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0 / 13,5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총선 전과 달라진 게 없다"…역풍 맞은 재건축 '발 동동'

    ... 완화한 개정안이 지난달 말부터 시행되고 있지만 추가 완화가 필요하다는 주장이 끊이지 않았다. 이번 총선에서 국민의힘 일부 후보는 폐지를 공약하기도 했다. 보유세 등이 미칠 영향도 간과할 수 없다. 정부는 취득세와 양도소득세, 종합부동산세 중과세 등 다주택자 규제를 일제히 풀겠다고 했지만 양도세 중과 유예 등 일부 보완책만 건드리고 있다. 야당이 “부자 감세”라며 손사래를 치고 있어 법 개정은 더 어려워질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송승헌 도시와경제 대표는 ...

    한국경제 | 2024.04.12 17:38 | 이유정/은정진

  • thumbnail
    총선 끝…당신의 선택, 부동산 시장 이렇게 바뀐다

    ... 부작용을 근절하려면 임대차법으로 부담이 커진 임대인만큼 임차인도 의무를 다 해야 한다는 뜻으로 풀이됩니다. 또 어떤 게 있습니까? 다주택자 규제 완화와 실거주 의무 폐지도 현상 유지가 유력합니다. 취득세와 양도소득세, 종합부동산세 등 다주택자 규제의 경우 세율이 관건이라 법 개정이 필수적인데, 이 사안은 특히 야당이 부자 감세 정책이라고 반대가 컸었던 만큼 합의를 기대하기 어려워 보입니다. 여기에 주택법 개정이 필요한 실거주 의무 폐지도 3년 유예에서 더 ...

    한국경제TV | 2024.04.11 17:36

  • thumbnail
    [4·10 총선] '안전진단 없는 재건축 착수' 가능할까…부동산정책 제동가능성

    ... 중심으로 한 '집값 바닥 다지기'와 평년보다 낮은 거래 흐름이 이어질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정부가 임기 초반부터 추진한 취득세, 양도세, 종합부동산세 등 다주택자 중과세 완화는 법 개정 없이도 상당 부분 이뤄졌다는 평가도 있다. 조정대상지역이 서울 강남 3구와 용산 등 4개밖에 남지 않은 데다, 종부세 공정시장가액비율을 60%로 낮춰 보유세 부담을 줄였기 때문이다. 보유세 과세의 기준인 공시가격의 시세 반영률도 2020년 수준으로 되돌렸다. ...

    한국경제 | 2024.04.11 17:01 | YONHAP

  • 공시가격 현실화도 文정부 때로 회귀

    ... 2020년 문재인 정부에서 공시가격 현실화율을 최대 90%까지 끌어올리기 위해 이 같은 조항을 법제화했다. 당시 공시가격 현실화율 로드맵으로 인해 주택 공시가격이 급등하며 국민의 세 부담을 가중한다는 비판을 받았다. 공시가격은 종합부동산세, 재산세 등 부동산 보유세와 건강보험 지역가입자 과세 기준 등으로 폭넓게 활용된다. 윤석열 대통령은 취임 후 2년간 공시가격 현실화율을 동결하고 지난달 19일에는 현실화 로드맵을 전면 폐지하겠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번 총선에서 야권이 ...

    한국경제 | 2024.04.10 20:59 | 김소현

  • 윤 대통령 "재개발·재건축 속도 높여 빠르게 주택 공급"

    ... 대통령은 이날 회의에서 현 정부 주택정책도 평가했다. 지난 정부가 추진한 공시가격 현실화 로드맵에 제동을 걸고 각종 부동산세 부담을 완화한 결과 보유세 부담이 1년 만에 28% 떨어졌다고 설명했다. 윤 대통령은 “서울 30평대 ... 대한민국 기업들의 역외 경제활동을 도와주는 일종의 경제 브랜치 역할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금융투자소득세 폐지,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ISA) 혜택 확대를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도병욱/양길성 기자

    한국경제 | 2024.04.08 18:56 | 도병욱/양길성

  • thumbnail
    尹 "文정부 5년간 서울 아파트 2배 올라 국민 고통"(종합2보)

    ... 5월부터 2022년 4월까지 서울 아파트 가격이 거의 2배 올랐으나, 정부 출범 후에는 현재까지 14.1% 하락하는 등 주택시장이 안정을 되찾고 있다"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투기과열지역 해제, 재개발·재건축 안전진단 기준 완화, 종부세율 인하, 다주택자 양도세 중과 한시 배제 등 정책 성과도 일일이 거론했다. 그 결과 2023년 부동산 보유세 총액이 2022년의 72% 수준으로 떨어졌고, 서울 30평대 아파트 보유세는 2021년 525만원에서 2023년 245만원으로 ...

    한국경제 | 2024.04.08 18:27 | YONHAP

  • thumbnail
    尹 "재개발·재건축 속도 높여 국민 원하는 곳 빠르게 주택공급"(종합)

    ... 이어 "저와 정부는 이를 바로잡기 위해 정부 출범 직후부터 가능한 한 모든 노력을 다해왔고, 정부 출범 이후 주택 시장은 꾸준히 안정되어가고 있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투기과열지역 해제, 재개발·재건축 안전진단 기준 완화, 종부세율 인하, 다주택자 양도세 중과 한시 배제 등 정책 성과도 일일이 거론했다. 그 결과 2023년 부동산 보유세 총액이 2022년의 72% 수준으로 떨어졌고, 서울 30평대 아파트 보유세는 2021년 525만원에서 2023년 245만원으로 ...

    한국경제 | 2024.04.08 16:07 | YONHAP

  • thumbnail
    롯데건설,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사송 롯데캐슬' 최고 14대 1 기록

    ... 민간임대주택이다. 최장 10년 간 이사걱정 없이 안정적인 거주가 가능하고, 임대료 상승률도 5%로 이내로 제한되는 등 무주택 실수요자들의 부담을 대폭 낮춘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주변 시세 대비 합리적인 임대료로 공급되는 데다, 취득세를 비롯해 종합부동산세, 재산세 등 각종 부동산 세금도 납부할 필요가 없다. 고금리 기조와 잇따른 분양가 상승 피로감이 맞물려 ‘내 집 마련’ 어려움이 가중되는 가운데, 주거 사다리로 활용하고자 하는 수요자들이 청약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

    한국경제TV | 2024.04.04 14:26

  • thumbnail
    삼쩜삼-딜로이트 안진 손 잡았다···업무협약 체결

    자비스앤빌런즈가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과 손잡고 ‘개인 납세자의 종합부동산세 자동 환급 서비스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을 통해 양사는 종합부동산세 납부에 어려움을 느끼고 있는 ... “딜로이트 안진과의 협약은 2천만 삼쩜삼 고객들에게 전문 세무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이고, 삼쩜삼이 정기 종합소득세에서 부동산세로 세무 영역을 확장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납세자의 세무 효율을 높이는 ...

    한국경제 | 2024.04.03 16:42 | 강홍민

  • thumbnail
    삼쩜삼, 종부세 환급 서비스 연내 출시

    세금 신고 및 환급 플랫폼 삼쩜삼이 연내 종합부동산세 환급 서비스를 출시한다. 삼쩜삼을 운영하는 자비스앤빌런즈와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은 3일 개인 납세자의 종부세 자동 환급 서비스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며 이 같이 밝혔다. 협약에 따라 딜로이트안진 세무자문본부 TTC(Tax Technology Consulting) 그룹은 환급 설루션 개발과 신고 등을 담당하고, 자비스앤빌런즈는 삼쩜삼 플랫폼을 제공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4.03 14: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