혔다. 이번 토지분 재산세 과세로 수성못과 주변 토지는 종합부동산세 과세 대상으로 함께 전환돼 향후 수십억 원(2018년부터 5년분)에 달하는 종합부동산세가 부과될 것으로 구청 측은 추정했다. 수성구 관계자는 "이번 수성못 과세 전환 사례를 계기로 현행 비과세 토지 전체를 대상으로 사용 현황을 ...

    한국경제 | 2022.09.07 15:04 | YONHAP

  • thumbnail
    올해부터 이사·상속으로 주택 2채면 1주택 인정…종부세 완화

    ... 상속으로 불가피하게 2주택자가 된 사람은 1세대 1주택자로서 세제 혜택을 유지할 수 있게 된다. 1세대 1주택자의 종합부동산세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특별공제 도입은 일단 불발됐다. 국회는 7일 오후 본회의를 열고 이런 내용을 담은 종부세법 ... 된다. 종부세 납부 유예를 받기 위해서는 만 60세 이상이거나 주택을 5년 이상 보유해야 하며, 총급여는 7천만원(종합소득금액 6천만원) 이하에 종부세액은 100만원을 초과하는 등 요건을 충족해야 한다. 이런 내용은 올해 11월 말 ...

    한국경제 | 2022.09.07 15:00 | YONHAP

  • thumbnail
    천안 최대 규모 1,135세대 랜드마크 '아크로텔 천안 두정' 분양

    ... 있다. 서울 및 수도권과 바로 연결되는 GTX-C노선 천안 연장(예정)에 따른 수혜도 기대할 수 있다. 분양 관계자는 “민간임대주택리츠 사업에서 정부가 받던 수익을 이번 매각을 통해 일반 투자자들도 임대수익을 받을 수 있다"며 “공시지가 1억 미만의 종부세 합산 배제 상품으로, 취득세 계산 시 주택수에 포함되지 않아 세제 부담을 덜 수 있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07 14:57 | NEWSFLOW

  • '일시적 2주택자·고령자' 종부세 완화법 국회 본회의 통과

    ... 적용…관세법 개정안도 통과 일시적 2주택자와 고령자·장기보유 1주택자 등 18만4천명을 대상으로 세 부담을 완화해주는 종합부동산세법 개정안이 7일 국회 문턱을 넘었다. 국회는 이날 오후 본회의를 열고 종부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재석 245인 찬성 ... 낸다. 또 1주택자로 만 60세 이상이면서 현 주택을 5년 이상 보유했고 소득이 일정 수준 이하(총급여 7천만원·종합소득 6천만원)인 경우 주택을 상속 ·증여·양도 등의 방법으로 처분하는 시점까지 종부세 납부를 유예한다. 이에 따라 ...

    한국경제 | 2022.09.07 14:47 | YONHAP

  • thumbnail
    추경호 "집값 하향 안정화해야…급락은 경계, 제도변화 연착륙"(종합)

    ... "서민·중산층에는 세액공제 지원 등으로 안정시켜 나갈 것이고 근본적으로는 공급 물량이 원활해지도록 시장 여건 조성에 주력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종합부동산세(종부세) 다주택 중과 폐지와 세율 하향 조정을 두고는 "부동산세제의 정상화"라고 강조했다. 추 부총리는 "2005년 노무현 정부 때 들어온 종부세를 2018년까지 인별 누진과세했는데 여기에 다주택 징벌 과세로 추가 세율을 별도 부과한 적은 한 번도 없다"며 "왜 10억원짜리 2주택자가 25억원짜리 ...

    한국경제 | 2022.09.07 14:32 | YONHAP

  • thumbnail
    '일시적 2주택자' 종부세 완화법 국회 문턱 넘는다

    ... 정대화·김태준 인사안도 처리 일시적 2주택자와 고령자 및 장기보유 1주택자 등을 대상으로 세 부담을 덜어주는 종합부동산세(종부세)법 개정안이 7일 국회 본회의에서 처리된다. 국회는 이날 오후 본회의를 열어 종부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표결에 ... 대상으로 최대 80%의 세액공제를 해주는 내용도 포함돼 있다. 개정안이 이날 국회 문턱을 넘으면 올해 11월 말 종부세 고지분부터 적용된다. 이와 함께 이날 본회의에서는 전날 법제사법위원회를 통과한 관세법 일부개정법률안 등 총 12건의 ...

    한국경제 | 2022.09.07 05:00 | YONHAP

  • 일시적 2주택자 종부세 구제…1주택자 '11억→14억'은 난항

    일시적 2주택자의 종합부동산세 부담을 줄이고, 고령자는 종부세 납부를 유예할 수 있는 내용의 종부세법 개정안이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를 통과했다. 해당 법안은 7일 열리는 국회 본회의에서 처리돼 올해분 종부세 납부부터 적용될 전망이다. 6일 국회 법사위는 전체회의를 열고 종부세법 일부 개정안을 의결했다. 이에 따라 이사 및 상속으로 주택 두 채를 보유하게 된 일시적 2주택자는 올해 종부세 중과를 피할 수 있게 됐다. 다주택자에게 적용되는 중과세율 1.2~6.0% ...

    한국경제 | 2022.09.06 17:54 | 노경목

  • thumbnail
    준공업 재개발 大魚 '신도림 293', 동의율 75% 확보…정비사업 속도

    ... 있다. 재개발 사업 기대로 시세는 오름세다. 대지지분 207.9㎡ 공장이 21억7000만원에 나와 있다. 일반 주택의 경우 대지지분 99㎡ 기준 10억~10억5000만원 수준이다. 40년 이상 된 노후 주택이 많아 전세금은 1억5000만원대로 낮은 수준이다. 인근 T공인 관계자는 “공장 등 근린생활시설은 주택 수에 포함되지 않아 취득세와 종합부동산세 부담을 줄일 수 있는 만큼 다주택자의 문의가 많다”고 설명했다. 이혜인 기자

    한국경제 | 2022.09.06 17:37 | 이혜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