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81-390 / 29,7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SK의 반발 근거는…"전원회의서 입증된 사실들 반영 안 돼"

    ... SK의 입장이다. SK는 이 밖에 실트론 잔여 지분에 대한 잠재적 인수 후보자들이 요구한 실사 요청을 SK㈜가 거절함에 따라 최 회장이 입찰에서 유리한 위치에 서게 했다는 공정위 결정에 대해서도 "실사는 잔여 지분 매각주체인 채권단이 판단할 문제이지, SK㈜에는 의무가 전혀 없다"고 밝혔다. SK는 공정위 결정에 불복해 고등법원에 과징금·시정명령 취소 처분 소송을 제기할 것으로 보인다. 소송에서 SK는 이날 주장한 반박 논리들을 내세우며 법정 싸움을 이어갈 ...

    한국경제 | 2021.12.22 16:04 | YONHAP

  • thumbnail
    32년 굴곡의 역사, 한진중공업 간판 내리다

    ... 달렸다. 도심에 위치한 영도조선소 확장성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2007년엔 필리핀 수빅에 초대형 조선소도 설립, 세계 조선업계 주목을 받기도 했다. 하지만 또다시 덮친 글로벌 불황 여파를 견디지 못한 채 적자에 허덕이다 2016년 채권단 자율협약을 신청했고, 2019년엔 수빅조선소마저 현지 법원에 회생절차를 신청하면서 완전 자본잠식에 빠지고 말았다. 굴곡진 역사만큼 한진중공업은 경영 외적으로도 숱한 논란의 역사를 남겼다. 한진그룹 계열분리 과정에서의 벌어진 한진가 ...

    한국경제 | 2021.12.22 12:36 | YONHAP

  • thumbnail
    "SK, 최태원에 실트론 지분 인수기회 양보"…과징금 총 16억원

    ... SK는 주주총회 특별결의 요건을 충족하고 유력한 2대 주주가 출현하는 상황을 막기 위해 실트론 지분 추가 인수를 고민했고, 그해 4월 잔여 지분 49% 가운데 KTB PE가 가진 19.6%를 추가로 매입했다. 그러나 우리은행 등 채권단이 보유한 나머지 29.4%는 SK가 아닌 최 회장이 매각 입찰에 참여해 단독 적격투자자로 선정된 후 그해 8월 총수익스와프(TRS) 방식으로 사들였다. 공정위는 최 회장이 가져간 '실트론 지분 29.4%를 취득할 수 ...

    한국경제 | 2021.12.22 12:00 | YONHAP

  • '제2 헝다' 쏟아지는 中…이번엔 자자오예

    ... 20일 기준 117억8000만달러(약 14조원)로, 이번 3건의 디폴트가 전체 달러채권 연쇄 디폴트로 이어질 수 있지만 아직 다른 달러채권의 조기 상환 요구는 없었다고 설명했다. 자자오예는 전면적 채무 조정 계획을 수립하기 위해 채권단 대표와 협상을 진행 중이다. 자자오예는 중국부동산협회 시공능력평가 27위의 대형 부동산개발 기업이다. 달러채권 발행 규모는 앞서 디폴트에 빠진 2위 업체 헝다(192억달러)에 이어 두 번째로 크다. 중국 당국이 작년 하반기부터 ...

    한국경제 | 2021.12.21 16:54 | 강현우

  • 달러채 14조원대 자자오예 디폴트…위기 지속되는 中 부동산[강현우의 중국주식 분석]

    ... 아직 다른 달러채권 보유의 조기상환 요구는 없었다고 설명했다. 디폴트가 발생하면 채권자는 아직 만기가 오지 않은 채권의 상환을 요구할 수 있으며 법원에 파산을 신청할 수도 있다. 자자오예는 전면적 채무조정 계획을 수립하기 위해 채권단 대표와 협상을 진행 중이다. 홍콩증시 상장사인 자자오예의 주가는 이날 장중 0.76홍콩달러까지 떨어졌다. 지난 6월말 3홍콩달러대였던 주가가 하반기 들어 디폴트 위기가 고조되면서 70% 이상 폭락했다. 자자오예는 중국부동산협회 ...

    한국경제 | 2021.12.21 12:54 | 강현우

  • thumbnail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 임박…인수대금 51억원 삭감 합의

    ... 체결되더라도 회생계획안 마련은 내년 1월을 넘길 것으로 보인다. 쌍용차는 회생계획안 제출 기한을 내년 1월 2일에서 3월 1일로 연기했다. 회생계획안 기한은 지난해 7월 1일에서 4차례나 미뤄졌다. 회생계획안은 관계인 집회에서 채권단 3분의 2 이상의 동의를 받아야 법원의 최종 승인을 받을 수 있다. 쌍용차 운영 자금을 위한 에디슨모터스의 투자 유치도 변수로 남아있다. 에디슨모터스는 운영자금 7천억~8천억원을 자산 담보대출을 통해 조달할 예정이지만, 산업은행은 ...

    한국경제TV | 2021.12.19 19:41

  • thumbnail
    에디슨모터스-쌍용차, 인수대금 51억원 삭감 합의…약 3천48억원

    ... 체결되더라도 회생계획안 마련은 내년 1월을 넘길 것으로 보인다. 쌍용차는 회생계획안 제출 기한을 내년 1월 2일에서 3월 1일로 연기했다. 회생계획안 기한은 지난해 7월 1일에서 4차례나 미뤄졌다. 회생계획안은 관계인 집회에서 채권단 3분의 2 이상의 동의를 받아야 법원의 최종 승인을 받을 수 있다. 쌍용차 운영 자금을 위한 에디슨모터스의 투자 유치도 변수로 남아있다. 에디슨모터스는 운영자금 7천억~8천억원을 자산 담보대출을 통해 조달할 예정이지만, 산업은행은 ...

    한국경제 | 2021.12.19 18:06 | YONHAP

  • thumbnail
    재무약정 조기졸업 기대…고개 드는 두산그룹株

    ... 12월 들어 11.06% 상승했다. 같은 기간 두산중공업과 두산밥캣은 각각 14.21%, 15.19% 올랐다. 핵심 자회사인 두산중공업이 유동성 위기에 빠지며 휘청거렸던 두산그룹이 새 출발을 앞두고 있다는 기대감이 작용했다. 두산은 채권단과 3년 만기 재무약정을 맺은 지 1년6개월 만인 이달 조기 졸업할 가능성이 높다. 실제 불확실성이 해소되자 증권사 애널리스트들은 두산의 목표주가를 높여 잡고 있다. 하이투자증권은 이달 들어 두산의 목표주가를 15만3000원으로 상향 ...

    한국경제 | 2021.12.19 17:13 | 박재원

  • thumbnail
    쌍용차의 승부수…'무쏘 DNA' 17년 만에 되살아난다

    ... 회사의 전성기를 이끌었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무쏘 후속으로 개발 중인 'J100(프로젝트명)'의 부활을 예고했다. 무쏘가 단종된 지 약 17년 만이다. 18일 자동차 업계에 따르면 쌍용차는 지난 16일 채권단, 협력사 등 관계자들과 만나 경영정상화 방안, 내년 신차 출시 계획 등을 공유했다. 이 자리에서 쌍용차는 내년 7월 중형 SUV 'J100' 출시를 준비 중이며, 현재 막바지 작업 중이라고 밝혔다. J100는 단종 ...

    한국경제 | 2021.12.18 16:28 | 신현아

  • thumbnail
    칭화유니 창업자, 정부 관계펀드 인수안에 정면 반기

    ... 중급인민법원은 최근 베이징즈루(北京智路)자산관리와 베이징젠광(北京建廣)자산관리가 주축이 된 컨소시엄을 칭화유니그룹 전략투자자 후보로 선정해 후속 절차를 진행하도록 한 바 있다. 인수자로 선정된 컨소시엄이 향후 구조조정 방안을 마련해 채권단의 승인을 받으면 칭화유니그룹의 주인이 바뀌게 된다. 베이징즈루 컨소시엄은 인수가로 600억 위안(약 11조1천억원)을 제시한 것으로 전해졌다. 베이징즈루와 베이징젠광은 모두 국무원 산하 중국투자유한책임공사가 투자한 기관이어서 시장에서는 ...

    한국경제 | 2021.12.16 16:16 | YONHAP