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501-12510 / 13,4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종합부동산세 1000만원 넘으면 분납 가능

    1천만원 이상 금액 45일내 분납 허용 기숙사, 건설사업자 미분양주택은 종부세 과세대상 제외 종합부동산세 세액이 1000만원을 넘을 경우 1000만원을 넘는 분에 대해서는 납부기한 이후 45일 이내에서 분납이 가능하다. 또한 ... 종합부동산세액의 합계액으로 하고, 전년도의 세부담액을 전년도의 과세표준액과 표준세율을 적용하여 산출한 재산세액, 종합토지세액 또는 종합부동산세액의 합계액으로 하는 등 세부담의 상한을 적용하기 위한 계산방법을 정함. 마. 종합부동산세를 ...

    조세일보 | 2005.05.04 00:00

  • 부동산세제 정책 방향 배경과 효과

    정부가 향후 부동산세제의 정책 방향을 보유세 강화, 양도소득세 실거래가과세 확대, 거래세 완화 등으로 잡은 것은 최근 다시 고개 드는 부동산투기를 세제로 막고 과세의 투명성과 형평성을 확보하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하지만 경기가 ... 0.24%까지 높이기로 했다. 실제 서울 잠실동의 52형평 주택(시가 13억원)의 기준시가는 10억원으로 재산세와 종합부동산세를 합한 보유세가 2005년에 189만원에 불과하다. 정부는 뿐만 아니라 2008년 이후에도 보유세 강화를 지속적으로 ...

    연합뉴스 | 2005.05.04 00:00

  • [양도세 실거래價 과세.개발이익 환수 확대] 투기소득 환수 칼 뺐다

    ... 강남구 등 전국 32개 주택투기지역과 시가 6억원이 넘는 고가주택 등에 대해서만 실거래가로 과세해 왔다. 이와 함께 내년 중 입법을 거쳐 실거래가 과세 대상을 전국의 모든 주택으로 확대한다는 계획도 내놓았다. 이에 따라 올해부터 종합부동산세가 도입돼 비싼 집이나 주택을 여러 채 갖고 있는 사람들의 보유세 부담이 커진 가운데 양도세마저 크게 올라가면 '주택 소유'에 대한 매력이 떨어질 것이라는 게 정부의 셈법이다. 부동산에 관한 한 '차익 기대심리'를 아예 없애겠다는 ...

    한국경제 | 2005.05.04 00:00 | 차병석

  • 국민경제자문회의 부동산 대책 내용은 ‥

    ... 기준시가(시가의 약 80%)를 바탕으로 세금을 매겼다. 하지만 앞으론 모두 실거래가로 과세하겠다는 얘기다. 이렇게 되면 집을 파는 사람 입장에선 집을 보유하고 있는 동안 발생한 시세차익의 상당액을 세금으로 뺏기게 된다. 올해부터 종합부동산세가 도입돼 비싼 집이나 여러채 주택을 갖고 있는 사람들의 보유세 부담이 커진 가운데 양도세 마저 크게 올라가면 '주택 소유'에 대한 매력이 떨어질 것이라는 게 정부의 시각이다. 앞으로 집값이 오를 것을 기대하고 주택을 사려는 사람들의 ...

    한국경제 | 2005.05.04 00:00 | 차병석

  • [인사] 국세청 ; 정보통신정책연구원 ; 한국원자력연구소

    ◈국세청 ⊙전보 ▷종합부동산세과장 金相鉉 ▷조사기획〃 金連根 ▷조사1〃 李浚星 ▷조사2〃 金銀浩 ▷세원정보〃 金英璨 ▷심사2과 鄭利鍾 ▷부산지방국세청 조사1국 조사1과장 車洙昌 ▷총무과(인사) 金烽來 ▷〃(고충) 李根熙 ▷혁신기획관실 金志勳 ▷감사담당관실 朴外羲 金堯成 鄭大盛 韓奉柱 ▷감찰담당관실 安九源 張慶相 文培鍊 ▷감찰담당관실(윤리) 柳得鉉 ▷납세자보호과 黃吉夏 ▷징세과 柳孝錫 金鍾潤 ▷법무과 구진열 金炯煥 ▷심사1과 ...

    한국경제 | 2005.05.03 17:48

  • 국세청 조사기획과장에 김연근 씨 등 서기관·사무관 인사단행

    국세청 조사국 조직개편-현금영수증 T/F도 구성 국세청은 3일 신설 종합부동산세과에 김상현 과장을 정식 보직임명했다. 또 조사기획과 과장에 김연근 과장을 임명하는 등 과장급 5명을 전보인사하고, 110여명의 사무관(5급)에 대한 대대적인 자리이동 인사를 4일자로 단행했다. 국세청은 이와 함께 기존 국세청 조사국의 조직개편을 단행 수행하는 업무의 성격에 따라 조사1과의 명칭을 조사기획과로 바꾸고, ▲조사2과 → 조사1과 ▲조사3과 → 조사2과로 ...

    조세일보 | 2005.05.03 00:00

  • [숫자로 읽는 세금] 종부세 대상은 '6·9·40억'

    최근 재정경제부가 종합부동산세와 관련한 대통령령(시행령)을 확정·발표함에 따라 지난해부터 이어져 온 종합부동산세와 관련한 논의는 사실상 마무리되고 공식적으로 오는 12월1일 첫 과세만을 남겨 두게 됐다. 관련 법령 정비를 마쳐 ... 각 지자체에 돌려준다는 계획이다. 국세로 거둬 지방세의 역할을 수행하게 되는 셈이다. □ 231명 =순수하게 종합부동산세만을 위해 늘어나게 되는 공무원의 숫자는 231명이다. 종부세 부과와 관련해 국세청에 전담 과(課)가 신설되고 각 ...

    조세일보 | 2005.05.02 00:00

  • 종부세 대상 9억이상 고가아파트 1만7655세대

    트라움하우스5 230평 연립 32억8천만원…가장 비싸 서민아파트 큰 폭 오르고, 초호화아파트 내리고 전국 아파트 중에 아파트 1채만으로도 종합부동산세 과세대상인 9억원 이상 아파트나 연립주택은 모두 1만7655세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이들 공동주택은 서울 강남과 용산에 1만7290세대, 성남시 분당에 365세대가 분포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와함께 공동주택의 65.6%인 432만1000세대는 아파트 값이 1억원에도 미치지 못한 반면, ...

    조세일보 | 2005.05.02 00:00

  • thumbnail
    종부세 대상 아파트 1만7655가구 .. 국세청 발표

    올해 아파트와 연립주택 등 공동주택 기준시가가 7년만에 전국 평균 4.2% 하락했다. 또 아파트 연립주택 한 채 가격만으로 종합부동산세 과세대상인 9억원이상 아파트는 1만7천6백55가구로 집계됐다. 국세청은 2일 아파트 6백52만4천가구,연립주택 6만4천가구 등 공동주택 6백58만8천가구의 기준시가를 고시했다. 국세청은 "올 들어 서울 강남과 수도권 신도시 등지의 아파트값이 오름세를 보이고 있지만 이번 고시가격(1월1일 기준)은 작년 말까지의 ...

    한국경제 | 2005.05.02 00:00 | 김용준

  • 공동주택 기준시가 4.2% 하락

    ... 28억8천만원에 달했고, 최고가 아파트 상위 10곳중 8곳이 서초와 강남구에 집중됐습니다. 특히 올해 신설된 종합부동산세 적용기준인 9억원 이상인 공동주택은 전국적으로 1만7천세대로 서울 강남구가 1만1천세대, 서초 송파구가 각각 2천세대로 ... 이후 양도 또는 증여하거나 상속이 개시되는 분부터 적용되며, 오는 7월 고지하는 주택분 재산세와 12월에 신고하는 종부세 과표산정 기준으로 활용됩니다. 국세청은 이번에 고시된 공동주택 시가반영비율은 국민주택규모이하의 소형(전용면적...

    한국경제TV | 2005.05.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